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유인태 "이재명, 노 전 대통령 가장 닮아…김부겸은 통합력 뛰어나"
  번호 36948  글쓴이 느낌  조회 952  누리 5 (5,0, 0:1:0)  등록일 2017-1-11 19:41 대문 0

유인태 "이재명, 노 전 대통령 가장 닮아…김부겸은 통합력 뛰어나"



















PlayPauseSTOPMuteUnMute플레이어 이동시키기플레이어 닫기▷ 주영진/앵커: 수요일마다 만나볼 수 있는 정치권의 고수 유인태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나오셨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일주일 어떻게 보내셨습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잘 지냈습니다.

▷ 주영진/앵커: 바쁘셨습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요새는 하도 뉴스가 많이 쏟아지니까 또 나와서 헛소리할까 봐 또 그거 보느라고.

▷ 주영진/앵커: 뉴스 잘 챙겨보시고. 지금 민주당의 차기 주자들의 움직임이 상당히 빨라졌어요. 그전까지는 탄핵 결정 전까지는 조금 신중해야 하는 거 아니냐 그러다가 이제는 막 출마 선언도 하고 말이죠. 어떻습니까? 지금 민주당 내부 차기 주자들의 움직임 어떻게 보세요?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아니, 그러니까 다른 데는 별로 그렇게 후보가 많은 데가 없잖아요. 그러면 어차피 어느 날 갑자기 탄핵이 됐다고 그럴 때 그때부터 경선을 시작하면 너무 늦으니까 여기 우리 당이 그럴 수밖에 없는 거죠, 민주당이.

▷ 주영진/앵커: 그런데 어쨌든 간에 지금 민주당 상황은 문재인 전 대표가 상당히 지지율에서 앞서 가고 있고 그 뒤를 이재명 성남시장 그리고 다른 주자들이 추격하고 있는 양상인데요. 그래서 그런지 문재인 전 대표를 겨냥한 다른 주자들의 견제 움직임, 비판의 목소리가 점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일단 다른 주자들의 이야기를 한번 들어보고 유인태 의원과 이야기를 계속 이어가도록 하겠습니다.

▷ 주영진/앵커: 문재인 전 대표는 이런 거 당연하게 받아들일 거예요. 다른 주자들이 당연히 이런 얘기를 할 수밖에 없는데 논리를 좀 살펴보도록 하죠. 박원순 시장, 문재인 전 대표의 대세론은 나홀로 함대에 불과하다. 안희정 충남지사, 문재인 전 대표와 내가 친노의 적자 경쟁하는 게 아니다. 이재명 성남시장, 문재인 전 대표는 성장이 멈춘 나무다. 어느 주장이 가장 문재인 전 대표 입장에서는 무겁고 아프게 받아들일까요?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이재명 시장 얘기가 성장이 멈춘 나무라고 하는 게 좀 제일 아프겠네요.

▷ 주영진/앵커: 어떤 이유이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아니, 어쨌든 지금 몇 년간 저렇게 1위를 달리면서도 항상 박스권에 갇혔다고 하는 게 그렇고 확장력이 제일 없다고 하는 게 문 대표로서 제일 아픈.

▷ 주영진/앵커: 그 박스권이라고 하는 게 기본적으로 20% 대에서 30%, 40% 치고 올라가지 못한다는 뜻이죠.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그런데 성장이 멈춘 나무라고 하는 것이 제일 문 대표로서는 아픈 대목이죠.

▷ 주영진/앵커: 문재인 전 대표의 그래서 경쟁력에 대해서 이렇기 때문에, 지금 말씀하신 박스권이라고 하는 거. 현재 1등은 1등인데 박스권에 갇혀 있기 때문에 실제로 본선이 벌어질 경우에 지금 여권이 어떻게 구도가 벌어질지도 모르고 안철수 전 대표나 국민의당이 또 어떻게 나올지도 모르고. 본선 경쟁력이 그래서 걱정스러운 것 아니냐. 지난 대선 때보다 오히려 득표력이 떨어지는 것 아니냐 이런 얘기들도 지금 민주당 내부에서 나오는 것 같아요.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그런 우려들도 좀 하고 있죠. 그러니까 예를 들어서 다른 후보들이 되면 본선이 확실하게 이기는데 문 대표가 후보가 됐을 경우가 이제 본선 경쟁력은 지금 제일 약한 거 아니냐 뭐 이런 얘기들을 하는 사람들도 꽤 있죠.

