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논  쟁   세월호   부정선거   천안함   박근혜   성완종리스트   메르스   일반   전체 
민주당의 고공 지지도는 권리당원의 힘이다. 이 호랑이 등에 올라타라. -완전국민경선 주장은 당의 주체인 권리당원을 부정하는 것
  번호 36958  글쓴이 힘내세요  조회 1109  누리 25 (40,15, 7:1:4)  등록일 2017-1-12 00:26 대문 1

민주당의 고공 지지도는 권리당원의 힘이다. 이 호랑이 등에 올라타라. -완전국민경선 주장은 당의 주체인 권리당원을 부정하는 것|미권스 자유게시판
시다의꿈|조회 313|추천 12|2017.01.10. 18:36http://cafe.daum.net/yogicflying/Cia1/605036 

민주당의 고공 지지도는 권리당원의 힘이다. 이 호랑이 등에 올라타라.

-완전국민경선 주장은 당의 주체인 권리당원을 부정하는 것

 

 

1. 권력은 총구에서 나오지 않는다.

 

이명박그네 암수동체-샴쌍둥이 정권이 드디어 분리수술에 돌입했다. 이념적 수구꼴통의 몸체인 새누리에서 바른당이란 자본보수 분파가 떨어져 나온 것이다. 이미 작년 총선과정에서 예견된 것이지만 더는 박그네-최순실의 무당신정폭압정치로는 재벌들과 총자본의 이익을 수호하기 어렵다는 것을 뼈저리게 느낀 것이다. 기득권 전체의 공동이익 기반인 권력을 이대로 더 소수 순실 무당파의 손아귀에 두었다가는 기득권지배질서 자체가 붕괴될 위기에 처했기 때문이다.

 

그 붕괴의 시작은 지난 총선-여소야대 결과에서 비롯되었다. 누구도 예상 못했던 결과라고 호들갑떨었지만 민심의 저류를 지켜본 자라면 예측 가능한 결과였다. 오히려 안철수의 국민당이 수도권 표를 잠식하지 않았다면 거의 야권이 180석을 넘어섰을 것이다. 재작년 문재인표 당 혁신 과정의 최대성과로 뽑는 15만 자발적 참여당원이 정치사적 위업을 이룩한 것이다. 2의 노사모 운동이 다시 시작된 것이다.

 

그 참여당원들이 당 지도부 구성과정에 적극 참여한 결과 지난 8.24 추미애 대표체제를 일구어냈다. 이후로 정가와 언론에선 이들 권리당원들이 더불어민주당의 실체이자 힘이라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불온한 눈으로 경계하고 있다. ? 이 자발적 참여시민의 힘이 모여 이후 자기들의 엘리트적 지위 자체를 위태롭게 할지 모른다는 두려움이 드는 것이다. 그게 나름 일리가 있는 것이 이들 참여시민들은 학연, 지연 등의 어떤 유형의 연고주의도 반대하고 모든 허위에 근거한 권위를 부정하기 때문이다. 정치인에 관해서는 사실 존중과 공익가치 기준 외에는 도무지 그 무엇으로도(연고나 돈 등등) 동원되거나 설득되지 않기 때문에 이들은 참으로 불편한 존재일 수 있다.

 

게다가 이들은 전에 없던 대사회적 소통의 무기를 쥐고 있으니 바로 다종다양한 SNS를 구동하는 모바일 폰이다. 일인이 이들 모바일로 무장하여 전체와 유기적 소통 시스템을 구축하니 기존의 전통적 매체의 힘은 상대적으로 위축된 것이다. 그 힘이 이번 최순실-박그네 게이트를 끌고 가는 중력이며 탄핵을 발사한 방아쇠의 손가락인 것이다. 촛불혁명의 실체이자 주체는 바로 이들 깨어있는 그리고 SNS 인드라 망으로 연결된 집단지성인 것이다. 최순실 청문회의 결정적 증거를 찾아 알리는 바로 그 힘인 것이다.

