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논  쟁   세월호   부정선거   천안함   박근혜   성완종리스트   메르스   일반   전체 
문재인 대표 기자회견 전문
  번호 22643  글쓴이 정서각  조회 4605  누리 110 (110,0, 19:4:1)  등록일 2015-12-3 16:31 대문 0

문재인 대표 기자회견 전문

 

1. 이제 이 지긋지긋한 상황을 끝내야 합니다.

국민들은 우리당의 상황에 진저리를 내고 있습니다. 박근혜 정권의 심각한 민주주의 퇴행과 민생파탄을 막기 위해 총선승리에 총력을 기울여야 할 시기에 당내 분열만 계속하는 것은 국민과 역사에 죄를 짓는 것입니다.


2. 전당대회는 해법이 안됩니다.

제 제안은 협력하자는 것인데, 전대는 대결하자는 것입니다. 제 제안은 혁신과 단합을 위해, 함께 힘을 합치자는 것인데, 전대는 한 명을 선택하자는 것입니다.
물리적으로도 시간이 부족합니다. 총선을 코 앞에 두고 당권 경쟁으로 날을 샐 수는 없습니다. 제안 취지와 달리 총선을 앞둔 사생결단, 분열의 전대가 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다간 공멸입니다.

제게 당 대표직을 사퇴한 후 다시 전대에 나서라는 것도 상식적이지 않습니다. 책임 있는 정치인으로서 대표직에서 물러난다면 깨끗이 그만 두고 뒤를 남기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저는 대표직에 연연하지 않습니다. 옳은 일이고 국민과 당원이 원하는 길이면 두려움 없이 저를 던질 각오가 돼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전대는 당 외부세력과 통합하기 위한 통합 전대의 경우에만 의미가 있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3. 그동안 당 안팎에서 안철수 전 대표, 박원순 시장과 함께 손 잡고 혁신하고 단합해서 강한 야당을 만들라는 요구가 많았습니다.

상식적인 요구라고 생각하며, 저도 공감합니다. 누구나 당연하게 생각하는 상식적인 일이 왜 안 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이제 더 이상 안 되는 일에 매달려 시간을 보낼 수는 없습니다.

저의 생각은 변함없으므로 앞으로도 문을 열어둘 것입니다. 또한 당의 혁신과 단합을 위한 모든 분들의 의견에 귀를 열겠습니다.

더 이상 좌고우면하지 않고 총선을 준비해나가겠습니다. 빠른 시일 내 총선기획단, 총선정책공약준비단, 호남특위, 인재영입위, 선대위 등을 순차적으로 구성해 총선체제에 돌입할 것입니다.

또한 총선 전에 당내 단합과 야권 통합을 통해 여야 1:1 구도를 만드는데도 총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그동안 시간 허비가 있었던만큼 발빠른 행보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당의 모든 구성원들, 특히 의원님들과 최고위원회의 협조를 요청합니다.


4. 총선승리를 위해 우리당이 가야할 길은 혁신과 단합입니다.

혁신은 우리 모두 기득권을 내려놓고 당을 변화시키는 것입니다. 유연하고 포용적인 진보, 유능한 진보의 길로 국민에게 희망을 주고 신뢰받는 정당이 되는 것입니다. 공천혁신과 인적 혁신, 정책 역량, 유능한 경제 정당, 든든한 안보정당, 실력 있는 정당이 우리가 가야할 길이라고 믿습니다.

단합도 과거에 안주하는 단합이 아니라, 혁신을 위한 단합, 혁신위의 단합이어야 합니다. 제게 주어진 책무가 바로 그것입니다. 당원과 국민들이 저를 당 대표로 뽑을 때 내린 명령이 우리당을 혁신해서 바꾸라는 것입니다. 그 명령을 다시금 마음에 새기겠습니다. 혁신은 두렵습니다. 우리 모두에게 알게 모르게 혁신을 피하고 싶은 마음들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혁신을 회피해서는 안 됩니다. 혁신과 정면대결 해야 합니다.

좋은 게 좋다는 식으로 과거에 머물러서는 당을 바꿀 수 없고, 이길 수 없습니다. 혁신위가 만든 혁신안, 안 전대표가 제안한 혁신, 또한 우리당에 필요한 더 근본적인 혁신들을 제 책임으로 해나가겠습니다.

당을 흔들고 해치는 일들도 그냥 넘기지 않겠습니다. 당의 화합을 위해 용인해야 할 경계를 분명히 하고, 그 경계를 넘는 일에 대해서는 정면 대응하여 당의 기강을 세우겠습니다.

힘들고 벅찬 일입니다.

그러나 오직 당원과 국민만 보고 나아가겠습니다. 꺾일 때 꺾이더라도 해야 할 일, 가야할 길을 가겠습니다. 당원동지 여러분, 국민 여러분, 혁신에 힘을 주십시오.


2015년 12월 3일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22643
IP : 121.179.154.x
[1/10]   정서각  IP 121.179.154.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6시39분      
"당을 흔들고 해치는 일들도 그냥 넘기지 않겠습니다. 당의 화합을 위해 용인해야 할 경계를 분명히 하고, 그 경계를 넘는 일에 대해서는 정면 대응하여 당의 기강을 세우겠습니다.

힘들고 벅찬 일입니다.

그러나 오직 당원과 국민만 보고 나아가겠습니다. 꺾일 때 꺾이더라도 해야 할 일, 가야할 길을 가겠습니다. 당원동지 여러분, 국민 여러분, 혁신에 힘을 주십시오."

