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격동 70년의 원인-스러지는 개 꿈-만주 경영
  번호 193255  글쓴이 희망사항  조회 473  누리 31 (40,9, 6:3:2)  등록일 2018-10-11 14:08 대문 2

미국은 태평양전쟁에서 일본에게 승리하므로
당연히 일본을 점령하였고, 일본의 영토를 포함,
일본이 가진, 모든 권리도, 재원도 당연히 박탈했습니다.
원론적인 얘기지만, 전쟁은 약탈을 하기위해서 하는 것이니까요!
여기에는 일본의"대동아 공영권" 이라하는 전략도 들어갑니다.
그중에 일본이 경영하던 만주 경영권도 당연히 포함되지요.
그런데 이 만주 경영권은
태평양전쟁에서 얻은 모든 이익보다 훨씬 큰 것입니다.
그런데 그때의 이 만주는 일본군 정예부대..관동군이 지탱하고 있었습니다.
청진에 사령부를 둔 70만을 자랑하는 관동군...
일본이 만주경영을 얼마나 중요시했는지를 보여주는 명백한증거입니다.
만약에 이 관동군이 괴멸되지않고 만주를 지키고 있었다면,
미국은 일본의 항복과 함께 만주경영도 그대로 인계받았을 것입니다.
그러나 관동군은 히로시마에 원자탄이 떨어진 직 후,
대독 승전후, 루스벨트의 요청을 받아들여, 말머리를 돌린,
쏘련군과의 일대회전에서,무려 7만 8천의 전사자를 내고 괴멸됐습니다.
일본의 만주 경영이 날아간 것입니다.
따라서 미국이 일본의 항복을 받았지만 만주 경영은 물려받을 수 없었습니다.
미국은 쏘련에게 한반도의 38선 남쪽을 요구해서
대륙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하는 선에서 태평양전쟁은 마무리 됐습니다.
그러나 미국은 만주 경영의 꿈까지도 버린것이 아니었습니다.
미국의 이 만주 경영의 꿈이,
태평양전쟁 종전 후에도 70년에 걸쳐 동북아가 요동친 원인입니다.
일본군의 통제력이 사라진 만주는,
국민당군과 공산당군의 치열한 각축장이 됐습니다.
이 국, 공간의 전쟁에서 모택동군의 승리는
김일성의 아낌없는 지원으로 이루어졌습니다.
김일성은 관동군에게서 노획한 무기를 모택동군에게, 전부 보냈습니다.
10만정의 소총과 엄청난 중화기, 그 유명한 황색폭약까지...
모택동의 측근 어느지휘관은 회상하기를..
이 무기가 도착한 날..우리는 밤새 광란의 춤을 추었다.
변변한 무장력이 없어 마적떼의 모습을 벗어나지 못했던 우리군대는
이 도움으로 일본 관동군에 버금가는 위력적인 군대로 거듭났다!! ..했네요!!
미국은 국민당군의 장개석에게 막대한 군장비를 지원했지만,
결국 장개석은 패퇴해서 대만의 섬으로 물러났습니다.
이제 미국에게 남은 길은 하나, 대륙진출의 교두보...
미국은 이 교두보를 태평양전쟁을 끝낸 무기로 가득 채웠습니다.
군의 사기도 극도로 고무시켰습니다.
""점심은 평양에서...저녁은 의주에서...""
이 미국의 만주경영의 꿈을 위해 이 무기는 유감없이 사용됐습니다.
이것이 6.25입니다. 고 김종필씨가 신동아 2011년 5월호에서.
이 때까지 38선에서는 2,000여회에 이르는 교전이 있었고.
6.23일에는 우리의 대대적인 공격이 있었다, 6.25는 그 반격!!이라고 했습니다.
왜?? 이 교란으로 북은 만주의 국, 공내전에 개입할 여지가 없었습니다.
만약에 북이, 38선이 조용해서...만주의 국, 공 내전에 개입했다면,
북도 만주에서 한쪼각의 땅은 얻어 먹었을 수 있었을 것입니다.
각설하고, 전세가 필연적으로 역전될 수 밖에 없도록 기획된 이 전쟁에서
미국은 북진과 함께 즉각 만주 폭격에 나섰습니다.