 

그러므로 덩샤오핑의 권력은 총구에서 나온다.’는 말은 이제 더 이상 틀렸다. 권력은 이제 사회적, 집단 지성의 뜨거운 실천력에서 나오게 될 것이다. 추상적 일반국민에서 구체적 실체로 등장한 이 세력이야 말로 장차 사람 사는 세상을 개척해갈 사회적 주체이자 주인인 것이다. 이들의 동의와 지지를 받는 정치세력과 인물이 세상을 이끌어 나가게 될 것이다. 진정으로 이들의 지지를 얻기 위해서는 말로만이 아닌 진정어린 노력을 초지일관 보여줘야 할 것이다.

 

추미애 체제가 들어선 이후로 지난 5개월! 민주당은 탄핵정국을 주도하면서 이러한 민의에 초지일관 부응하고 앞장서 실천해왔다.그 결과 압도적 국민다수의 지지를 받는 유일한 전국정당으로 우뚝 섰다. 이제 곧 있을 탄핵인용과 곧바로 이어질 새 대통령선거 역시 이러한 원칙을 최대한 지켜낸다면 압도적 승리로 정권교체를 실현 할 수 있을 것이다.

 

 

 

2. 정당 민주주의의 요체인 당원을 배제하려는 포퓰리스트 정치

 

그런데 일부 몰지각한 정치꾼들이 이러한 집단지성의 구현체이자 더민주의 주체인 당원들에게 무장해제하고 일상으로 돌아가라고 하고 있다. 정치는 정치꾼에 맡기고 너희는 일반국민으로 돌아가라고 집요히 요구하고 있다.

링 아래의 구경꾼이자 무대 밑의 박수부대로 만족하고 구경이나 하고 박수나 치란다.

링 위에서 누가 반칙을 하던 말던 그건 링위에 오른 자기들이 알아서 할 일이니 신경 끄란다.


이렇게 입으론 민주주의를 소리 높여 외치던 자들이 정당 민주주의의 주체인자 근간인 당원을 보리개떡 취급한다. 당원을 오로지 자기들 권력쟁취의 동원대상으로만 보는 전근대적인 붕당정치의 망상에 다름 아니다. 이는 일인의 유력자에 의해 위에서 아래로 내리꽂던 3김 정치의 구태다.


말로는 혁신과 지역주의 극복을 외치며 전국정당을 한다고 구민주당을 깨고 열린우리당을 만들었던 그러나 막상 당원이 주인 되는 상향식 책임당원제도를 짓밟고 끼리끼리 패거리 정치를 강화했던 정동영이 그랬고 천정배가 갔던 그 길을 고대로 따라가고 있다.

대통령 후보선출 과정에서 권리당원을 배제하라는 주장은 이렇게 우리가 지난하게 투쟁해왔던 정당민주주의의 근간을 무너뜨리는 것으로 누구에게 유불리 하냐하는 전술적 문제가 아닌 원칙에 대한 것이다.


따라서 이것은 결코 양보하거나 통 크게 포용할 문제가 아니라 견결히 지켜내야 한다.

그것이 양보할 수 없는 우리의 권리이자 이후 촛불민심을 짓밟으려는 내각제 개헌음모를 막아내기 위한 논리적 일관성이다. 결국 국민의 대통령 직접 선출권을 박탈하려는 게 저들 개헌론지의 목적 아닌가?


이번 권리당원의 대통령 후보 선출권을 지키기 위한 싸움에서 진다면 이후 모든 공직선거에서 계파의 나누어 먹기 공천이 다시 재현 될 것은 명확하다. 그리고 더 나아가 저들 기회주의 엘리트들의 (이원)내각제 개헌을 막아내지 못할 것이다. 그러면 바로 대한민국은 일본식 장기 정체국가가 될 것이다. 물론 저들 여야 기득권 정치꾼들과 재벌들에겐 유토피아 천국일 것이지만...

 

3. 정권교체는 이재명 식으론 안 된다.

