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내가 만일 문재인 대통령의 위치에 있다면 …
  번호 188778  글쓴이 이인숙  조회 913  누리 61 (75,14, 13:8:3)  등록일 2018-2-13 19:45 대문 7

내가 만일 문재인 대통령의 위치에 있다면 …
<평창올림픽 기사들에 대한 생각쪼까 단상 >


(2018.01.01 한토마) 김정은 위원장 2018년 신년사 http://c.hani.co.kr/hantoma/3443995 ….. "남조선에서 머지않아 열리는 겨울철 올림픽 경기대회에 대해 말한다면 그것은 민족의 위상을 과시하는 좋은 계기로 될 것이며 우리는 대회가 성과적으로 개최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이러한 견지에서 우리는 대표단 파견을 포함하여 필요한 조치를 취할 용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북남 당국이 시급히 만날 수도 있을 것입니다. 한핏줄을 나눈 겨레로서 동족의 경사를 같이 기뻐하고 서로 도와주는 것은 응당한 일입니다……”
-------
(2018.02.03민중의소리) 북한 예술단 서울 공연 관람 경쟁률 ‘468대 1’

(2018.02.03연합) 트럼프 "남북대화는 좋은 일··· 평창올림픽에서 좋은 일 생길지도"(종합)
(2018.02.08연합) 文대통령·펜스 "최대압박 통해 北비핵화대화 이끄는 원칙 확인" __"한미동맹 어느 때보다 강력" 대북공조 재확인

(2018.02.08연합) 北예술단 공연 본 관객들 "역시 우리는 한 민족"
(2018.02.09민중의소리) ‘눈물과 환호’ 북 삼지연관혁악단 강릉 공연, 9일 오후 TV 녹화중계
2018 평창올림픽 기념/ 북한 예술단 특별공연 [풀버전]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5&v=r00x43MyC9E



내가 문재인 대통령의 위치에 있다면 각 상황에 대해서 ▶을 할 것 같다.


(2018.02.10민중의소리) 단일기 공동입장에 함께 박수친 남북, 91세 김영남 울먹이기도 … (2018.02.09.ⓒ뉴시스)
우리 남북 선수들이 한반도 단일기를 들고 공동입장을 할때 주석의 모든 사람들도 일어나 열광했는데, 펜스와 아베만이 그냥 앉아서 똥씹은 쌍판이다.



<사진: 남북단일팀 입장에 열광하는 사람들, 그리고 똥씹은 얼굴의 펜스와 아베 >

(2018.02.11민중의소리) 남북 공동입장에 기립 안한 펜스 부통령, 미국 네티즌들 “위선자” 비난 빗발 “NFL 선수들 정치적 의사 표시는 비난하더니”... 미 상원의원도 비판 http://www.vop.co.kr/A00001254773.html

▶ 우리민족을 개똥 종놈으로 보고 오만하며 올림픽 정신과는 반대로 남북평화를 방해하려하는 흉악한 독사 펜스와 아베에게 “늬들이 왜 여기 앉아있지? 뒷 좌석으로가.”라고 하고(진짜 그렇게 되나?), 김영남을 앞좌석에 앉으라고 한다. “아버지뻘 되는 어른을 공경하는 것은 우리 민족의 예의요 아름다운 도덕이다.” 라고 우리민족의 아름다운 정신과 공명정대 정의를 세계에 보여준다.▲

(2018.02.09한겨레) 펜스의 무례…‘김영남 빼고 악수’ 환영식 곧바로 퇴장 …펜스·아베 10분 넘겨 행사장 도착 / 입장 않고 다른 방에서 둘 기념촬영 / 환영사 마친 문 대통령 나가서 영접 / 헤드테이블 다가가 자리 앉지 않고 / 김영남 빼고 정상들과 악수 뒤 나가 // 외교결례 무릅쓴 리셉션 약속 파기 / 당황한 청와대 파장 줄이기 안간힘
( 02/09중앙일보 ) "대북 제재 역사상 최대폭 될 것" 천안함 찾은 펜스 부통령

(2018/02/10연합)김정은 "이른 시일내 방북 요청"··· 문 대통령 "여건 만들어 성사" / 김여정 "빠른시일내 평양서 뵀으면…통일 새장 여는 주역되시길"
(2018.02.10민중의소리) 외신 “김정은, 문재인 초청” 일제히 보도, ‘외교적 열기 가속화’ 평가

