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번호 188809  글쓴이  조회 220  누리 15 (0,15, 0:0:4)  등록일 2018-2-15 05:34 대문 0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88809
71.93.196.161
[1/11]   以諾  IP 71.93.196.161    작성일 2018년2월15일 05시35분      

안티는 내글에 댓글달지마라
































































































































































































































































































































































































































































































































































































































































































[2/11]   안타  IP 211.244.56.161    작성일 2018년2월15일 08시24분      
나 안티 아니다, 안타다,,,ㅋㅋㅋ
명바기가 진짜 젖 같은 넘이쥐,,,
노무현 정도면 진짜 깨끗한 축인데 자신은 깨끗한 척하고
노무현이를 물 먹일려다가 오히려 자신이 뒈지게 생겻네?
좀 적당히 하지,,,, 돼지 멱따는 소리가 조만간 날 것,,,,ㅋㅋㅋ
[3/11]   反솔거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09분      
극우 NHK의 카더라 보도가 100% 팩트는 아니겠지만
장성택+김정남은 사회주의 배신자라서 골로 갔던 거여.

"경제를 개방하지 않으면 발전이 없습니다." (김정남)
"네가 언제부터 자본주의를 지지하였느냐?" (김정일)
[4/11]   反이락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12분      
천박한 딴따라 서현년이 김여정 지령 따라 흰옷을 입었다꼬?
북조선 특사 김여정의 흑발은 왜 따라 안 하고 똥물염색 했을꼬? ㅎㅎ
[5/11]   反솔거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14분      
니놈이 이석기+이정희가 간통했다고 모함+조롱하는 거 봉께
얼매나 인간성 더러븐 똥걸레 극우꼴통 씨레기인 줄 알거따. ㅎㅎ
[6/11]   反이락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17분      
그나저나 니놈이 2월내로 북조선에 쿠데타가 발생하고
미국군+인민군이 합동으로 김정은을 참수한다꼬 예언(희망?)했제?
보나마나 꽝이겄지만서도 3월 1일 아침에 보입시더. ㅎㅎ
[7/11]   反김정남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29분      
[펌] "김정남, 암살 당시 12만달러 소지..美남성에 정보제공 대가로 받았나" (뉴시스) 2017-06-11

올해 2월 말레이시아에서 암살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살해 당시 12만달러(약 1억 3000만원)의 현금을 소지하고 있었다고 아사히신문이 11일 보도했다.

수사 간부는 김정남이 소지하고 있던 12만달러에 대해 "(미국인 남성에게) 정보를 제공한 대가로 받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히며, 말레이시아 국내 은행에서 이 현금이 인출된 기록을 찾지 못했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아사히는 말레이시아 수사 당국 간부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며, 김정남이 말레이시아 방문 기간 중 만난 한 미국인 남성에게 정보를 제공한 대가로 이 돈을 받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김정남은 지난 2월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마카오행 비행기 탑승 수속을 하던 중 북한의 배후로 추정되는 여성 2명으로부터 독극물 VX 공격을 받고 피살됐다.

말레이시아 경찰 조사 결과, 김정남이 당시 소지하고 있던 검정색 백팩 등에서는 북한 외교관 여권 및 노트북, 휴대전화 2대, 약품, 그리고 다량의 100달러짜리 지폐가 발견됐다. 100달러짜리 지폐는 대부분이 신권이었으며 300장씩 나뉘어 총 4개 묶음이 있었다.

말레이시아를 포함한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고액의 현금을 국외로 반출하려면 세관에 신고해야 하지만, 김정남은 외교관들에게 발급되는 외교관 여권을 소지하고 있어 출입국 시 엄격한 수하물 검사를 받지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말레이시아 경찰은 김정남이 12만달러를 마카오로 가져가려 했던 것으로 보고 있으며, 그가 말레이시아 체류 기간 중 만났던 한 미국인 남성으로부터 이 현금을 받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수사 간부는 김정남이 2월6일 말레이시아 입국해 9일 한 호텔에서 한 미국인 남성과 약 2시간 동안 면담했다고 설명했다. 말레이시아 당국은 이 미국인 남성이 미 정보기관과 관계가 있다고 보고 있다고 신문은 설명했다.

