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조용헌 살롱] 대원군 책사 박유붕
  번호 85813  글쓴이 거안사위  조회 217  누리 0 (0,0, 0:0:0)  등록일 2018-10-22 12:37 대문 0

군왕에게 가장 필요한 자질은 용인(用人) 능력이고, 신하가 갖춰야 할 자질은 용사(用事)이다. 군왕은 자질구레한 일을 할 필요가 없다. 적재적소에 사람을 잘 골라 쓰면 된다. 신하는 맡은 일을 잘 할 수 있어야 한다. 구한말 대원군이 정권을 잡은 뒤에 가장 고심한 것도 사람을 판별하는 일이었다. 매일처럼 자기를 만나기 위해서 밀려드는 사람들 가운데 옥석을 어떻게 구분할 것인가. 이때 대원군이 고용한 책사가 박유붕(朴有鵬)이라는 인물이었다.

박유붕의 주특기는 바로 지인지감(知人之鑑)이었다. 관상의 대가였다. 대원군 옆에 앉아서 내방객들의 얼굴과 행동거지를 보고, 그 성격과 주특기를 판별해주는 일을 하였던 것이다. 박유붕의 내력을 추적해 보니까, 그는 경북 청도가 고향이었다. 박유붕이 관상에 일가견을 갖게 된 계기는 처갓집의 내력이 작용하였다. 장가를 '만경 두씨(萬頃 杜氏)' 집안으로 갔는데, 이 처갓집이 임진왜란 때에 이여송의 참모로 따라왔다가 조선에 눌러 앉았던 중국 도사 두사충(杜思忠)의 후손이었던 것이다. 처가에 전해 내려오던 두사충의 풍수서와 관상서를 박유붕이 입수할 수 있었고, 이 공부가 어느 정도 끝나자 서울 운현궁으로 올라갔다. 운현궁 마당에서 제기를 차며 놀고 있었던 명복(命福) 도련님의 관상을 보고, 앞으로 왕이 될 것을 예언하였다. 이 예언이 들어맞았다. 명복 도련님이 고종으로 등극할 무렵부터 대원군은 박유붕이 다른 데에 가지 못하도록 운현궁에다가 붙들어 놓았다. 이때부터 세간에는 일명 '백운학'으로 알려지게 된 인물이 바로 박유붕이었다. 말하자면 원조 백운학이 청도사람 박유붕이다.


대원군은 고종이 왕위에 오른 뒤에 복채(福債)로 서울 '삼선교'에서 '돈암동'에 이르는 구역을 박유붕에게 떼어 주었다. 그가 살았던 45칸 집은 운현궁 길 건너편에 있었다. 현 '수운회관' 뒤였다. 어느날 대원군이 명성황후를 며느릿감으로 데려왔다. 명성황후의 얼굴을 본 유붕은 반대하였다. 한 번 반대하고, 두 번 반대하고, 세 번째 반대를 하니까, 대원군이 "내 며느리를 보는 것이지, 당신 며느리 보나?" 하면서 화를 냈다고 한다. 후손인 박이수(朴二洙·73)씨의 증언에 의하면 이 일을 계기로 대원군과 멀어지게 되었다고 한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8/03/12/2008031201587.html

[조용헌 살롱] 청도(淸道)의 전자고택(田字古宅)

명성황후를 며느리로 간택하는 문제로 의견을 달리 했던 박유붕은 대원군과 소원한 관계로 있었다. 그러자 이번에는 명성황후 쪽에서 박유붕에게 사람을 보냈다. '당신이 그렇게 관상을 잘 본다고 하니까, 이번에는 나 좀 도와주시오!' 하지만 거절할 수밖에 없었다. 거기 가면 결과적으로 죽음이 기다리고 있었기 때문이다. 차일피일 미루다가 계속 명성황후 쪽에서 요청이 오니까 박유붕은 인두로 자신의 한쪽 눈을 지졌다. "눈이 멀어서 관상을 볼 수 없다." 한쪽 눈을 인두로 지지면서까지 노력을 했지만 자신의 운명을 피해갈 수 없었다.