북도, 중공도 공군력이 전무한 상황에서,
미 공군의 만주 폭격은 두려운 일! 그 자체이었지만,
그러나, 미국의 속내를 잘 알고 있는 쏘련은 즉각 차단에 나섰습니다.
미군보다 뛰어난 쏘련의 공군은 그 일을 훌륭하게 해냈습니다.
만약, 만주가 미국의 손에 들어가면, 쏘련은 동서로 나눠지니까요.
중공군도 즉각 개입했습니다.
중공군은 이 전쟁에서 북 인민군 못지않게 용감하게 싸웠다고 합니다.
중공군이 그렇게 싸운 이유는...
엄청난 파괴와 학살에 경악을 한 중공군이,
여기에서 밀리면,우리고향에서도 이런일이 일어난다! 고하는,
모택동의 격동에 공감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모택동은 이 전쟁에서 아들까지 잃었습니다.
결국, 모택동은.. 북을 위해서가 아니라고 할수는 없지만,
무엇보다 먼저, 자신들을 지키기 위해 싸웠던 것입니다.
미군도 이 전쟁에서,태평양전쟁에서 잃은 손실, 그 세배를 잃었습니다.
미국이 세계의 군대를 이끌고 와서...이런 전쟁을...우리를 위해서 했을까요?
결국 불리한 전황으로 미군은 휴전을 요청했고, 그 요청은 받아들어졌습니다.
이 때의 미군 사령관은
"나는 미군을 이끌고 나가서 승리하지 못한 최초의 장군"!이라 개탄을 하고,
이 전쟁을 일러 "잘못된 시기에 잘못 택한 상대와 잘못 일으킨 전쟁"이라고 하는
폭탄과 같은 발언을 했다고 합니다.
이제, 북, 러, 중..모두 핵 강국들이 돼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국하고, 미국은 만주 경영의 꿈만은 아직도 버리지 못하고 있어,
불과 수년전까지도..자스민 혁명의 불길이 중국땅에도 불기를..획책한 일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는 북이 일갈한 대로 "복 날의 개 꿈"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개 꿈이어도
이 미국이, 만주 경영의 꿈을 내려놓지 않는 한,
동북아의 날씨는 맑은 날이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그 개 꿈을 꾸는.. 미국의 잠자리도..
역시..편안할 날은 없을 것입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93255
94.71.198.142
[1/7]   희망사항  IP 94.71.198.142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4시57분      
219...님...클라크+브래들리는 물론 알고 있는 사항입니당.
긴 역사를 축약하는 입장에서 쓴 말입지요...
그리고 만주는 중국 땅..이란 말도..지금의 시각에서 하는 말이지..사실이 아닙니다.
당시 청나라의 본거지인 만주는 청나라 왕조가 무너지면서 무주공산이 된 땅이랍니다.
중국의 땅이란 말과는 아~주 거리가 먼 이야기 입니다.
오히려, 우리와 관계가 더 깊은 우리의 옛 땅입니다.
우리의 그 옛 땅을 회복할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사라진...
절통한 시대 상황이 벌어졌던 겁니다.
[2/7]   희밍시힝  IP 94.71.198.142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5시10분      
일본은 몰락해 가는 청 왕조를 적극활용해서...
청 왕조의 보호자로 자처하고 나섬으로 만주 지배의 당위성이나 명분을 쌓았지요...
당연히 사라질 청 왕조에 대해서...일본도 만주를 털도 안뽑고 그냥 삼킨것은 아니랍니다.
절차는 거친겁니다. 그러나 그 땅은 역사적으로도, 민족적으로 우리땅이 맞는겁니다.
[3/7]   무릉도원  IP 211.60.92.49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6시27분      
기획된 전쟁.. 에 주체와 객체가 있어...?
프로그램되어 있는 게임에 주체와 객체가 있다고...
게임을 기획한 자가 주체이고 나머지는 모두 객체인 것이다..

김일성이 주고 유대가 객이다.. 김일성이 기획하고 승리한 전쟁이다..?

세계대전을 일으킨 눔이 주고 나머지는 모두 객인 것이지...
단 한 새끼만 주체인 것이지... 그게 누굴까요..?