 

이재명 시장은 분명히 작년부터 국민들에게 민주당 당원가입을 요청해왔다. 그런데 돌연 최근에 와서 완전국민경선을 주장하면서 이것이 받아드려지지 않을 경우엔 모종의 다른 결심을 할 수 있다는 뉘앙스를 트윗으로 알렸다. 국민과 민주주의를 위해 누구보다 앞장서 발언과 실천을 해왔던 이재명시장이 왜 이렇게 입장을 바꾸었나에 대해서는 사실 별로 관심이 없다. 혹시 정권교체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서? 또는 경선흥행을 위해서? 무엇이라고 설명하던 아래 문제가 해결 안 된다.

 

즉 중요한 것은 정당민주주의의 핵심인 당원주권주의에 반하는 완전국민경선제 즉 권리당원 배제를 도대체 어떤 근거로 제기하는 것인가? 이에 대한 납득할 만한 분명한 해명이 없이는 더 이상 이재명 시장에 대한 기간의 우호적 지지를 유지할 수가 없다.

 

만일 더불어민주당 권리당원의 지지를 받을 자신이 없어서 자신의 입장을 변경한 것이라면 이는 자신의 유불리를 기준으로 공당의 중요한 결정을 좌우하려는 것에 다름 아니다. 그렇다면 대통령 직선에서 가능성이 안보여서 내각제나 이원집정부제 개헌을 주장하는 손학규와 무엇이 다른가? 경선룰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지지도에 따라 유불리를 기준으로 바꿀 수 있다면 그가 주장하는 다른 정책들에 대한 신뢰성은 무엇으로 보장할 수 있는가? 이게 이렇게 중요한 문제인 까닭이다.

 