얼마 후 박유붕은 사인(死因)이 밝혀지지 않은 채 갑자기 세상을 떴다. 암살당한 것이다. 물속에 악어처럼 숨어 있어야 할 책사가 세상에 너무 노출이 되면 천수(天壽)를 누리지 못한다는 전례가 박유붕에게도 적용된 셈이다. 그는 죽었지만 그의 후손은 고향인 청도군 원정리 802번지에 특이한 저택을 지었다. 전자형(田字形) 고택이 바로 그것이다. 가서 보니까 집의 구조가 밭 전(田)자로 되어 있었다. 이렇게 되면 동서남북으로 돌아가면서 거주할 수 있다. 동서남북으로 돌아가면서 거주할 수 있으니까 '로테이션 발복'(發福)이 가능하다. 동네 사람들 말에 의하면 집 주변의 산세가 코끼리, 쥐, 고양이가 서로 노려보는 형국이라고 한다. 1916년경 이 집을 지었다고 하는데, 여기에는 훈훈한 미담(美談)이 전해내려 온다. 99칸 집이었기 때문에 많은 목재가 필요하였고, 이 목재를 어떻게 조달하느냐가 문제였다.

이 집안에서는 사람을 시켜 주변 산의 소나무에다가 각기 금액을 써 붙이게 하였다. 작은 나무는 '3만원', 중간은 '10만원', 큰 나무는 '30만원' 하는 식이었다. 동네 사람들이 이 소나무를 산에서 집으로 운반해주면 그 나무에 써 붙여진 금액대로 돈을 지불하였다. 나무만 가져다 주면 돈이 생기니까 동네 사람들은 신바람이 났다. 다른 부자들은 대개 돈을 주지 않고 공짜로 노동력을 이용하였지만, 박씨 집안에서는 이런 식으로 적선(積善)을 하면서 집을 지었다. 그 적선의 효과는 6·25때 나타났다. 인근의 다른 부잣집은 모두 불탔지만, 이 '전자고택'은 손 하나 대지 않았다. 현재도 70칸이 남아 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8/03/14/2008031401462.html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85813
IP : 219.240.192.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3) 편집국 53956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21820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69216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7) 신상철 232329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58783
40
60
07-13 13:35
93017
초등생도 푼다. 3의부표 문제 正추구 5
0
0
11-16 17:16
93016
집단이기주의의 관철이 생명보다 중요한가? 권종상 4
0
0
11-16 15:56
93015
위헌판정없이 양심따위기준따위로 안되고 ㄱ,랗쟈 3
0
0
11-16 15:40
93014
그의무가 위헌이다 싶음 위헌판정받아야해 그렇져 3
0
0
11-16 15:40
93013
의무외에는 양심에따라 기부하고 싶은해 자유야 그렇져 3
0
0
11-16 15:39
93012
병역의무 거부시는 병역법위반으로 유죄받아 그렇져 3
0
0
11-16 15:38
93011
담배세금 안내도 형법으로 안되고 그렇져 3
0
0
11-16 15:38
93010
나도 담세세금 내기 싫어도 내면서 세금환급 인하하는... 그렇져 3
0
0
11-16 15:37
93009
재산은닉한 박원순유죄 헌재가 양심기준으로 무죄 그렇져 3
0
0
11-16 15:35
93008
88조로 유죄인데 헌재가양심기준따로 무죄가될수없다 그렇져 3
0
0
11-16 15:34
93007
그,럼 헌법의 국방의 의무가 있고 현행법 법률이잇져... 그렇져 3
0
0
11-16 15:34
93006
병역연기도 쳐싫고 군대 안가겠다는것이자나요 그렇져 2