수사 당국은 이날(9일) 김정남 컴퓨터에 USB 메모리가 삽입된 것으로 조사됐으며, 이 점을 토대로 김정남이 어떠한 정보를 이 남성에게 전달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수사 간부는 김정남이 소지하고 있던 12만달러에 대해 "(미국인 남성에게) 정보를 제공한 대가로 받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히며, 말레이시아 국내 은행에서 이 현금이 인출된 기록을 찾지 못했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8/11]   反솔거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33분      
조선로동당 정치국의 확고한 방침은
배신자는 김일성 사위든, 김정일 아들이든
예외없이 처단하는 거랑께.
김정은이 아무 이유 없이 떠돌이 룸펜 이복형을 죽이고 싶었겠다요? ㅎㅎ
[9/11]   反김정남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47분      
[펌] 말레이 당국, 피살 직전 CIA가 김정남에게 거액 지급 (자주시보) 2017-06-14

▲ 영자지인 뉴스트레이츠타임스가 2017년 2월 18일자 1면에 괴한의 공격을 받은 뒤 공항내 치료시설로 옮겨진 김정남의 사진을 공개했다.

12일 러시아 관영언론 스푸트니크 보도에 따르면 북의 김정남(46) 추정인물이 피살되기 며칠 전 '정보 제공비'로 미국 국가정보국에서 12만 달러, 현재 환율로 한화 약 1억3천만원을 받았다고 일본 아사히 신문이 말레이시아 수사당국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러시아 한반도전문가 올레그 키리야노프 기자가 12일 prokorea.ru 사이트에 관련내용을 공개했다.

지난 2월 13일 김정남 추정인물이 국제공항에서 가족을 만나기 위해 마카오행 수속을 밟던 중에 갑자기 몸에 이상이 생겨 병원으로 후송 도중 사망하였다.

말레이시아 당국은 처음엔 심장마비라고 했다가 미국과 한국, 일본에서 피살의혹을 제기하자 돌연 방향을 바꿔 북이 VX독극물을 이용하여 암살한 것으로 판단된다는 조사결과를 발표하여 북의 강력한 반발을 샀으며 상호 외교관을 소환하는 등 외교전쟁까지 벌인 바 있다.

이에 대해 스푸트니크는 "김정남 피살사건에 미 국가정보국이 개입했을 정황에 대해 어제 아사히 신문이 보도했다. 신문은 말레이시아 수사당국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김정남의 가방 안에서 엄청난 양의 현금이 발견됐다며 4개의 봉투 안에 100달러 지폐가 300 꾸러미씩 발견됐다고 전했다. 김정남이 죽는 순간 발견된 미국돈 전체 12만 달러는 신고 되지 않은 돈이었다. 당시 김정남은 말레이 주재 강철 북한대사의 여권을 소지했기 때문에 외교적으로 검사가 면제돼 세관을 통과할 수 있었다."며 이번 암살에 미국 CIA가 깊숙히 개입했음을 시사하였다.

특히 스푸트니크는 "말레이시아 당국은 김정남이 올해 2월 6일 입국했고 이후 8일간 체류하던 중 5일간 랑카위 휴양섬에 머물렀으며 2월 9일 랑카위 한 호텔에서 2시간 가량 2명의 미국인들과 대화를 나눈 정황을 밝혔다. 말레이 수사당국은 김정남과 대화를 나눈 미국인들이 미국 국가정보국과 관련있고 김정남에게 돈을 전달했을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이 돈은 김정남이 그들에게 제공한 정보에 대한 지불일 가능성이 있다"고 수사당국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일본 언론이 보도했다고 전했다.