핵심문장 입니다.
더 이상 당을 흔들어서 기득권을 지키겠다는 분열주의 세력들에게, 휘둘리지 않겠다는 뜻이겠지요.
그 어느 때 보다도 강한 지지와 응원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2/10]   시다의꿈  IP 121.67.16.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6시42분      
얘상한 바지만 굳입니다. 화이팅!
[3/10]   신재연  IP 124.146.37.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6시48분      
너무 속시원하게 말 잘하셨습니다. 흔드는 놈들에게 강펀치를 먹여야 합니다.
잘하셨습니다. 특공대 문재인 대표님!!! 화이팅입니다.
[4/10]   ㅎㅎ  IP 223.62.216.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6시54분      
문재인 만세^♡^
[5/10]   나이스  IP 221.155.22.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7시01분      
쌩큐 베리 머치! 노무현님 이런 분을 남겨두셔서 고맙습니다. ㅎㅎ
[6/10]   여기다 댓글을 달려니  IP 175.125.200.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7시04분      
이상하게 좀 쑥스럽다.

문재인 대표님,
그 동안 그 지긋지긋한 상황을 잘 참아오셨습니다.
앞으로 더욱 건승을 기대하겠습니다. -총알배송
[7/10]   오케이  IP 61.84.131.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7시13분      
역시 믿음에 부응하시네요. 문재인은 김대중 노무현의 계승자입니다. 문대현 화이팅
[8/10]   정말  IP 223.33.164.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8시03분      
잘하셨어요
[9/10]   힘내세요  IP 180.70.166.x    작성일 2015년12월3일 18시25분      
너무나 당연한 건데 이런걸 환영해야 하는 이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어쨌든 애써주세요.
[10/10]   서생  IP 123.214.28.x    작성일 2016년9월13일 09시59분      
뻔뻔한 새끼...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다큐] 독재 1.9 (2) 김도성 PD 384671
24636
0
12-27 08:01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4) 신상철 136248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178360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5) 신상철 145768
86
40
10-28 09:10
37495
문재인 지지자분들께 묻습니다 (11) 문재인아웃 2738
170
10
01-27 05:25
36895
IP 68.174.34.x 요 아이피로 지랄하는 귀태암닭 쌍노... 베충이 박멸 949
150
20
01-10 07:48
36894
IP 100.8.233.x 요 아이피로 발악하는 귀태암닭 쌍노... 귀태암닭 쌍... 922
145
15
01-10 07:32
36892
일본은 왜 소녀상 설치 문제에 대해 발광하는가? (1) 권종상 1555
140
20
01-10 06:29
25586
☦대박-병신년을 병신년이라 못 부르고 (5) ☦대박-... 6059
110
0
01-08 04:33
25585
☦현장사진: 어버이연합이 소녀연합에 깨지는... (3) 특종포착 4408
120
0
01-08 02:40
25565
☦특종사진: 청와대 일장기 아래 신년인사 (4) ☦ㅋㅋ... 3949
115
0
01-07 09:42
25321
☦동영상☦종편 앵커 표창원 연타에 떡실신... (1) 전국이 들썩 3626
135
5
01-02 02:28
25320
☩北여군 수십명 알몸목욕하다 우르르...☩ (5) 재밋슴☩... 5924
135
5
01-02 02:07
25250
‘여자 박정희’, 박근혜 씨에게 (4) 김갑수 4943
124
5
12-30 15:04
25066
너무 걱정마세요. 믿습니다. (1) 시다의꿈 3695
155
15
12-25 16:15
24859
특종사진☦518 북한군 특수부대 광주시민 학살중 (5) 긴급입수 5050
130
0
12-23 04:18
22818
박근혜 빼닮은 안철수 기자회견 (6) 김종철 4580
105
5
12-07 12:21
문재인 대표 기자회견 전문 (10) 정서각 4606
110
0
12-03 16:31
19868
제10차 혁신안에 드러난 친노패권(?)의 실체 (4) 시다의꿈 5964
130
30
09-10 17:23
14913
예전엔 몰랐어요. (10) 한심 5871
145
15
03-13 21:14
5115
당신이 대통령이어선 안되는 이유 (20) 영화인 박성... 24402
125
15
04-27 13:14
5101
사고 초기 이틀 동안 구조 작업 全無 (4) 언딘3 7571
115
10
04-26 15:53
4964
세월호 인천~맹골도 선회지점까지 개략적인 검토 (7) 분석관 28246
118
16
04-22 11:02
4902
사고를 사건으로 키우지 말라 - 세월호 침몰을 둘러싼... (49) 신상철 94499
160
5
04-20 12:08
4258
사법부가 ‘한영수, 김필원’을 구속시키려고 하는 이... (7) 신상철 11159
161
35
03-13 11:26
4010
제가 한 때 속했던 이 회사가 전 너무도 부끄럽습니다... (23) 나눔과연대(... 63947
167
0
02-26 01:22
3906
민주당, 이제 역사 속으로 사라질 때가 되었구나 (1) 분노한 시민 2337
110
0
02-18 07:16
3789
권은희 수사과장 기자회견 동영상 (1) 천불나네 2029
185
0
02-07 21:56
3763
광주 북구 선관위, 개표상황표 위원장 도장 위조 (20) 신상철 32427
180
20
02-05 19:02
3677
[e-Book] 정운현 - 박정희 소백과사전 출간 편집국 2141
130
0
01-29 13:56
3665
이정희 대표, “박근혜 정권은 민주주의 택하라” (4) 통합진보당 3462
100
0
01-28 17:47
3656
[개표부정] 전자개표기 교체중지 가처분 신청 완료 (9) 신상철 22019
125
0
01-28 08:48
3633
어뢰설계도의 단서 - Iranian Military Capability (15) 아무개 12640
117
0
01-26 21:34
3628
18대 대통령선거 무효사유 - 1초에 4장씩이나 개표했... 안토 6826
125
5
01-26 15:38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