0
0
11-16 15:33
93005
병역연기의정당사유있음 병역연기인데 그렇져 2
0
0
11-16 15:33
93004
헌재가양심따위 기준정하고 납세거부가 정당하지 않아 그렇져 2
0
0
11-16 15:32
93003
납세가 불공정하면 법률의 위헌으로 쳐가야지 그렇져 2
0
0
11-16 15:32
93002
의무가 아닌 것은 양심에 따라 자유져 그렇져 2
0
0
11-16 15:31
93001
그외일반인은 양심에 따라 돕고싶은 도와 자유져 그렇져 3
0
0
11-16 15:30
93000
소방대원은 의무로 불을 꺼야하나 그외일반인은 그렇져 2
0
0
11-16 15:30
92999
의무가 잇는자가 아닌이상 양심에 따라 돕고 싶으면 ... 그렇져 2
0
0
11-16 15:29
92998
양심에 따라 기부하고 싶은 해 자유져 그렇져 2
0
0
11-16 15:29
92997
양심도 자유도 형법의죄만 짓지 않으면 다 자유야 그렇져 2
0
0
11-16 15:28
92996
양심대로 형법의 죄만 짓지않으면 다자유고 그렇져 3
0
0
11-16 15:27
92995
양심의 기준은 없지요 자유의 기준도없어요 그렇져 2
0
0
11-16 15:27
92994
종교교리와 양심자유로 죄를짓어 유죄도 무죄라 할 수... 그렇져 2
0
0
11-16 15:26
92993
법령 법규 법률 그외 죄를 지으면 그 자유는 제한된다 그렇져 2
0
0
11-16 15:25
92992
자유가 있어 헌법에 허나 자유의 기본을 침해하지 않... 그렇져 2
0
0
11-16 15:24
92991
죄짓고 산놈들로 인간답게살 권리가 침해야 그렇져 2
0
0
11-16 15:24
92990
인간답게 살권리 허나 죄를 지으면 ㅋㅋㅋ형법 그렇져 2
0
0
11-16 15:23
92989
자유의기준을 헌재가정하나 ㅋㅋ 그렇져 2
0
0
11-16 15:23
92988
헌재가 양심기준 못정해 법률로만 정해지게돼 그러혀 2
0
0
11-16 15:22
92987
이미 그래서 병무청 훈령이 정해져있어 정당사유 병역... 그렇져 2
0
0
11-16 15:22
92986
헌법의 기본으로 형법민법다 법률 법령 볍규를 정하져 그렇져 1
0
0
11-16 15:22
92985
헌법의 기본으로 형법민법다 법률 법령 볍규를 정하져 그렇져 2
0
0
11-16 15:22
92984
양심의기준을 헌재가 정하지못해 법률로 정해져 그렇져 4
0
0
11-16 15:21
92983
보편적 통상적으로 누구든 다적용되는 앙심의기준을 ... 그렇져 2
0
0
11-16 15:20
92982
최순실 국정농단과 헌재의사법농단이 같거든요 그렇져 2
0
0
11-16 15:20
92981
헌재가 현행법위반 유죄도 헌재양심기준으로 무죄라고... 그렇져 3
0
0
11-16 15:19
92980
형법이 죄를짓고유죄도 헌재가정한양심기준 다무죄야 그러혀 4
0
0
11-16 15:18
92979
헌재가양심의 기준정하고 무죄가 될수잇는것이 업어 ... 구ㅡ렇져 2
0
0
11-16 15:17
92978
정당사유잇음 벙역연기인데 88조가 위헌소지가 없어 그렇져 2
0
0
11-16 15:17
92977
현행법 병역법 88조를 위헌으로 쳐가지 않는한은 유... 그렇져 2
0
0
11-16 15:16
92976
이는 헌재가 사법농단의 직권남용죄 벙역거부자와 공... 그렇져 2
0
0
11-16 15:14
92975
다 좌를 짓고도 헌재의 양심기준대로면 모든 죄가 다 ... 그렇져 2
0
0
11-16 15:14
92974
현행법이 왜있을까요? 없다면 모르겠어 ㅋㅋㅋ 그러혀 2
0
0
11-16 15:13
92973
정신이안드로메다에았는 헌재야 유신시대것들이지 그렇져 2
0
0
11-16 15:13
92972
현행법위반인데 68년 판례로 현재 양심기준정하고 무... 그렇져 2