결국 미국이 김정남 추정인물을 돈으로 매수하여 정보를 빼내고 나서 꼬리자르기 등 증거인멸을 위해 미국정보당국에서 암살했을 가능성이 없지 않다는 것이다.

이런 일이 있었다는 사실을 북이 알았다면 절대 죽이지 않고 어떻게든지 북으로 불러 자세한 진실을 조사하려 했을 것이다. 가장 확실한 범인이자 증인을 북 스스로 죽일 리는 없기 때문이다.

특히 이번 정보가 말레이 수사 당국에서 나왔기에 사실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그래서 말레이 당국이 나중엔 북의 요구대로 시신도 북으로 인도해주고 양국 관계를 완전 정상화하는데 동의했었던 것으로 판단되다.

미국이 김정은 위원장 등 수뇌부 참수작전훈련을 전개하고 그 해외에 나와 있는 가족에게까지 이런 만행을 저질렀다면 북의 대미 적개심은 한 층 더 높아질 것이다.

어쨌든 테러를 반대하고 인권을 옹호한다던 미국의 주장이 얼마나 위선인지를 이를 통해 세계인들은 여실히 느끼게 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이번 사건은 아무리 많은 돈을 받게 되더라도 미국 정보당국의 정보원 즉 개가 되는 일이 얼마나 위험한 일인가를 명백히 보여주는 사건이 아닐 수 없다. 이 땅 곳곳에 박혀있는 친미정보원들도 이용가치가 사라지거나 미국이 그 증거를 없애기 위해서는 언제든지 사고사를 위장한 암살이 자행될 수 있음을 있지 말고 하루 빨리 개과천선하고 앞으로는 절대로 민족을 배신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자기 조국, 자기 민족을 배신한 자를 어떻게 다른 나라에서 끝까지 믿어줄 수 있겠는가. 이는 미국 CIA의 기본 수칙의 하나라고 연합뉴스에서도 보도한 바 있다. (이창기)
[10/11]   反이락새끼  IP 219.255.208.88    작성일 2018년2월15일 09시52분      
댓글 달지 말라꼬?
여그는 누구든지 나와서 치고박고 싸우는 쟁점토론방이라카이.
논쟁에서 니놈이 내를 이길 자신 엄따는 양심고백은 아이겄제? ㅎㅎ
[11/11]   Atom  IP 114.203.150.83    작성일 2018년2월15일 16시50분      
니놈 에미 보지나 열심히 핥으거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94117
이재명의 초등생급 흑색선전는 국민을 바보취급 하는... 막차 29
10
0
11-20 06:24
194116
혜경궁김 트위터 위치정보와 김혜경씨 위치정보가 증... 막차 38
15
0
11-20 06:00
194115
남조선 노가다들과 조선의 관계? (1) 노가다들 46
0
0
11-20 02:25
194114
아파트에서 뛴 중학생은 피투성이고, 노회찬은 딱 한... 막차 75
15
0
11-20 00:35
194113
최순실 노트북이 바뀌듯이, 혜경궁김씨 사용자가 바꿨... 막차 73
5
0
11-20 00:24
194112
< 공룡은 누가 잡아 먹었는가 > - 대구박씨 - 27
0
0
11-19 23:48
194111
북쪽 개새끼들아.... (1) 홍익인간 41
0
5
11-19 23:46
194110
[펌] 신의주 부근 바닷가에 나타난 첨단무기 (한호석) (1) 反對관리자놈 104
10
0
11-19 22:18
194109
못질 못한 집구석 가을바람에 굴러가네... 000 53
5
0
11-19 20:37
194108
아,,,,,,,,,,이재명 너무 아깝다~!! (4) 고토회복 150
8
10
11-19 19:27
194106
왘~단독입수<이상준-김무성 녹취록> - 전원책 ... 홍발정네마누... 73
0
0
11-19 18:43
194104
통일, 해방전선의 마무리 개굴이네 집 183
25
5
11-19 18:10
194102
박정부의 "탄력근무제"에 합의한 문재인 정부 오해 금지 59
0
0
11-19 14:23
194101
유엔은 또 이북의 인권타령인가? 나침판 196