설사 민주당 경선준비위에서 대선승리를 명분으로 권리당원의 대통령 후보 선출권을 배제하거나 지나치게 축소하는 정치적 타협을 도출한다고 해도 이재명 시장에 대한 나의 문제의식은 바뀌지 않을 것이다. 좋은 게 좋은 것일 수 있으나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해온 원칙론자로서의 이재명에 대한 사회적 평가는 허구적 이미지에 불과한 것이라는 결론이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36958
출처: http://cafe.daum.net/yogicflying/Cia1/605036
IP : 180.70.166.x
[1/1]   곰팡이  IP 117.111.27.x    작성일 2017년1월12일 04시19분      
에효 사쿠라진보의 등을 왜타나. 역사에 사쿠라진보라고 기록될껀데.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다큐] 독재 1.9 (2) 김도성 PD 384691
24636
0
12-27 08:01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4) 신상철 136278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178391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5) 신상철 145819
86
40
10-28 09:10
39213
kbs 민영화 하자 500 17
0
0
03-23 21:44
39212
문재인 지지 모임에 대학생 차떼기 동원 우석대 42
15
0
03-23 21:38
39211
경선 결과 받고..딴 소리 말기 웅 (1) 해바라기 30
0
0
03-23 21:21
39210
추억의 버스떼기 (1) 반금련.. 70
24
5
03-23 17:41
39209
비전향 장기수 (1) 노당익장 48
0
0
03-23 16:38
39208
세월호 구름, 과학적으로 분석해보니 신기한 120
15
0
03-23 16:20
39207
미국은 안철수를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 자주통일연구... 65
0
0
03-23 16:18
39206
경선 토론은 못 보게, 투표는 못하게... 정의 52
15
0
03-23 15:32
39205
▲빅 데이터는 안희정 ‘승’ 데이터 71
0
0
03-23 15:32
39204
이명박근혜를 감옥에 보내려면? 정의 55
5
0
03-23 15:28
39203
경선조작 불법유출책임자 처벌없을시 안희정이 갈길 문화혁명 51
0
0
03-23 14:45
39202
극과 극은 서로 통하는 모양이다 (1) 반금련.. 56
4
5
03-23 14:24
39201
19대 대선, 돈 나라 황제 이재용과 머슴 이재명의 싸... (1) 시골목사 89
10
5
03-23 14:09
39200
[신간도서]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조현호 기자) 편집국 175
5
0
03-23 14:00
39199
'세월호 리본'을 닮은 구름이 인터넷을 눈물바다로 만... 세월호구름 79
10
0
03-23 13:51
39198
10년 동안 삼성과 싸운 반올림 사람들, 재벌 적폐청산... 주권방송 33
0
0
03-23 12:50
39196
경찰수사의뢰로 역선택자를 막겠다는 추미애는 제2의... 문화혁명 42
5
0
03-23 12:40
39195
검찰은 존립의 마지막 기회를 놓치지 말기 바란다. (2) 꺾은 붓 83
0
0
03-23 12:18
39194
꺽은붓아!! 논문 한편써라 (2) 반금련.. 74
0
0
03-23 11:27
39193
수혜자가 범인인데 2,3위측이라는 적반하장 문화혁명 65
0
0
03-23 10:46
39192
캐서린 문 교수 “한국, 권력 엘리트 청산 못하면 탄... 캐서린 문 175
17
5
03-23 10:41
39191
호남 유권자의 수준 (1) 힘내세요 131
5
15
03-23 10:39
39190
세월호를 무시하더니 - 천번의 절이라도 해봐 ㅋㅋ 58
0
0
03-23 10:06
39189
좀 뭣한 얘기지만 임신이 잘 안 되는 부부에게 도움이... 꺾은 붓 80
0
0
03-23 09:53
39188
세월호는 돌아왔지만, 진실은 아직 건지지 못했습니다 (4) 권종상 207
0
5
03-23 09:29
39187
[속보] 1073일 어둠을 뚫고…세월호 물위로 떠오르다 (2) 속보 217
10
0
03-23 09:20
39185
파괴흔 부분 竹雪 146
0
0
03-23 08:24
39182
기자님들의 몫 竹雪 85
0
0
03-23 00:40