베트남이 통일 했다고..? 지금도 자주국가로 살고 있다고...? 니미 뽕이지....
한 새끼만 물맷돌 만들면 나머지 1억인구는 사료화되는 거야..

무기를 중국에 제공해서 광란의 춤을 추어..? 쪽발이가 무기통제할 능력이 없어서 방치했다...?
콜로세움에서 싸우는 검투사가 한쪽은 무기가 있고 한쪽은 맨손이라면..? 무슨 재미로 관중을 매료시키냐?

원숭이 학살하는 법도 항우의 방법과 유대의 방법은 하드와 소프트의 차이일 뿐인 것이여...
[4/7]   희망사항  IP 94.71.198.142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6시29분      
망상이라고 하시면, 받아들이겠습니다만, 만약 일본이 만주 강점 후, 중국과 국경선을 확정하고, 외교관계를 수립하고, 중국의 개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으면, 만주는 중국에서 완전히 분리될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렇게 해서 중국을 묶어두고, 남진 정책을 썼더라면, 일본은 전선운용이 훨씬 쉬웠을 것입니다.
[5/7]   희망사항  IP 94.71.198.142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6시37분      
어떤 사건이건 왜??라는 말에 답이 돼야 그사건의 원인이 이해가 되는겁니다. 6.25는 중국이 왜 이전쟁에 참전을 해야만 했었는지, 왜? 소련군이 이전쟁에 참전을 해야먄 했었는지를 충족 시켜야 비로소 6.25의 발발 원인이 밝혀지는 겁니다. 그점을 깊이 생각해서 저글을 다시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아울러 6.25에 관한 증언으로 제 생각이 아니라, 고 김종필(당시 육본 상황실 당직 장교)의 인터뷰를 을 소개했습니다.
인테넷에서 검색하셔서 다시읽어보시기를 바랍니다.
[6/7]   무릉도원  IP 211.60.92.49    작성일 2018년10월11일 17시01분      
모든 문제에 답을 찾을 수는 없어요..
625전쟁의 발생원인이니 승리한 전쟁이니.
쪽발이가 바보라 무기를 방치해서.. 그 무기를 수거해서 중국에 제공햇다..

그 일련의 과정사이에(찰라) 무한의 마구니가 작동을 한다는 것이죠..
유대나 미국의 의도 그리고 소강상태를 유지하기위해 기획된 분단..?
생각을 하기시작하면 무한이죠... 알 수가 없는 것이죠.. 이걸 잘 이용하는 것이 유대이고..

신의 경계나 악마의 경계나 무한인 이유죠..?
이왕이면 빨리 어지러운 세상 빨리 정리되기를 바랄 뿐인 것이죠..
항상 인생이란 ---뿐인 것이죠?
[7/7]   희망사항  IP 94.71.198.142    작성일 2018년10월12일 02시12분      
무릉도원님...뭐 일본이 무기를 방치해서 그 무기를 수거....라구요?
난독증이십닉까?
난 분명이 일본 관동군이 소련군에게 괴멸됐다고 했는데...
패잔병들은 당연히 무장해제를 당하는거고요!
사령부가 청진에 있었기 때문에..당연히 노획한 무기는 북한에 보관되는거구요!!
그리고 역전될수밖에 없도록 기획된 전쟁이라했지요...
미군(연합)의 북진을 말한것이라 설명되어 있지요?
이 말이 소강상태를 유지하기위해....라고 해석 되던가요??