36
0
11-19 11:29
194100
조선의 새형 첨단전술무기 시험에 미국은 무릎꿇었다 (4) 막차 624
82
14
11-19 11:14
194099
이재명이에 대한 가장 정확하고 빠른진단 삼지연 282
0
5
11-19 08:46
194096
이재명이 살아남는법 (1) 종북참수 118
30
31
11-19 05:14
194095
이재명 빠돌이들 집단 실성상태 종북참수 89
20
20
11-19 03:43
194092
< 빛나는 조국 > - 대구박씨 - 130
5
5
11-18 19:18
194088
모두가 잘 사는 세상 평천하(이윤... 117
15
5
11-18 14:07
194083
배신5적 김형근 반역자와 협력한 자주시보 이창기 기... (23) 신문기자 1017
36
44
11-18 12:18
194079
이재명 비호한 놈 출당 안시키면 민주당 망한다 종북참수 72
10
29
11-18 08:51
194077
이재명이는 방북이 아니라.... (1) 홍익인간 163
36
29
11-18 07:15
194076
혜경궁김씨 스모킹건은 트위터계정 등록할때 폰번호다 (2) 막차 339
30
19
11-18 07:05
194075
예정웅 자주론단(425) 마타도어(Matador)사실을 조작... (3) 한마음 1304
65
15
11-18 00:39
194074
충분히 이야기했으니.... 홍익인간 83
0
24
11-17 23:21
194068
새는 좌우날개로 날지 않고 양쪽날개로 난다... (2) 코미타투스 267
25
19
11-17 20:11
194062
한국-로씨야 정상회담, 대조선 '제재완화' 관련 문제 ... (1) 오해 금지 92
0
4
11-17 14:48
194058
고려호텔에 김일성 초상화없어져 오해 금지 159
5
9
11-17 09:46
194057
경찰 "혜경궁김씨는 이재명 부인 김혜경"확정 (4) 종북참수 247
30
24
11-17 08:52
194056
북미 교착상태땐 유진벨은 북에 약품보내야 한다고하... (3) 막차 303
35
4
11-17 08:04
194053
어디가 천국이고 어디가 지옥인가? 사람들 145
0
0
11-17 00:41
194052
< 방향은 달라야 한다 > (6) - 대구박씨 - 92
10
4
11-16 22:26
194050
유진벨재단 "北 결핵문제 기로에 섰다"…한국에 지원... (1) 오해 금지 135
0
9
11-16 20:14
194048
여기서 삐끼질하는 신문기자란 놈에게... (1) ㅁㅁㅁ 218
35
51
11-16 17:57
194047
꺾을수 없는 의지, 막을수 없는 투쟁 미제는떠나라 155
45
0
11-16 17:53
194043
미국 전쟁광들과 그들의 대북 중상모략 (1) 이인숙 360
70
4
11-16 16:20
194042
(특종) 美 트럼프가 숨기고픈 <사진 1장> 공개 2 (10) 신문기자 1365
86
14
11-16 16:12
194041
北통신 "지난달 16일 美공민 불법입국해 억류…추방 ... (1) 오해 금지 129
0
9
11-16 16:11
194039
가수 정수라가 말한 ' 아! 대한민국' ? (1) 민중들 191
5
5
11-16 11:54
194038
캘리포니아 동시다발성 산불과 북의 새형 첨단전술무... (7) 막차 748
45
4
11-16 11:45
194032
술에 취해 말한마디 잘못해서 총살당할놈 (23) 大衛 188
0
9
11-16 03:19
194030
< 전기는 바다물 속에 있다 > - 대구박씨 - 164
3
4
11-15 21:51
194029
이적 목사에 대한 구속 영장 신청은 자주통일운동에 ... (2) 미제는떠나라 235
40
0
11-15 19:37
194028
이곳이 개대갈들 득실거리네 (3) 883 196
5
29
11-15 16:47
194027
사우디를 대미자립시키는 카쇼기 살해사건 오해 금지 240
5
9
11-15 13:05
194026