▷ 주영진/앵커: 지금 말씀하시니까 생각나는 게 2002년 대선 때 당시 새천년민주당의 대선 지금 이맘때는 이인제 의원의 독주 체제였단 말이죠. 노무현 당시 해양수산부 장관, 전 해양수산부 장관은 지지율에서 상당히 떨어져 있었고 그런데 결국 역전 하니까 본선에서 이겼는데 당시 한나라당은 이회창 당시 총재의 독주. 그래서 지금 상황이 문재인 전 대표가 제2의 이회창 총재 아니냐. 그런 양상 아니냐라고 하는 분석에는 동의하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아니, 뭐 살아있는 생물이니까 어떻게 바뀔지 모르는데 문제는 12월 대선이면 뭔가 지금 조금 지지율 낮은 2위, 3위 후보들이 치고 올라올 어떤 시간적 여유가 있을 텐데 만약 조기 대선이 있다 그러면 너무 시간이 짧지 않냐, 좀 그렇게 보죠. 봄 대선에 언제 그걸 이렇게 뒤집을 수 있을까 하는.

▷ 주영진/앵커: 조기가 굴비가 될 시간 자체가 부족하다. 그래서 빨리 대선이 치러질 수밖에 없는데 그러면 문재인 전 대표로서는 어쨌든 적어도 민주당 후보가 되는 데는 큰 문제가 없어 보인다, 이런 말씀이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지금 많이들 그렇게 보고 있지 않나요? 조기 대선의 경우. 그런데 12월이라고 그러면 이제부터 경선 레이스로 전국을 돌고 뭐 이렇게 하다 보면 또 어떤 드라마틱한 일이 벌어질지도 모르겠는데 당장 가령 봄 대선이라고 그러면 그런 역전이 이루어지기에는 너무 시간이 촉박한 것 아니냐, 이렇게들 많이들 보고 있잖아요.

▷ 주영진/앵커: 같은 야권인데 문재인 전 대표는 분명히 연대, 연합 이런 얘기를 했습니다, 이 자리에 나와서도. 그런데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연대, 연합 이 얘기는 이제 자기에게 꺼내지도 말라. 이제는 국민의당이 스스로 힘을 키워야 한다, 자강론을 펼치고 있고요. 어제는 기자들에게 아니, 시도당 개편대회에 가서 그런 얘기를 했어요. 문재인과 내가 붙는다면 안철수가 이길 이유가 100가지도 넘는다, 이렇게 얘기를 했습니다. 나름대로 설득력 있는 주장이라고 생각하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아니, 그러니까 지금 안철수 대표로서는 한때 안철수 현상으로 그렇게 고공행진을 하다가.

▷ 주영진/앵커: 2011년, 2012년에.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또 박원순 시장한테 시장직 양보할 때 또 지난 대선 때 그러다가 지금 처지가 이재명 시장한테도 이제 밀리는 이런 처지가 되니까 그럼 지금 연대 나오는 건 마치 양보한다는 소리밖에 더 되겠어요. 그러니까 일단은 안철수 대표로서는 자강론, 나 끝까지 간다. 그리고 가면 내가 문재인 꺾을 수 있다 지금은 그렇게 외쳐야죠.

▷ 주영진/앵커: 그렇게 외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그렇죠.