39181
22일경선결과 불법유출로 대세가 말세로군 문화혁명 95
0
0
03-23 00:09
39180
예전 노무현이 이런 말을 했었지 울산아재 81
5
0
03-22 23:48
39179
노빠문빠 욕설 감상 (티무르+시다의껌+몽둥이찜질 필... (1) 안티고토회복 71
0
0
03-22 23:02
39178
안희정,,,,질린다고?,,,,,풋~!! (1) 고토회복 193
30
5
03-22 22:33
39177
[펌] 프랑스 교민들 이재명 지지선언 (라도관파ㄹ이 ... (3) 안티狂信문빠 186
0
0
03-22 22:24
39176
상대를 선하게 보느라 정에 약한 안희정이가 문빠들에... 문화혁명 46
0
0
03-22 22:09
39175
安 "자신엔 관대, 타인비판은 네거티브" 文 직격.. 관찰 66
0
5
03-22 20:49
39174
문재인 빠는 인간등 보거라 해바라기 66
0
0
03-22 20:43
39173
어제 민주당 대선주자 백분 토론보고 관찰 79
0
0
03-22 20:30
39172
文세력에게 질렸다" 안희정 직격탄 살펴보니 71
0
0
03-22 20:21
39171
누가 돤든 별 감흥은 .. 해바라기 38
0
0
03-22 20:12
39170
이재명 지지자들이 놓치고 있는 것 (1) 더민주짱 129
0
0
03-22 16:18
39169
언더도그마 달!! 반금련 62
0
5
03-22 16:13
39168
두 인물(초라니 방정 : 교활)비교 꺾은 붓 105
0
0
03-22 15:33
39167
96%국민이 보고있다 떡검찰은 돈받고 동원된것들과 박... 진짜보수 73
0
5
03-22 15:17
39165
박근혜 대구 내려 간단다. (3) 울산아재 210
0
15
03-22 14:31
39164
"안"브라더스 데자뷰. (2) 4호 전차 H형 137
5
10
03-22 13:52
39163
"삼화저축, 이상득에게 로비. 곽승준도 관여" (1) dd 75
0
0
03-22 12:23
39162
코드인사보다 쎈 문주주의 인사 반금련.. 84
9
10
03-22 12:03
39161
검정교과서 집필기준도 “천안함 피격사건 북도발로 ... (1) 미디어오늘 240
5
0
03-22 11:54
39160
시민혁명 고비 때마다 등장하는 홍석현 가문 김종성 460
20
5
03-22 11:45
39159
박근혜를 불구속하는 것은 문재인의 의중이다. (2) 울산아재 114
3
5
03-22 11:41
39158
문재인 "부정축재조사위설치 최순실재산 몰수한다" (1) 힘내세요 98
10
10
03-22 11:15
39157
박근혜 전 대통령 ‘사법처리 피하기’ 진술 경향 128
0
0
03-22 11:12
39156
문모닝 열차에 몸 실은 이재명, 안희정의 미래.... 힘내세요 149
20
5
03-22 11:10
39155
높은단계 DJP연합정권은 영남을 제외한 타지역연합정... (1) 문화혁명 119
0
0
03-22 10:43
39154
칭찬을 먹고 산 멀대 뻐꾸기멀대 140
9
0
03-22 10:36
39153
아그들아 봐라잉 (4) 울산아재 181
0
0
03-22 10:10
39152
호남이 또 영남정치인을 믿으면 또 뒤통수 까인다 (1) 문화혁명 166
0
0
03-22 10:08
39151
조기숙 트윗을 보면 (1) 반금련.. 204
4
10
03-22 10:05
39150
"세일즈 킹" 문재인 (2) 4호 전차 H형 193
4
5
03-22 10:05
39149
과연 이런 대통령이 나오려나? (6) 꺾은 붓 687
19
10
03-22 09:18
39148
문재인 한마디 해라 (1) 울산아재 255
8
0
03-22 08:58
39147
검찰 조사 마치고 귀가 후 ‘환하게 웃는 박근혜’ (1) 아이엠피터 505
8
10
03-22 08:57
39146
공기업의 영광인 문재인 아들. (2) 4호 전차 H형 248
9
0
03-22 08:49
39145
라도관파ㄹ이한테 초간단 질문 (두루객+힘내세요 필독... (9) 안티늙으신네 264
0
0
03-22 08:13
39143
그년이 18년이면,,, (3) 이젠 1063
9
20
03-21 23:59
39142
정치인 대선주자 스펙트럼 분석 이정표 975
0
0
03-21 21:57
39141
검찰총장에게 보낸 4차 탄원서!! 대법관 13명, 18대 ... (1) 시골목사 1041
0
0
03-21 20:56
39140
96%국민이 보고있다 돈받고 동원된것들과 박근혜 구속 진짜보수 963
0
5
03-21 19:29
39139
문후보 스스로 문제됐으니 (1) 문화혁명 928
0
0
03-21 19:27
39138
[군바리 사진]을 자랑하는 건 쪽팔리는 짓 맞다~!! (5) 고토회복 986
20
15
03-21 18:19
39137