0
0
11-16 15:12
92971
헌재가 양심의 기준을 정하고유죄도 무죄라하는지 ㅋ... 그렇져 2
0
0
11-16 15:12
92970
박근혜 문죄인 박원순 죄가 산더미야 즉 싸이코야 그,렇져 2
0
0
11-16 15:10
92969
헌재도 아니고 울트라싸이코 범죄자가 죄가산더미 그렇져 2
0
0
11-16 15:10
92968
헌재가 정한 양심의 기준은 모든 법에 다 적용되거든... 그렇져 2
0
0
11-16 15:09
92967
군월급 쥐꼬리주고 전역하면 생활고져 그렇져 3
0
0
11-16 15:09
92966
헌재월급1원주면 생활고로 간접살인 그렇져 2
0
0
11-16 15:08
92965
헌재의 사법농단이져 헌재월급 1원주면 생활고로 간접... 그렇져 2
0
0
11-16 15:08
92964
헌재의 정한 양심기준을 위헌으로 쳐가야져 그렇져 2
0
0
11-16 15:07
92963
헌재가 정한 양심의 기준은 모든 법에도 적용되져 그렇져 2
0
0
11-16 15:07
92962
종교가 사기치고, 생활고로 피해자들 많아 종교로 그렇져 3
0
0
11-16 15:06
92961
죄짓고도 사해준다고 하는 종교교리로 그렇져 2
0
0
11-16 15:05
92960
죵교신자들로 피해자들이 많아 인권의 침해야 그렇져 2
0
0
11-16 15:05
92959
그럼 다소급해야지 과거 병역의무한 자들은 피해보상... 그렇져 2
0
0
11-16 15:03
92958
68년판레따위가지;고 현행법을 위반한 헌재야 그렇져 3
0
0
11-16 15:03
92957
병역법위반 유죄받고도 종교와양심으로 헌재가 무죄... 그렇져 3
0
0
11-16 15:02
92956
종교교리로는 죄짓도 사해준데 다 무죄야 그렇져 5
0
0
11-16 15:01
92955
군월급 쥐꼬리도 간접적살인양 그렇져 3
0
0
11-16 15:01
92954
주인인 국민이 주민소환재로 박원순을 소환해야돼 그렇져 3
0
0
11-16 15:00
92953
주인인 국민이 헌재를 고소라해야져 그렇져 3
0
0
11-16 14:59
92952
미췬헌재에요 헌재사법농단으로 고소해야돼 주인이야 그렇져 3
0
0
11-16 14:59
92951
종교가 죄짓고도 이뤄준다고사해준다는 것인데 그렇져 3
0
0
11-16 14:59
92950
납세의의무도 물가고의인상으로 생활고며 간접적 살인... 담배2배인상 4
0
0
11-16 14:58
92949
죄짓고도 사해준다는 종교따위로 병역거부 무죄 종교교리 3
0
0
11-16 14:57
92948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⑨ 신상철 47
5
5
11-16 12:43
92947
💓여제자와 키스내기 화투💓 (1) 💖 121
5
0
11-16 11:07
92945
취업의 패러다임, 정치의 변혁 (1) 권종상 72
5
0
11-16 09:14
92944
외국 기자눈에도 한심해 보인 문제인 웃기네 21
5
0
11-16 09:05
92600
성공한 대통령의 첫째 조건 (1) 거안사위 74
0
0
11-15 15:34
92599
신동준의 대통령의 승부수 중 (1) 거안사위 36
0
0
11-15 14:56
92598
십고초려 후 사전전팽 (2) 권총찬 163
5
10
11-15 14:18
92597
‘분식회계·삼성바이오’ 대신 공포 마케팅만 하는 ... (1) 아이엠피터 102
5
15
11-15 14:11
92596
💖윤석렬 정경두에 감동 먹은 이유??💖 (1) 💖 151
15
15
11-15 11:01
92595
북한, 단거리미사일 핵탑재 진행중. (1) 밑에또라이 57
10
0
11-15 10:17
92594
[발언대] 이젠 북미 이산가족 상봉이다 (2) 최광철 110
0
20
11-15 09:35