▶ 즉시 방문(늦어도 3월) 약속하겠다. “여건”이, ‘북핵포기’라는 조건전재라면 이는 북의 생사를 침략강도의 손에 맡기라는 똥멍청이 소리이고, 미국이 방북 허락하는 것을 말한다면 ‘혀 깨물고 죽는게 났다’라는 말이다. ‘북핵포기’란 하늘이 두쪽나도 가능성 없다. 우리 민족 형제끼리 왕래하는 것은 너무도 당연한 것인데, 왜 38선으로 우리를 갈라 놓은 미국의 눈치를 보고 협의해야 된단 말인가?
또 북에 가서 정상회담하여 민족의 문제들을 다양하게 논의해 보고, 조선-미국과의 대화중재 역활을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아닌가! 한국이 동맹이랍시고 미국에 속하여 처신을 하면 미국 역시 (패권국 체면상 핑계댈 수 없게되어) 운신의 폭이 없어 미국과 한반도의 문제를 풀어 나가는데 교착상태가 길어 지고 핵전쟁으로 치달릴 수도 있는 벼랑끝 대결위험은 깊어질 수 밖에 없다.
우리민족의 문제는 우리가 만나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고 우리가 주동이 되어 해결해야하지, 어느 외세도 그들의 이익이 우선일뿐 우리가 지상에서 사라져도 눈 하나 까딱하지 않는다. 특히 한반도 지금 상황은 남한이 가장 중요한 해결의 열쇠를 가지고 있다.▲

(2018.02.10연합) 바흐 IOC 위원장 "남북 공동입장에 소름 끼치게 감동"
(2018.02.10민중의소리) 주요 외신 “환상적인 올림픽, 남북 역사적 만남, 공동 입장” 일제히 보도
(2018.02.10민중의소리) 펜스 美부통령, 올림픽 개막식에 北 김영남 위원장 피하고 ‘군사옵션’ 다시 강조
(2018.02.10민중의소리) 아베 “한미훈련 예정대로” 발언에 문재인 대통령 “우리 주권문제, 거론 곤란”

▶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어 있는 이 기회에, 세계 귀빈들과 같이 식사를 하면서 남북이 세계에서도 유일하게 김치를 같이 먹고, 같은 옷을 입고 같은 말 같은 풍습 도덕 윤리 정서 등- 모든 것이 같은 한 형제라는 것을 세계에 똑똑히 보여준다. 왜 우리가 분단되고 수 많은 양민들이 학살되었으며 초토화되고 어떻게 다시 일어났는지를 알도록한다.
그리고 미국이 자기들의 침략전쟁무기(핵무기포함)들을 폐기하지 않으면 조선은 결코 북핵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는 북미대결 상황을 세계에 큰소리로 말한다(세계가 몰라서가 아니라 알면서도 미국이 무서워 미국의 음해선전에 드럽게 궁짝을 맞추고있다. 비열한 놈들이 대갈통을 들고 한마디씩이라도 바른말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첫술을 우리가 만들어야 한다.).
가까스로 북이 큰 마음을 열어 세계가 평화의 기운을 가졌지만, 4월 예정의 한미합동군사훈련은 다시 전쟁의 벼랑으로 몰아갈 수도 있다. 세계 곳곳에서 미친 살인강도질을 하는 미국 전쟁광들은 할 수만 있다면 침략 파괴살륙으로 이익을 먹겠다고 공갈위협 군사훈련을 한다. 이 악한자들과 손을 끊는 것이 최후심판을 받고 잿더미시체가 되지않는 길이다.
4월 예정의 한미합동군사훈련을 취소하고 미국과 일본에게, “너희들이 지금 평창올림픽에서 보다시피 우리는 같은 형제다. 형제끼리 전쟁과 증오를 부추기는 너희들과는 군사 협력을 할 수 없다. 미국과의 모든 군사협약을 당장 폐기한다. 한반도에서 모든 외국군대는 나가라.” 라고 말한다. <평화를 위한 올림픽을 깽판놓고, 한국을 마치 즈그 하인으로 알고있는 미국일본에게 개뼉다구 하나씩 물려주며 “꺼져!”라고 똥방맹이를 걷어차버린다.>(아베놈에게 문재인 대통령님께서 당연한 말씀을 당연하게 하신 것인데도 오랫만에 짱! 벅차게 감사한 마음까지 듭니다. 미국에도 당당히 좀 말하세요.) ▲