▷ 주영진/앵커: 안철수 전 대표 측에서 그렇게 생각하는 것 같아요. 중도 보수진영. 지금 보수진영에는 사실상 반기문 전 총장이 있는데 분명히 중도에 낙마할 것이다라고 하는 전제를 하나 하고요. 그렇게 되면 여권, 보수층에 지지할 수 있는 후보가 없기 때문에 중도 보수성향인 안철수를 당연히 지지하지 않겠느냐, 이런 얘기들이 나오고 있는 것 같은데 그 분석에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글쎄, 지금 반기문 총장이 과연 완주할 것이냐에 대해서 의구심을 갖는 사람들이 꽤 있기 때문에 이제 그 빈자리를 노려서 여러 사람들이 지금 출마 선언을 한 거 아니에요. 정운찬 전 총리도 그렇고 손학규 대표도 지금 제3지대라는 게 혹시 반 총장이 낙마를 하거나 완주를 안 할 경우에 이인제 의원도 지금 출마하겠다고 하고 많은 사람들이 다 안철수 전 대표나 다 비슷한 생각들을 반기문 총장이 되면 이제 내가 그 자리가 나한테 유력한 거 아니냐 이렇게 생각들을 하겠죠.

▷ 주영진/앵커: 문재인 전 대표를 위협할 수 있는 민주당 내의 후보 여러 사람이 있는데 김부겸 의원도 개헌 얘기하면서 열심히 뛰고 있고요. 최성 고양시장도 또 대선 출마 선언을 했더라고요. 이재명 성남 시장이 대선 출마를 선언하니까 최성 고양시장도 대선 출마 선언한 것 같은데 어떤 후보가 가장 문재인 전 대표에게 위협적인 존재가 될 거라고 보십니까?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지금 지지율로 봐서는 이재명 시장이 어쨌든 그쪽에서는 2위니까.

▷ 주영진/앵커: 검증되지 않고 좀 너무 불안하다. 너무 말이 과격하다. 그러니까 일부 지지층한테는 선풍적인 인기를 끌겠지만 전체적인 국민, 유권자로 볼 때는 그 확장력이 떨어지지 않느냐라는 분석에는 어떻게 보세요?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본인은 자기가 오히려 자기 지지층 분석해보면 중도가 제일 많다 뭐 이러는데 스타일로 보면 노무현 대통령 스타일을 제일 닮은 건 제가 보기에는 이재명 시장 같아요. 하고 싶은 얘기 화통하게 다. 노무현 대통령이 그러다가 손해도 많이 입었지만 사람이 꽤 화통하잖아요. 그러니까 스타일로는 노무현 대통령을 제일 닮은 사람 꼽으라면 저는 지금 후보들 중에 이재명 시장을 꼽겠어요.

▷ 주영진/앵커: 이른바 설화를 별로 두려워하지 않으면서 자신의 생각을 거침없이 이야기하는. 그래서 아마 지금 SNS 탄핵 국면에서, 촛불집회 국면에서 가장 지지율이 상승한 것 아니냐 이런 얘기가 있는데 잘 아십니까, 실제로?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저는 이재명 시장은 알기는 알지만 그렇게 잘 아는 편은 아닙니다.

▷ 주영진/앵커: 안희정 충남지사는 어떻게 보세요? 아까 친노의 적자 경쟁 얘기가 있었는데.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그거 친노 적자, 안 지사도 지금 한다 그러면 이번이 기회라고 생각을 할 겁니다. 사실 이번에 문재인 후보가 후보가 돼서 만약에 정권 교체에 성공을 한다 그러면 그다음에 또 친노 후보에게 이른바 다시 바통이 넘어오기는 그렇게 쉽지 않을 거 아니겠어요. 그러니까 한다 그러면 이번에 한번 해보고 싶겠죠.

▷ 주영진/앵커: 유인태 의원께서는 지지하는 주자가 있으시죠?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저는. 그런데 왜 아까 그 세 명만 하고 저는 김부겸 후원 회장인데 거기는 아예 빼버렸대. 상당히 SBS가 편파적인 것 같아.

▷ 주영진/앵커: 그 부분은 저희가 참고를 하겠습니다. 그런데 김부겸 의원 저희가 지난해 뉴스브리핑에도 두 차례나 출연하셨고 국민들한테 직접 말씀드릴 기회도 제가 드렸고요. 절대 그런 건 아니라는 점 말씀드리고요. 김부겸 의원 후원 회장이라서 김부겸 의원을 지지하신다는 뜻이세요? 다 잘 아시지 않습니까? 이재명 성남시장 빼고는.