한국 수꼴라와 중궉 짱꼴라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6) 막차 414
40
4
11-15 05:07
194025
< 미국을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 > (3) - 대구박씨 - 300
3
9
11-15 02:43
194023
북한이 사라진다면.... (2) 갈보들 세상 471
64
11
11-14 23:53
194021
[단독] 대한항공 타고 온 北 시범단...정부, 3년 만에... (1) 오해 금지 272
5
4
11-14 21:59
194020
북한과 중국이 혈맹이라구? 북중관계의 흔한 오해 (3) 오해 금지 280
10
39
11-14 19:16
194019
유럽 연합군 창설 조까 310
20
15
11-14 18:55
194015
캘리포니아 사진 증거는 결정적 유도 전자 무기에 의... (6) 나는 누구인... 1279
75
5
11-14 15:20
194013
100년 원수와 1000년 원수 (3) 조까 409
55
0
11-14 14:53
193998
트럼프 북미회담 내년초에 볼튼은 2차정상회담 준비끝 (5) 막차 572
60
4
11-14 08:03
193997
분명한 것은 비핵화란 말은 북에서 먼저 나온말이 아... ㅍㅎㅎ 197
10
0
11-14 07:35
193996
이재명의 든든한 우군 (11) 종북참수 223
10
29
11-14 06:56
193993
이재명 빨아대기의 본질은 무엇인가.. (6) 종북참수 124
10
26
11-14 06:49
193990
< 북은 고쳐졌다 > - 대구박씨 - 160
3
11
11-14 00:00
193977
미신고,미사일기지...그렇다면 신고서를 냈단 말.. (1) ㅁㅁㅁ 242
0
19
11-13 18:07
193973
군산계의 공격에 반발한 청와대,외교부,국방부 (3) 오해 금지 331
5
4
11-13 16:04
193972
태산과 우기를 극복하는 방법 평천하(이윤... 141
15
0
11-13 14:23
193970
자연재해와 묻지마 총기난사로 황폐해진 미국 사회실... (2) 막차 570
56
9
11-13 12:24
193965
<맥아더 포고령> <소련군 사령관 치스차코프 대장... (1) 미제는떠나라 306
85
0
11-13 02:56
193963
양족은 없어져야 - 대구박씨 - 97
3
4
11-13 02:13
193957
국방부, 한미해병훈련 '군사합의 위반아냐"...'중단계... (2) 오해 금지 216
0
24
11-12 18:27
193956
'새마을 운동'북한가나? (6) 오해 금지 165
0
34
11-12 18:18
193954
안티야, 너도 조선에서 49%,에도 못 든단다 (3) ... 127
0
10
11-12 16:21
193947
이재명 마타도어의 원점은 미국돼사관이 의심된다 (3) 막차 537
61
29
11-12 11:41
193945
평양에 '하이네켄 바'가? 외국인이 본 평양 이색 풍경 (1) 오해 금지 239
0
9
11-12 10:46
193944
요즘 남쪽의 진보들은 매우 혼란 스럽다고들 한다, (4) ㅍㅎㅎ 431
30
5
11-12 08:24
193943
< 강성대국총진군가 - 메이시백화점 > - 대구박씨 - 169
10
9
11-12 04:47
193942
홍준표와 사상적으로 일치하는 라도문까놈.. (1) 종북참수 163
25
19
11-12 03:17
193941
사우디-파키스탄-중국 구분 344
30
0
11-12 02:27
193939
마적과 왜적의 합공 (2) 구분 240
5
10
11-12 00:42
193938
[펌] 마크롱 대통령, 민족주의 는 애국심의 배신 (3) 도딱는이 164
0
20
11-11 23:46
193937
< 금성에도 경선과 위선이있다 > - 대구박씨 - 112
0
4
11-11 23:39
193935
남북긴장을 해빙시킨 문재인 대통령의 명연설 (1) 오해 금지 163
0
19
11-11 22:20