(2018.02.11연합) [올림픽] 영국 더타임스 "독도는 일본 소유 섬" 보도 물의
(2018-02-10한겨레) 노랫말 허용 피겨, 어떤 변화 생길까? … 우리나라 아이스댄싱조 배경음악 ‘독도‘ 가삿말 논란 끝에 삭제 http://www.hani.co.kr/arti/sports/sports_general/831711.html?_fr=mt3

▶ 일제의 강제 성노예와 총알받이 노무자 동원 온갖 착취들에 대한 사과와 배상도 없이 당당하기만한 왜눔들, 그것도 부족하여 우리 땅도 왜놈들이 생때부리다니, 왜놈들 주둥이를 재봉틀로 박아버리고, 반드시 왜눔들을 336년간 식민지로 밟아줘야한다<좀 과하나?>. 그리고 부역자들과 그에 기생하여 이익을 취한 매국노들을 철저히 가려내 일제매국노들이 유관순 누나를 죽인 그대로 12토막내어 처형한다.▲


▶ 이번 평창올림픽은, 남북 우리민족이 서로 끌어안고 눈물을 흘린 – 피는 물 보다 진하고 끊어도끊어도 끊을수 없는 혈륙이라는 천륜의 사랑을 보여주었습니다. 그에 반하여 우리 민족이 하나되고 서로 사랑하는 것을 몹시 싫어하는 악마들이 누구인지도 보여주었습니다. 세계 패권이 바뀌어지고 악마의 세상은 끝이나며, 미국의 개가 되어 미국의 이익을 위하여 종사해오고 북녘동포들을 중상모략해온 ‘대한미국’이 이제는 북녘 동포들과 하나되어 위대한 단군민족으로써 세계를 이끌어 나가게 될 것임을 마음에 세깁니다.
중국에서 조선식당의 여종업원 12명을 유괴납치해오고, 김련희 씨등의 ‘북녘 집으로 돌려보내달라’는 요구를 공갈협박하고 억눌렀으며, 돈과 감언이설로 조선공민들을 유괴해온 범죄에 대해서도 회개합니다. 회개는 행동실천으로 나타날 것입니다. 그리고 그동안 외세에 굴종하고 양민들을 짖눌러 무뇌노예벌레로 만들고 북녘 동포들을 증오하도록 만든 일제식민지지배법이 기초인 ‘국가보안법’ 과 국정원을 폐기하겠습니다.
그 동안 분노가 많이 쌓여있었을 터인데도 홍익인간 이민위천의 통큰 마음으로 민족의 얼을 보여주고 평창올림픽을 빛내주신 김정은위원장님과 북녁동포들께 감사드립니다.
ㅡ (이렇게 하신다면 미래의 문재인 대통령 = 참으로 멋있다!!!! 짱!!!! 그동안의 문재인 대통령 행태는 역겨웠거든요.)▲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88778