글뒤나 제대로 읽고 나서 트집을 잡던지 해야 망신을 안 당하지요!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98223
조선이 왜 망하는지 민주정부를 보면 안다 (1) 천하장사 52
10
9
06-19 16:17
198222
[아침햇살32]친미의존안보 혁파하고 통일안보로 가야 ... (5) 굿모닝 55
10
0
06-19 14:48
198221
평양지방법원 판사 어떻게 뽑나…'통일 후' 연구하는 ... (1) 오해 금지 65
0
29
06-19 12:02
198220
사기치다가 딱 걸린 만적 새끼 (2) 反삼천리새끼 31
5
0
06-19 10:54
198219
코딱지+대위 새끼의 同床異夢? (구분 새끼 필독) (3) 反극좌극우놈 30
5
0
06-19 10:41
198218
예정웅자주론단(457) 조·미대화 없다면 남는 것은 ... (1) 한마음 412
40
9
06-19 09:22
198217
1인당 GNP 3만불대라서 좆나 좋던가? 없는자들 114
34
4
06-19 06:55
198216
북에도 도시로 이사갈 자유가 있다 (5) 동그라미 237
29
5
06-18 22:45
198215
< 상형획 > - 대구박씨 - 42
9
4
06-18 22:29
198214
하하하 새끼 개소리 감상 (구분 새끼 필독) (10) 反코딱지새끼 106
10
0
06-18 12:08
198213
광주시민은 ‘북괴’를 증오했다? (이인숙+코딱지 년... (2) 反관리자새끼 74
9
0
06-18 12:04
198212
김여정이 위암 말기? (대위+구분 새끼 필독) 박지원? (3) 反관리자새끼 104
15
0
06-18 11:57
198211
북중정상회담은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에게 보내는 ... 자주통일연구... 369
13
14
06-18 10:56
198210
한국이 민주혁명을 수출? 김진명의 코미디... (100) 882 225
0
14
06-17 20:34
198209
아베의 이란방문을 겨냥해 일본계 유조선을 공격한 의... (73) 오해 금지 369
0
9
06-17 18:51
198208
조국통일운동의 당면 전략과제 (2) 자주통일연구... 244
20
14
06-17 14:53
198207
미국은 <문명박그네>를 한 통속에 넣어 개헌이... (144) p 237
0
36
06-17 14:21
198197
< 게르만족은 지주가 될수는 없고, 소작농일 뿐이... - 대구박씨 - 89
4
24
06-17 08:53
198194
< 남조선 전 지역에 단전-단수 조치할 것 > (3) - 대구박씨 - 295
13
29
06-17 00:27
198193
미국의 최근 행보를 보면 서남아에 군사력을 투사시킬... (2) 홍라산 461
0
0
06-16 22:36
198192
광주항쟁에 대한 문재인의 생각은? 882 146
5
14
06-16 16:41
198191
광주항쟁은 왜 실패했는가? (7) 882 238
5
9
06-16 15:29
198185
남조선 문가던 식민지 남조선 총독인 비건이던 그누구... 애국통 358
73
5
06-16 07:34
198181
북의 실상 (41) 평천하(이윤... 860
65
5
06-15 18:53
198179
노래: "새와 물고기의 사랑" ---남북은... (2) 882 150
0
4
06-15 16:22
198178
오만 유조선 공격주체,, 한일은 특정하지 않아 오해 금지 193
10
4
06-15 11:51
198177
미중100년 신냉전의 심층 오해 금지 148
4
4
06-15 11:31
198175
민족통일기구 수립 경로 자주통일연구... 151
5
4
06-15 10:10
198174
갈수록 깨지는 '미국은 은인의 나라'라는 미신 / <시... (1) 윤기하 242
34
5
06-15 08:52
198173
미국에게 그러한 력량은 없을 것 - 대구박씨 - 153
3
14
06-14 22:57
198172
[공지]국가보안법피해자모임(국피모) 2019년 하반기 ... (1) 윤기하 101
5
5
06-14 22:49
198171
폐미정부 들어 폐미범죄자까지 감싸고 있다 (10) 천하장사 276
10
19
06-14 20:40
198170
누가 누구를 베꼈단 말인가 - 대구박씨 - 99
11
9
06-14 19:13
198169
중국가수와 노래를 한명 소개... (2) 882 190
0
14
06-14 15:44
198168
중국우주정거장 전 세계에 개방... (13) 882 372