▶ 유인태/전 민주당 최고위원: 다 잘 알죠. 저는 앞날을 생각하면 그 친구가 주로 내거는 슬로건이 공존의 공화국 아니에요. 우리는 어쨌든 분열돼 있는 세대, 계층, 지역, 진영 뭐 이렇잖아요. 이걸 통합할 수 있는 능력은 거기서 사실 김부겸 의원이 제일 앞선다고 봅니다, 통합 능력에서. 우리 공동체 미래를 생각할 때는 사실 김부겸 의원 같은 경우가 하면 좋은데 저 친구 스타일이 요새는 촛불 민심이라는 게 혁명적인 어떤 기간이라 거기에서는 뜨기가 좀 어려운 친구죠.

▷ 주영진/앵커: 알겠습니다. 유인태 의원이 문재인 전 대표가 여전히 유리한 상황이라고 하면서도 김부겸 의원, 통합력에 있어서는 김부겸 의원이 상당히 장점이 있다 이렇게 얘기해 주셨고 다른 후보들에 대해서 또 다 우호적인 생각을 민주당 주자들이니까. 다음 주에는 반기문 전 총장 관련해서 많이 여쭤볼 테니까 공부 좀 많이 하고 나와 주시죠. 오늘 감사합니다.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2시 순서는 여기서 마무리 하겠습니다.