76.174.114.223
[1/2]   이인숙님 께  IP 112.150.144.77    작성일 2018년2월13일 23시07분      
1.남한정부든 미국정부든 비핵화 란 말 입에담고 나오는 회담 은 즉시 대화를 끊고 돌아서버려야 합니다.
2.평화민족인데도 바람잘날없이 외세에 국토와주권이 흔들려온 한국사에서보듯이 설사 통일후라도
핵은가지고 있어야한다.세계사는 힘의논리. 미국도 중국도 러시아도 못믿으며 내일의적일수있기때문.
3.비핵화보다는 차라리 지금이낫다. 비핵화 한후 얼마안가 중국과일본 미국이 한반도를 나눌것이다.
4.프란치스코 교황말씀처럼 오직 세계의비핵화에 동참할수있다. 남의나라 핵은 당연시여기고 자기나라
핵을 버리라 강요하는 놈은 매국노다. 제자식도 모두 강대국 식민노예로 만들어물려주는것이다.
-여기선 접속이 안돼는 북한사이트 에 올려주시면 감사 - 평창화해평화무드에
동요되어 자칫 저들의요구에 가짜통일 과 핵방위를 바꿀까 걱정되는 남한시민의 한사람.
[2/2]     IP 58.148.109.119    작성일 2018년2월17일 06시16분      
미친개년
지랄하고 자빠졌네..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92262
김형근과 협력한 권오헌의 폐암투병은 치명적이다 (3) 신문기자 104
16
0
08-18 11:38
192261
개는 닭을 지키지 못했는가 - 대구박씨 - 23
5
0
08-18 10:05
192260
문재인정권 반차별법 동성혼 합법화전략 (2) 大衛 36
0
0
08-18 08:52
192259
핵리스트와 종전선언 맞교환 기사는 가짜뉴스 에델 90
0
0
08-18 08:48
192258
드루킹보다 더 어려운 난관이 김경수 앞에 있다 종북참수 85
10
5
08-18 05:27
192257
현정권의 경제 성적표가 나쁠 때가 바로 자유 한국당... 우리가 짱이... 77
0
0
08-18 00:39
192256
" 은하철도 꿀꿀꿀 " - 대구박씨 - 52
5
0
08-17 21:16
192255
치우돼지는 한번도 이겨본 적이 없다. - 대구박씨 - 75
5
0
08-17 17:51
192254
광복절에 문재인을 보고 (2) 大衛 109
0
5
08-17 17:25
192253
김정은 “강도적 제재봉쇄”… 金 직접 불만표시 이례... 오해 금지 247
0
0
08-17 14:08
192252
"北 금융은 변화 중…국내은행 진출로 신뢰 제고할 수... 오해 금지 123
0
10
08-17 11:30
192251
333 새끼 내 좀 보까? (신정모라+소나무 년놈 필독) (3) 反對진보꼴통 53
0
0
08-17 11:00
192250
뱅글뱅글 눈깔 문죄인이 자주독립+광복(해방) 云云? (1) 反조종원새끼 53
0
0
08-17 10:58
192249
노구라+문죄인의 부동산 정책? (하루 새끼 필독) (1) 反조종원새끼 38
0
0
08-17 10:56
192248
김대중+노무현+문재인 탓 아니다? (이인숙+고토회복 ... (2) 反조종원새끼 42
0
0
08-17 10:53
192247
[펌] 안희정 '무죄 판결문'의 결정적 의문점 4가지 (1) 反對종북참수 54
0
0
08-17 10:50
192246
천하장사 새끼 황당 착각? (통일대통령? 외노자 추방?... (2) 反對종북참수 61
0
0
08-17 10:46
192245
중국公民 882 새끼의 엉뚱한 反北 화풀이? (고토회복 ... (1) 反관리자새끼 42
0
0
08-17 10:44
192244
[펌] 1945년 태평양전쟁, 2018년 태평양지배체제 (한... 反관리자새끼 45
0
0
08-17 10:41
192243
이재명 부상에 벌벌떠는 적폐세력과 친일친미 매국노... (2) 막차 381
40
0
08-17 10:25
192242
민주당 대권주자 없어질까 걱정하는 김어준 쓰레기 종북참수 78
5
5
08-17 08:32
192241
S-400 판매 배치로 알 수 있는 러시아의 속내 (1) 구분 307
5
5
08-17 01:45
192240
미국은 대북제재를 거두어들이기나 할까. (5) 하루 211
0
0
08-17 01:37
192239
사드 보복 중국, 산둥반도에 '러시아판 사드' S-400 ... (5) 구분 189
0
0
08-17 00:58
192238
"6국"이라는 문재인은 국가보안법위반이다. (1) 882 72
0
15
08-17 00:48
192237
중국 ODA 차관에 뿔난 베트남 "일정 지연, 비용 눈덩... (11) 구분 124
10
0
08-16 23:06
192236
원숭이는 핵이 될수없다. (10) - 대구박씨 - 72
5
0
08-16 22:56
192235
" 외계인 "은 누구 ? (10) - 대구박씨 - 102
5
0
08-16 21:44
192234
이제는 불가능한 중국 포위망 오해 금지 201
5
0
08-16 20:34
192233
노무현 대통령의 동북아 구상이 실현되지 못한 이유 (10) 구분 101
5
0
08-16 20:15