92593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⑧ (6) 신상철 405
5
5
11-15 09:19
92592
숙명여고 수사를 빨리 접는 이유 숙명여고 57
5
0
11-15 07:30
92468
한인 천재소녀 하버드-스탠퍼드 동시 입학 사기 사건 (3) 아이엠피터 256
5
5
11-14 14:54
92347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⑦ (5) 신상철 449
15
5
11-14 10:16
92346
10년간 230억 들인 감귤 5만t···北 특권층에 빼돌... (3) 귤재인 63
5
0
11-14 07:48
92345
🔴복상11월호: “한국교회 강간문화”🔴... (2) 🔴 186
25
25
11-14 00:07
92344
세계가 생각하는 짱깨국 수준 짱깨몽 65
0
0
11-13 22:46
92343
전라더 광주에서 수십억 코인 투자 사기 일당 검거 절라도 52
0
0
11-13 22:42
92342
뻔뻔한 문재인 권총쥔 70
25
0
11-13 22:35
92341
쌍둥이 퇴학처분은 절대 불가하다 코너로 몰지마라 마正設짱 51
0
0
11-13 17:46
92340
북한에 귤만 보냈지 꼬럼 감자도 보냈것냐? (1) 마正設짱 57
0
0
11-13 17:39
92339
[이정랑의 고전소통] 부전이굴인(不戰而屈人) (1) 이정랑 282
0
0
11-13 14:45
92338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⑥ (2) 신상철 430
10
5
11-13 14:02
92337
전교조 교사아빠·쌍둥이 기소의견 송치 적폐 전교조 58
5
0
11-13 09:14
92336
문재인 "권양숙 여사, 박연차 돈 13억원 받아" (2) 뇌물의 추억 89
5
0
11-13 09:05
92334
☎말죽거리 朴서방님께☎ (2) 댓글답변 207
40
40
11-13 02:16
92333
✔JTBC 손석희 안나경 분투~✔ (3) 대박~~~~~~ 291
40
40
11-13 01:09
92332
국민 3000여 명, “문재인 여적죄로 처벌하라” 1차 ... (3) 문죄인 98
10
0
11-12 22:32
92331
“백두칭송위원회는 이적단체” 경찰 수사 착수 백두개돼지 77
5
0
11-12 22:25
92330
문재인이 북한에 귤만 보냈을까? (1) 문재앙 89
5
0
11-12 22:17
92329
준표와 상자의 추억 (2) 권총찬 266
10
20
11-12 20:52
92328
쑥대부속 고딩핵교가 쑥대밭 제대로 됬네 (2) 마正設짱 75
0
0
11-12 20:45
92327
나는 차기 지도자로 유시민님이시면 참으로 좋겠다 (1) 마正設짱 64
0
0
11-12 18:20
92326
숙명여고 쌍둥이 퇴학아닌 자퇴결정이 타당하다 (1) 마正設짱 63
0
10
11-12 17:07
92260
[칼럼] ‘이낙연’ 과 ‘정운현’ (2) 이기명 260
10
10
11-12 13:57
92259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⑤ (3) 신상철 401
10
5
11-12 12:15
92256
북한에 제주산 감귤을 보낸 것은 ‘조공’이다? (3) 아이엠피터 253
5
30
11-12 09:23
92254
유튜브 강연 장은성 82
0
0
11-12 06:01
90975
문재인의 낙하산 인사 클라스 (3) 닉하산인사 134
5
0
11-10 23:09
90974
문재앙이 서울 이북과 한강 하구를 무장 해제하고 있... (1) Scott Lee 87
0
0
11-10 23:05
12345678910 ..845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