영상 출처 :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3985301&plink=ORI&cooper=DAUM&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36948
IP : 222.109.124.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2) 편집국 8458
0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4) 신상철 169077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13567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4) 신상철 178872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8) 신상철 7752
40
60
07-13 13:35
49011
우리고장 사또이하 구케 기초단체들 거의 너네들 무리... 마파람짱 6
0
0
09-26 07:18
49010
~~'사법부 블랙리스트' 재조사할까~~ 시골길 4
0
0
09-26 07:11
49009
~~독일인 기자를 광주로 보냈던 사람은 누굴까~~ (1) 시골길 12
0
0
09-26 07:08
49008
정권바뀌고 민주당 똘마니들만 살판난 것 외엔 별반 ... (1) 마파람짱 11
0
0
09-26 06:43
49007
문제인이 찬양한 윤이상 부부가 했던 발언들 (1) 빨갱이음악가 16
0
0
09-26 06:31
49006
김정숙여사의 간장게장 유엔에서 찬사 쏟아져 (1) 게장이먼저다 34
5
0
09-26 05:52
49005
~~적폐들의 노무현 죽이기 ~~ (1) 시골길 32
0
0
09-26 03:28
49004
청와대 "미국에게 굽신거릴 필요없다 우리에겐 감비아... (1) 혈맹감비아 35
5
0
09-26 01:16
49003
임종석때문에 문제인 나중에 큰일 당하겠는데 구경꾼 30
5
0
09-26 01:04
49002
◀단-문-짱-◀꼴조옷타!!! 운영자님 한방에 다 날라갔... (1) ㅎㅎㅎ~~~~~~... 139
15
0
09-26 01:03
48912
동성애자가 성소수자가 아닌 성주류자가 되는 시대가 ... 백두대간인 20
0
0
09-25 21:36
48828
육지 것이 제주도 잘 되는 일에 왜 똥물을 끼얹느냐 (2) 아이엠피터 164
0
0
09-25 13:31
48827
롯데건물 증축과 BBK미국재판위해 엄청난 세금낭비 이... (1) 진짜보수 47
0
0
09-25 12:31
48826
영리한 녀석, 합리적인 녀석, 미치광이 ,꿀돼지, 배불... 마파람짱 43
0
0
09-25 10:57
48825
옆집 띨돌이가 사랑의 열매에서 몇만원 왔는디 못 받... 마파람짱 42
0
0
09-25 10:31
48824
트럼프가 베네수엘라의 좌파도 테러리스트에 포함 트럼프 48
0
0
09-25 10:05
48823
강명구의 유라시아 평화마라톤 10 강명구 53
0
0
09-25 10:01
48822
정진석, 그 쓰레기의 입에서 나온 말이란 게 (3) 권종상 249
5
15
09-25 09:51
48821
정권바뀌고 갑자기 국격이 상승된 대한민국 (1) 간경화 96
10
0
09-25 09:47
48820
북이 미사일 쏘고 할때는 휴가 가더니 미국 폭격기 뜨... (1) 수상한문제인 94
15
0
09-25 09:20
48819
정권이 바뀌면 좀 나아질 줄 알았는데 피부에 와 닿는... (1) 마파람짱 96
0
0
09-25 07:13
48818
이 나라가 얼마나 썩었는지 밑바닥부터 시궁창이다 마파람짱 54
0
0
09-25 06:53
48817
## 맞아죽을 각오하고 이글 올립니다!!! ## (1) 전원필독 191
19
0
09-25 03:29
48816
SEWOL, NOW COLLISION 0042625 73
0
0
09-25 02:35
48815
헤이 민주당 사기꾼들 (2) 시지프스 132
10
10
09-25 00:38
48814
☦초강추☦ 이 시대 최고의 글 (1) 전원필독 194
20
0
09-25 00:00
48813
~~각하의 비밀부대 국정원은 대체 무엇을~~ (2) 시골길 75
0
0
09-24 23:24
48812
문재인 정권의 화려한 외교 성과 (1) 감비아 102
20
0
09-24 23:21
48739
~~세금포탈대놓고선전 악당패거리들 지옥불승천~~ (1) 시골길 48
0
0
09-24 18:05
48738
김광석이 같은 애들 좋아하진 않지만 그 아내까지 죽... ㅉㅉ 72
0
5
09-24 17:40
48737
논산시 강경읍 경찰청 이하 삼청사는 이전하라 마파람짱 52
0
0
09-24 17:22
48627
동영상: 이명박근혜 옹호하다 한방에 KO!!+사진 (2) 통쾌한 한방 186
15