192232
무역전쟁에서 중국이 지는 건 당연하다 (10) 구분 107
10
5
08-16 19:55
192231
중국, 고질병이 다시 도졌다! (10) 구분 124
5
0
08-16 19:19
192230
무역전쟁 최전선 중국 상무부 '두뇌 유출' 비상 (10) 구분 90
0
0
08-16 18:56
192229
무역전쟁에 내상 깊은 中, 대화 테이블에..美에 양보... (1) 구분 107
5
0
08-16 18:54
192228
경제성장 하려면 외국인 내보내야 한다 (10) 천하장사 180
75
4
08-16 17:21
192227
무엇인가를 대단히 착각하고 제작한 영화 (10) - 대구박씨 - 140
5
4
08-16 16:48
192226
공식권력을 장악한 민주당에서 투쟁을 떠드는 미친놈... (10) 종북참수 76
15
14
08-16 16:48
192225
진보는 분열로 망한다??? 그건 옛날 얘기.. (10) 종북참수 85
15
9
08-16 16:18
192224
종전선언과 대북제재 해제가 답 (10) 자주통일연구... 220
5
4
08-16 13:21
192223
녹두장군 전봉준 (12) 홍익인간 177
0
14
08-16 11:35
192222
北노동신문 "남북관계 개선, 제재압박과 양립될 수 없... (10) 오해 금지 121
5
4
08-16 10:04
192221
남북 어느놈이 더 교활한놈인가 (12) 大衛 132
0
14
08-16 08:50
192220
창조아이디어: 허풍 철도공동체... (11) 882 168
0
4
08-16 07:13
192219
정은이가 문재인이를 급하게 평양에 부른 이유 (5) 大衛 216
0
14
08-16 06:27
192218
문재인정권 청와대 특활비 공개 (11) 大衛 82
0
9
08-16 06:11
192217
이재명이라는 공직자가 시민들에게 쓰는 언어 (10) 종북참수 101
10
14
08-16 04:15
192216
이재명은 경기도 독립국왕을 끔꾸나 (11) 종북참수 110
15
19
08-16 04:03
192214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연설의 의미 (13) 구분 212
20
9
08-16 03:30
192213
종전협정 평화협정 (14) 大衛 123
0
19
08-16 03:12
192212
문재인이는 미국과 조선 사이에 서서 결국 뭐하자는 ... (4) 지게꾼 322
55
0
08-16 02:44
192211
미국에서 머리베기로 정은이를 (13) 大衛 84
0
14
08-16 02:22
192210
중동의 세력균형점에 위치한 쿠르디스탄 구분 119
10
4
08-16 00:51
192209
" 김 "은 짱꼬라인가, 쪽발이인가. - 대구박씨 - 64
5
4
08-16 00:17
192208
예정웅자주론단(411) 조선, 러시아 극초음속 비행체 ... (6) 한마음 1368
114
0
08-16 00:15
192207
시리아 내전 막바지..쿠르드·아사드 손잡나 (10) 구분 193
0
4
08-15 23:40
192206
" 김일성죽이는자들은 썩 물러가라 " (10) - 대구박씨 - 125
5
4
08-15 21:47
192205
시도지사 직무수행지지도 이재명 꼴찌 ㅋ ㅋ (2) 종북참수 114
20
19
08-15 18:37
192203
종전선언·핵리스트 맞교환 성사되나 (1) 오해 금지 210
0
4
08-15 13:33
192202
광신北빠 개소리 모음 (이인숙+신정모라+막차 년놈 필... (3) 반관리자새끼 83
0
0
08-15 11:22
192201
이석기 체포동의안과 민주당+정의당 처신? (2) 반대종북참수 100
5
0
08-15 11:13
192200
예정웅 할배 엉터리 과학지식? (소나무 필독) (2) 반대광신북빠 107
0
0
08-15 11:07
192199
이인숙 할매 똥고집 궤변? (보다가+k1+Rich 새끼 필독... (3) 反對개독노빠 68
0
0
08-15 11:02
192198
레이저광 눈초리 안희정 새끼가 무죄? (4) 반대종북참수 106
0
0
08-15 10:59
192197
종전선언은 북미문제 아니다? (지나가다 새끼 필독) (1) 반대882새끼 74
0
0
08-15 10:55
192196
문재인은 조선과의 정상회담보다 적퍠청산이 먼저다 (10) 막차 253
45
4
08-15 10:46
192195
저 혹시 신정모라님(은하계통신) 잘 계신가요? (10) 333 109
0
0
08-15 10:22
192194
무식한 구좌파를 위한 간단한 설명 (1) 종북참수 77
20
9
08-15 08:38
192192
김지은과 구좌파문까들의 짝사랑.. 질투. (10) 종북참수 125
20
9
08-15 07:00
192189
노무현과 김병준 은하신 85
0
5
08-15 02:44
192188
전재수 “김병준, 누가 누구더러 노무현 정신 왜곡 이... (10) 은하신 103
0
0
08-15 02:43
192187
어리석은 것들이 결국 제눈을 찌르고 말았네! (13) 구분 334