193932
켈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25명 실종자 111명 ㅁㅁㅁ 353
25
15
11-11 21:16
193931
아베 평화헌법 개정 조까 193
28
0
11-11 19:56
193923
오락가락 갈피 못잡는 김정은 (4) 코미타투스 763
50
44
11-11 03:00
193922
< 핵 경제 병진로선 > - 대구박씨 - 171
0
4
11-11 02:09
193917
反 이놈 비열하고 치졸하기까지 하네 (36) 평천하(이윤... 278
5
5
11-10 20:33
193914
전도된 시절에 찿아온 리승만박사 - 대구박씨 - 122
0
19
11-10 19:15
193913
속도조절..... (7) 홍익인간 301
0
9
11-10 18:29
193912
가을날의 사색 평천하(이윤... 136
0
5
11-10 18:10
193909
트럼프 캘리포니아를 황폐화하는 산불로 비상사태 선... (4) 나는 누구인... 979
36
5
11-10 14:06
193905
북한 조선작가동맹,,,,헐리우드 애니매이션 (2) 오해 금지 257
0
4
11-10 09:41
193904
북한의 상황은 이건희와 같은 처지다!!!!!! (9) 구분 381
0
49
11-10 04:59
193903
흑인은 본래 성씨가 없었다. (2) - 대구박씨 - 164
0
16
11-10 04:00
193902
조세와 준조세 그리고 이재명....개객끼!!! 구분 171
15
19
11-10 03:55
193900
어리석은 과욕과 망상...한심한것들 (3) 코미타투스 387
10
14
11-10 02:58
193899
보상금과 배상금 (3) 구분 264
10
15
11-10 02:55
193898
중국의 한한령과 일본의 BTS 방송 취소 (3) 구분 260
10
14
11-10 00:41
193897
[펌] 키신저, 미국-중국 양국간 파국 은 피할것 하늘현이 208
0
20
11-09 23:56
193895
반제자주전선강화를 위한 조선 쿠바 정상회담 편집국 153
15
0
11-09 23:35
193893
[성명] 트럼프정부는 북미공동성명을 적극적으로 이행... 대변인 성명 154
10
0
11-09 23:31
193892
미국 중간선거 결과와 대북정책 향방 동연 224
20
5
11-09 23:29
193891
중간선거로 이용한 북미고위급회담 동연 204
15
5
11-09 23:27
193886
관리자님, 여기에서 종교 전파하는 자 강퇴시키시오 (14) 평천하(이윤... 235
5
5
11-09 16:12
193884
한국의 대미(對美) 예속성에 대해 (1) 미제는떠나라 392
60
0
11-09 14:31
193883
조선은 두번당했다 세번당하면바보 새형 핵폭탄개발필... (5) 막차 685
20
14
11-09 13:02
193882
정부, '리선권 냉면발언' 관련 北에 우려 전달 오해 금지 159
0
4
11-09 10:02
193879
최에게 봐주는 일은 없을 것. - 대구박씨 - 118
3
4
11-09 08:26
193878
미국과 일본은 똑바로 알아들어야 할것이다. - 대구박씨 - 209
3
4
11-09 04:34
193877
조미- 남북- 평화로 가는 3갈래 길 (9) 이인숙 675
120
19
11-09 02:58
193876
서로가 사랑하고 아끼며 살아가면.... (1) 홍익인간 141
5
21
11-09 02:26
193874
노무현등에 칼꽂은 정동영. 문재인앞서 칼질하는 이재... (1) 종북참수 214
20
26
11-09 01:43
193873
잘사는 멋진나라 대한민국 VS 정의롭게 멋진 나라 조... (4) 친북친남 167
5
5
11-09 00:03
193869
반제평화전략의 위력 자주통일연구... 312
20
18
11-08 14:51
12345678910 ..1756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