3
09-24 12:53
48625
[번역] 북한 핵 긴장이라는 환상 - 하 ① (3) 김종익 353
0
0
09-24 10:22
48581
단-문짱이란게 글못읽게 하는 국정원 알-바같다 (1) 진짜보수 78
0
0
09-23 23:36
48457
지 칼에 지가 맞아 뒤지는 거지 뭐 그런게있어 54
0
0
09-23 21:58
48456
당사자들을 설득하라고 48
0
0
09-23 21:49
48455
이건뭐 그새끼 뒤져도 정지가 안되잖어 빙시들 47
0
0
09-23 21:14
48198
조원진, 죽여달라는 소리로 받아주겠다. (1) 미동 136
0
0
09-23 16:11
48050
[김정은-트럼프] 이럴수가-엄청난 충격뉴스 !! (5) 펌글 148
0
0
09-23 11:46
48048
김정은 성명, “트럼프 무엇을 생각했든, 그 이상의 ... (2) 민플러스 567
5
0
09-23 09:49
48045
아이엠피터야 문제인은 안챙피하냐? (1) 피터야봐라 169
20
0
09-23 06:24
48044
서프라이즈는 "단문짱" 을 아이피차단 하시요 (1) 알바 척결 79
5
5
09-23 02:47
48043
서프라이즈는 "단문짱" 을 아이피차단 하시요 (1) 알바척결 74
5
5
09-23 02:46
48042
국내 쓰레기 언론에선 절대 보도하지 않는 사진! (1) 가짜뉴스 122
20
0
09-23 02:45
48041
靑 "대통령 악의적 보도 언론사·日정부에 강한 유감" (1) 가짜뉴스 151
0
0
09-23 02:40
48040
여수 MBC 사장 “5·18 북한군 개입 팩트” 참된호남인 70
5
5
09-23 02:28
48039
정청래 아들이 여학생 강간시도? 쉬쉬 (1) 가짜뉴스 117
5
0
09-23 02:23
48037
☩양승태=양아치(전국구급)☩ (1) 심층추적 193
20
0
09-23 01:18
48035
[트럼프] 북한공격-엄청난 충격발언 !! (5) 펌글 161
0
0
09-23 00:55
48034
북한-트럼프 발언에 초강경 대응 (1) 뷰스앤뉴스 ... 120
0
0
09-23 00:53
48031
" 강경화, 中에서 ' 한국은 다시는 전술핵 배치 않겠... (1) 한심한강경화 121
15
0
09-22 23:07
47945
엄마가 자식 죽일 수도 있지 뭐 이게보수야 61
0
0
09-22 20:13
47937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표결 전후 (1) 아이엠피터 399
5
0
09-22 16:33
47936
[번역] 북한 핵 긴장이라는 환상 - 상 ② (1) 김종익 461
0
0
09-22 09:37
47935
트럼프의 ‘말폭탄’, 북핵 키우는 거름된다 (2) 프레시안 290
0
0
09-22 09:33
47934
합동총회 -“카톨릭이 이단이라고라?” -우끼는 짬뽕 (1) 무지 재밋슴 233
25
0
09-22 00:58
47933
안타까운 중앙일보의 문제인 쉴드 중앙일보 129
10
15
09-22 00:45
47932
코메디 찍은 과천청사 직원들 (1) 개콘정부 171
15
5
09-22 00:38
47931
경악! ‘장군의 아들’, 국회에 똥물을 뿌리다!! (1) 김두한 204
25
0
09-22 00:27
47830
문재인 촛불정부에 바란다 (3) 615 미국위 282
5
0
09-21 16:48
47829
법조인들은 명예를 중요시 여긴다고-얼마나 섬세한데 ... (1) 그렇게하지마... 166
0
0
09-21 15:49
47828
강명구의 유라시아 평화마라톤 9 가을빛에 물든 독일 ... 강명구 177
0
0
09-21 15:34
47827
외곽팀 운영은 전용의 위험이 커 해로우니까 금지시켜 debug 71
0
0
09-21 14:49
47826
그런 판사면 파면을 시켜-그게 뭔 보고서야 지저분한보고... 82
0
0
09-21 14:41
47815
말장난하지 말고 솔직하게 반대표명해 87
0
0
09-21 14:22
47792
왜 새얼사기극에서 급변침 조작이 중요하냐면 어후 119
0
0
09-21 13:22
47791
문재인 대통령 비난 박지원, 안철수 때문에 ‘뻘쭘’ (1) 아이엠피터 386
5
5
09-21 13:17
47790
언론은 철수한테 비싸게 팔았어 짭짤해 86
0
0
09-21 13:09
47787
김광석과 딸의 죽음, 진상은 꼭 밝혀야 (2) 권종상 375
5
10
09-21 11:01
47786
김부선 “블랙리스트는 문재인 정부도 존재" (1) 애마부인 194
5
5
09-21 10:18
47785
[번역] 북한 핵 긴장이라는 환상 - 상 ① 핵 확산을 ... (1) 김종익 377
0
5
09-21 09:13
47783
스페인, 북한대사 추방 명령 "9월 말까지 나가라" 신나는뉴스 107
5
5
09-21 02:33
47782
경찰, 민주당 윤후덕 의원 보좌관 비리 의혹 수사 적폐청산 105