10
14
06-14 12:16
198164
< 너희들이 하지 않으면, 내가 한다 > - 대구박씨 - 95
10
9
06-14 05:55
198163
< 진짜 도전자는 누구인가 > - 대구박씨 - 111
9
9
06-13 23:39
198162
연합연방제 자주통일연구... 317
14
24
06-13 19:57
198161
팔팔이가 팔팔하지못한 딱 한가지 삼국연방시대 130
5
5
06-13 16:59
198157
< 아닐 비 > - 대구박씨 - 79
2
9
06-13 08:53
198156
김정희를 김정희라 말하지 못하고, 박정희라 말하는 ... - 대구박씨 - 120
0
9
06-13 04:24
198155
중동 인도양 패권을 상실하는 미국 (1) 오해 금지 371
5
4
06-13 02:40
198153
홍콩시위에 관해서... (4) 882 264
5
9
06-13 01:07
198152
중국을 G1 이 되게 해서는 아니 된다... (8) 882 183
0
4
06-13 00:23
198151
미중100년 신냉전의 심층 (2) 오해 금지 224
9
4
06-12 22:44
198147
[아침햇살31]친미의존안보 혁파하고 통일안보로 가야 ... (1) 굿모닝 188
25
0
06-12 12:15
198145
예정웅자주론단(456) “우리(미국)가 참패 한다“《W... (7) 한마음 1718
85
0
06-12 00:25
198144
< 트럼프를 대환영 한다 > - 대구박씨 - 107
2
4
06-11 22:11
198142
1.북의 연방제 안과 조국통일 3대헌장 (9) 자주통일연구... 321
19
9
06-11 15:21
198141
개돼지우리를 사람거처로 만들려면 (6) 이인숙 768
90
24
06-11 13:35
198140
북조선당국이 김영철을 잘 처리했다고 생각하는 이유 (1) 제사장 367
10
14
06-11 13:07
198136
사드는 미중무역전쟁보다 차원이 더욱 높다. (5) 882 241
10
14
06-10 22:28
198135
882님께, 코리아패싱에 관련하여.. (8) 제사장 263
15
9
06-10 22:23
198133
오해금지님께, 근대화 문명에 대한 반론 (2) 제사장 158
10
14
06-10 21:30
198132
< 지금 이곳을 누가 다스렸는지는 똑똑히 알고 있... - 대구박씨 - 103
9
9
06-10 19:47
198130
<판문점 남북정상회담 1년, 우리가 만난 김정은 국... (1) 평화번영 153
5
0
06-10 14:44
198129
<정론> 조선일보의 조작 구도는 이제 공식적인 ... 윤기하 879
28
0
06-10 09:15
198126
< 최고인민회의 대의원들을 위한 예술공연 > - 대구박씨 - 156
10
4
06-09 21:58
198125
미중관계를 어떻게 볼 것인가 (1) 오해 금지 223
5
9
06-09 21:36
198121
약자엔 강하고, 강자엔 강하다는 중국의 노예근성... (1) 882 251
5
24
06-09 10:02
198120
< 손은 조작되였다 > (1) - 대구박씨 - 126
0
8
06-09 04:43
198119
Donau Wellen Walzer 다뉴브강의 물결 왈츠 (7) A CenturialS... 218
0
0
06-09 03:55
198117
축하 전영애 345
35
0
06-08 19:08
198116
식솔 박아라 170
10
0
06-08 19:05
198115
일화 김문식 177
20
0
06-08 19:03
198113
동성애자에 대한 단상 (2) rmfTp 174
9
10
06-08 15:36
198107
[주말]반미전선에 자주의 기치를 높이 들고 미제(양키... 윤기하 181
15
0
06-08 09:25
198105
예정웅자주론단(455) 조·미대화 결렬시킨 후 미국의... (3) 한마음 1692
80
10
06-08 05:58
198104
대만이 국가?---한국언론플레이... (119) 882 205
5
9
06-08 03:30
198103
많은 분들이 사상에서 벗어나지 못하는거 같은데, (2) 홍라산 232
5
31
06-07 20:24
198102
< 천자문은 변조자 > (2) - 대구박씨 - 138
10
19
06-07 16:57
198101
[참관 후기]조직운동 단체라면 총화를 거쳐 거듭나야.... 윤기하 138
5
0
06-07 13:37
198098
드라마 이몽을 보면서... (3) 882 232
0
9
06-07 09:42
198097