15
29
08-15 02:15
192186
< 임진년의 심마니들 > (11) - 대구박씨 - 150
5
4
08-15 01:12
192185
문재인 그리고 미국에 대한 조선과 남북 민중들의 의... (12) 독트린 168
5
5
08-15 01:00
192184
중동패권은 미,중,러 어디에도 넘어가지 않는다 (10) 구분 201
5
4
08-15 00:45
192183
한국인들은 항상...짜증나게... (5) 882 176
0
4
08-14 23:12
192182
중국이 점점 죽을 길로 빠져드는구나...? (10) 구분 256
5
4
08-14 22:03
192181
이란 최고지도자 "美와 전쟁도 협상도 없다"..트럼프 ... (11) 구분 197
0
4
08-14 20:54
192180
미국, 이란 제재에 중국이 '어부지리'...세계 최대 가... (10) 구분 160
0
4
08-14 20:50
192179
차이잉원 미국서 '광폭 행보'..트럼프, 대만 카드로 ... (10) 구분 101
0
4
08-14 20:43
192178
"북한, 核시설 리스트…폼페이오 방북때 공개" (12) 오해 금지 197
0
9
08-14 20:38
192177
한국은 종전선언을 바라는가? (14) 882 103
0
4
08-14 20:23
192176
유엔제재의 법적지위는 한국헌법보다 높은가? (11) 882 77
0
9
08-14 19:42
192173
문제인은 역사의 죄인으로 남길 원하는가 (13) 천하장사 336
70
14
08-14 13:09
192170
세계 대변혁의 기로에서 대한미국은 뭐하나? (7) 이인숙 704
85
4
08-14 11:18
192169
최후까지 QE를 계속하는 일본 (10) 오해 금지 272
0
4
08-14 08:05
192168
국회의원은 특활비먹고 서민들은 최저임금상승 제살뜯... (13) 막차 256
30
4
08-14 06:46
192166
차이잉원 "그 누구도 대만의 존재를 말살시킬 수 없... (11) 구분 177
15
4
08-14 02:48
192165
< 조국을 광복하고 돌아가리라 > (10) - 대구박씨 - 143
5
4
08-14 02:04
192163
김정은의 문재인 죽이기 시작... (12) 882 275
0
9
08-14 00:10
192162
<<인민의 리익을 최우선, 절대시>> 위대성 156
0
0
08-13 22:27
192161
미국에서 러중으로의 중동패권 이전 오해 금지 350
10
4
08-13 15:13
192160
< 그리움의 하얀 쪽배 > - 대구박씨 - 145
5
9
08-13 12:18
192153
평양에 가면 (3) 신문기자 825
36
5
08-13 08:07
192152
[단독] 문 대통령, 이달 말 평양에서 3차 남북 정상회... (11) 오해 금지 224
0
4
08-13 07:54
192151
이재명과 누군가의 트윗대화 내용 (66) 종북참수 331
10
4
08-13 02:51
192149
이재명... 순진한 대중들 선동하는 솜씨는 탁월하다 (1) 종북참수 137
15
19
08-12 21:16
192148
태영건설과 이재명의 싸움?? 노가다십장이 웃는다.. (1) 종북참수 216
15
19
08-12 21:00
192147
하늘은 듣지 않는다. - 대구박씨 - 106
5
4
08-12 20:24
192146
이재명 공공부문 건설사업 원가 공개 (5) 천하장사 445
94
14
08-12 16:24
192145
< 국가경제발전 5개년전략목표 > - 대구박씨 - 95
5
4
08-12 16:00
192144
< 2019. 1. 25. > - 대구박씨 - 182
5
9
08-12 15:00
192143
체제보장과 체제수호를 정확히 접근해야 북미관계가 ... (1) 동녘 482
30
5
08-12 14:31
192141
北, 고위급회담서 경협 압박할 듯…南에 내줄 카드는? (1) 오해 금지 166
0
4
08-12 08:17
192140
“야…이거 ‘종전선언’이 곧 되겠구나” (2) 하루 1057
75
4
08-12 03:55
192139
김일성의 비핵화 유언을 다시 생각하면서... (3) 882 226
0
9
08-12 01:08
192137
< 아메리카는 오라를 받아라 > (1) - 대구박씨 - 234
5
4
08-12 00:00
192136
한국인들의 한국어 수준은 정말 높은가?... (3) 882 191
0
14
08-11 23:29
192133
바다물이 짜다는 것을 알려면 한모금이면 충분하다 (1) 비상대책 320
35
0
08-11 20:58
192132
북 외무성 대변인 담화, 미국은 북의 노력에 성의있게... (1) 대변인 181
5
0
08-11 20:58
192131
북, "정전협정의 지속은 전쟁시한탄의 존재를 그대로 ... (1) 시한탄 152
5
0
08-11 20:56
12345678910 ..1739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