0
0
09-21 02:29
47781
청와대 "유엔 총회 참석시 美영접객 나오지 않는다" (1) 국제적 왕따 113
15
0
09-21 02:14
47780
☩주먹과 목사들☩ -기절할 내용들 (1) 심층해부 230
25
0
09-21 00:09
47775
스마트폰 개발보다 더 중요한 걸 놓치고 있는 한국 (1) 다른백년 437
15
0
09-20 14:33
47774
뽕닥이 탄핵당한 이유는 간단하다 (3) 통재 225
0
35
09-20 12:37
47773
성소수자 권익 보호를 위해 개신교회와 일전을 불사할... (1) 백두대간인 124
0
30
09-20 11:26
47772
롯데건물증축과 BBK미국재판위해 세금낭비한 이명박이... (2) 진짜보수 164
5
15
09-20 11:26
47771
극우논객 "지만원"의 학벌 자랑은 "대국민사기극" 좌초 천안함 127
0
0
09-20 11:24
47770
정치인 자녀의 마약 투약을 용서하면 안 되는 이유 (4) 아이엠피터 369
0
10
09-20 11:08
47769
문준용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2) 채용비리 242
30
10
09-20 05:52
47768
김관진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2) 권종상 486
10
40
09-20 04:55
47767
목사들 심방사례비 세금 안낸다 -악법 (2) 쥐길눔덜 240
35
0
09-20 00:17
47766
박근혜-정호성 찰떡궁합은 “깡패의 의리” (1) 전두환장세동 226
30
0
09-20 00:06
47765
☗단문짱 지랄병 절반쯤 도졌다☗ (1) 정신과 의사 240
30
0
09-19 23:55
47677
기호 장은성 97
0
0
09-19 20:46
47675
인생은 소중합니다 좋은 인생을 삽시다 좋은인생 115
0
0
09-19 19:53
47671
뇜현2 시즌개막과 죄이니의 역활 오호 142
5
5
09-19 15:44
47665
한국서 최고 방산비리범 미국과 이명박그네 친일매국... (1) 진짜보수 197
10
10
09-19 14:45
47664
청와대, ‘돌출 발언’ 송영무 국방장관에 “엄중 주... (2) 프레시안 414
0
0
09-19 13:39
47663
미국 경찰은 그가 grab 했음을 알고 있었다 (1) 권종상 487
20
20
09-19 10:25
47662
문성근, 나는 단 한 번도 대종상 후보가 된 적이 없다 (2) 아이엠피터 392
10
10
09-19 10:00
47659
원조뽕쟁이, 뽕지만-뽕무성-뽕명박-뽕경필-다음?? (1) 뽕판민국 294
45
20
09-19 01:27
47658
☗존경하는 운영자님! RE: 단문짱 박살 무력 행... (3) 무력행사 291
20
20
09-19 01:25
47655
윤이상 부부가 했던 발언들....이래도 너희, 참배하고... (3) 빨간윤이상 230
30
20
09-19 00:46
47654
"태블릿이 조작이면 모든 수사 전면 다시 해야 합니다... (2) 손석희 187
35
20
09-19 00:44
47653
몇일간 하지말고 듣기만 해 상사 135
0
0
09-18 22:12
47652
죄이니에게서 쥐색휘의 냄시가 난다 (3) 오호 201
10
15
09-18 21:55
47651
똥밭지기 (19) untitled 380
5
5
09-18 20:16
47650
강명구의 유라시아 평화마라톤 8 (1) 강명구 260
0
0
09-18 15:47
47649
북한이 문재인 정권을 MB·박근혜와 비교했다 (2) 허핑턴포스트 600
5
10
09-18 11:16
47648
[밀리터리 차이나-윤석준의 ‘차밀’] 北 SLBM 기술, ... (2) 윤석준 558
5
10
09-18 10:12
47647
기레기 대참사,트럼프 트윗 ‘오역’을 그대로 받아쓴... (1) 아이엠피터 483
10
15
09-18 09:05
47516
투표권 되돌리기 운동-선관위가 선거 전에 투표수를 ... (1) almani 242
5
0
09-17 16:14
46398
뽕닥회장 서청언 변호해준 죄이니가 순시리 몰랐을까 (2) 오호 262
25
5
09-17 09:53
46396
그지같다 욕한 트럼프에게 용서 빌러가는 죄이니 (2) 통재 240
25
5
09-17 00:23
46395
$$불법자금 흐름 들통이 두려운 개신교 세금문제 (1) $$불법자금 ... 322
40
0
09-17 00:13
46394
☩합똥총대들! Oral Sex는 니들 딸들 시키란말야... (3) 그기 좋으면 336
35
0
09-16 23:11
46258
새얼자작극에서 시간의 실종은 당연하다 (2) 오호 190
5
5
09-16 15:20
12345678910 ..445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