3.1운동과 김원봉은 량립이 불가능---정신분렬...한국... (4) 882 232
0
9
06-07 08:58
198096
정신 상태를 나타내는 눈섭 문신으로 난리 난 한국 (4) rmfTp 512
25
0
06-07 07:54
198095
< 핵 > - 대구박씨 - 120
11
9
06-07 04:38
198094
(북한의) 혁명로선과 통일전선(하나) (2) 개굴이네 집 466
45
0
06-07 02:59
198092
평화공존체제론을 뛰어넘어 주한미군을 철수시키고 자... (2) 자주통일연구... 405
15
4
06-06 18:35
198091
자립적 민족경제 노선만이 번영과 승리의 길이다. (4) 나침판 361
39
10
06-06 13:27
198089
文대통령, 현충일 추념사서 '北 6·25 서훈자' 김원봉... (7) 오해 금지 282
0
9
06-06 11:57
198088
교조주의를 극복하고자 하는 좌파진보인은 연락주세요 (1) 오승기 162
0
0
06-06 07:48
198087
모든것을 우리식으로! (1) 동그라미 320
50
5
06-06 07:33
198086
요즘 북이 당당히 나가니 다시 칭송을 받고 있다. (1) 우리 353
10
5
06-06 07:15
198085
좋은 인간관계 유지법 (2) 평천하(이윤... 207
10
15
06-06 07:13
198084
< 중국을 바로 치지는 않을 것 > - 대구박씨 - 139
17
14
06-06 04:56
198079
< 최룡해는 필요없다 > - 대구박씨 - 105
3
24
06-05 15:17
198078
평화체제론을 어떻게 뛰어넘을 것인가? 자주통일연구... 143
10
4
06-05 15:04
198077
[아침햇살30]남북통일경제가 답이다 - 세계 경제를 선... (4) 굿모닝 192
5
0
06-05 13:19
198075
"IP 211.184.141.178" 의 질문에 대한 답변 (14) 답변 328
15
9
06-05 11:11
198072
통일은 당당히 조선 혼자만의 힘으로 이뤄낼 것! (16) 없는자들 975
75
9
06-05 01:31
198069
미중패권경쟁이 한국에 주는 영향... (12) 882 432
5
19
06-05 00:48
198067
중국 천안문사건 30주년을 기념하면서... (13) 882 279
5
24
06-04 23:48
198066
이재명이 대권잡으면 벌어질일. (1) 무식한민족주... 334
10
46
06-04 15:52
198065
이재명 무죄? 달라질거 없어 등시나 무식한민족주... 198
10
41
06-04 11:32
198063
새로운 통미봉남 전술에 대한 고찰 (2) 없는자들 449
35
4
06-04 11:15
198062
<우리국가제일주의>와 <국풍> (1) 동그라미 198
30
0
06-04 10:28
198061
이교부님 강연영상 - 2019년 6월 2일 k1 79
10
0
06-04 09:13
198060
막창 한국당은 달창나경원 막말황교안 내년4월 망한다 막차 333
40
4
06-04 08:50
198058
< 붉은별 > - 대구박씨 - 141
5
4
06-04 00:23
198056
한국남자들은 우람지고, 한국여자들은 색시하다. 882 290
0
14
06-03 23:51
198051
남과 북이 주한미군과 함께 하는 평화공존체제론 (2) 자주통일연구... 545
15
4
06-03 11:16
198049
[아침햇살29]미국의 승인에 목매는 정부, 이것은 숙명... (3) 굿모닝 305
10
0
06-03 10:56
198047
" 덴 코츠 "와 " 이와야 다케시 "의 대화 내용은 (2) - 대구박씨 - 186
0
9
06-03 04:57
198046
< 우호관계, 적대관계 > (1) - 대구박씨 - 115
0
9
06-02 23:45
198045
식민지는 식민지일뿐이다. (42) 없는자들 974
99
4
06-02 22:42
198043
[나는 반미주의자입니다] (2) 하이고 353
75
0
06-02 19:53
198042
테라(TERRA) (2) 홍익인간 262
0
44
06-02 19:07
198038
4.12 시정연설에서 강조된 인민대중제일주의 (3) 나침판 243
24
0
06-02 09:26
198037
< 거짓에는 대가가 따른다 > - 대구박씨 - 128
3
9
06-02 05:38
198034
<어머니당>과 <소개팅> (9) 동그라미 422
49
0
06-02 02:25
12345678910 ..1793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