이재명후원회장 목수정이라는 18년에대해 (5) 라도관파ㄹ이 980
40
15
03-21 17:42
39136
조국 흥망의 갈림길에서(2) 촌사람 806
5
0
03-21 15:22
39135
조국 흥망의 갈림길에서(1) (1) 촌사람 715
0
0
03-21 15:14
39134
[손학규와 안철수]...그리고 안희정과 이재명 (1) 고토회복 653
25
0
03-21 15:06
39133
박근혜는 갔다. 다음 과녁은 국회다 (2) 장석준 638
9746
5
03-21 14:16
39132
노무현이 진짜 잘한 것 하나!! (1) 반금련.. 185
0
0
03-21 13:57
39131
손으로 해를 가릴 수 없다 - 서서히 드러나는 망국적 ... (3) 이준구 507
15
5
03-21 13:50
39130
박근헤는 송구스럽다 (2) 송구 317
0
0
03-21 13:41
39129
좀처럼 남에게 싫은 소리를 하지 않았던 문재인이~ (1) 공돌이 147
15
0
03-21 12:51
39128
96% 국민승리 4% 돈받고 동원된것들과 박근혜 구속 진짜보수 86
0
15
03-21 12:21
39127
1%의 음모, 19대 대선 삼성의 전략은 무엇인가? (최상... 시골목사 366
5
0
03-21 11:46
39126
문재인 캠프 '부산 대통령' 발언에 역지역주의 이재명 (2) 아는 사람 144
5
0
03-21 11:35
39125
오거돈의 부산대통령 만들자 울산아재 117
5
0
03-21 10:36
39124
틸러슨이 한국에 시전한 팩트폭력 (2) 권종상 569
15
30
03-21 04:53
39123
☦ 군대갔다온 순수한 자랑까대는것은 용납금... 시골길 120
10
0
03-21 01:44
39120
우리 희정이가 정녕 숨은 충신이얌~^^ 고토회복 224
10
10
03-21 00:39
39119
문재인아들 실검에 하루종일 떠 있네 (2) 울산아재 143
18
0
03-21 00:01
39118
문재인 아들에 허위사실 유포 이재명 (1) 아는 사람 179
15
15
03-20 23:41
39117
문준용 특혜취업에 대한 선관위 문의 주겔 121
24
0
03-20 23:29
39116
문재인, 내 아들이 먼저다. 울산아재 130
8
0
03-20 23:23
39115
업종전환? 반금련.. 120
24
5
03-20 21:35
39114
문근혜 니네 둘이 사귀냐? (1) 울산아재 155
14
5
03-20 20:54
39113
내가 왕년에 말야~ 반금련.. 122
18
5
03-20 20:50
39112
(공개제의)18대 대선 재선거가 맞다-19대 대선 아니다 almani 289
0
0
03-20 19:02
39111
어준이가 그러는 데 (1) 영선이와 재... 208
10
5
03-20 18:24
39110
문재인 음해 이상호 기자님, 삼성보도 사과안합니까? (1) 두루객 183
15
15
03-20 16:33
39109
하늘이 무심치 않구나! 공돌이 145
5
5
03-20 16:30
39108
일본과 미국이짜고 친일매국정권이용 전쟁위기 만들고... (1) 진짜보수 132
0
10
03-20 16:29
39107
북미관계 총결산의 유일한 방도 자주통일연구... 145
0
0
03-20 15:48
39106
참 문제다 문제야,,, 지나가다 146
5
0
03-20 15:09
39105
삼성 X파일을 보면 삼성비리 수호자 노무현 정부와 문... (3) 황인채 133
10
0
03-20 15:03
39104
재인의 문제점을 선의로 감싸는 희정이가 대통감으로 ... 문화혁명 105
5
0
03-20 14:34
39103
유혈적인 백색테러 계획, 극우보수의 광란의 질주 촛불1세 R... 109
0
0
03-20 14:04
39102
"상이용사"와 "민주화 영웅". (4) 4호 전차 H형 199
55
5
03-20 13:20
39101
안희정 국민의당 이재명, 특전사 문재인 까기가 도를 ... (1) 두루객 192
25
10
03-20 13:14
39100
페리가 언급하지 않은 가장 중요한 것!!! 윌리엄 케리 127
0
0
03-20 12:48
39098
재명아, 희정아~ 이 엉덩이에 뿔난 인간들아..우리가 ... (2) 시다의꿈 234
25
20
03-20 12:21
39097
남자들 군대 야그하면 다 자기가 '특공대'자나.. (2) 4호 전차 H형 133
25
5
03-20 11:22
39096
문재인의 전두환 표창장 (1) 울산아재 225
25
19
03-20 09:45
39094
긴급▲현재 박근혜 졸라 공부중!!!!!!!!! (2) 뒤늦게 279
10
0
03-20 09:01
12345678910 ..357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