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의사 면허 취소, 미국은 어떻게 하는가?
  번호 128326  글쓴이 뉴스프로  조회 727  누리 0 (0,0, 0:0:0)  등록일 2021-2-25 08:36 대문 0

의사 면허 취소, 미국은 어떻게 하는가?
(WWW.SURPRISE.OR.KR / 뉴스프로 / 2021-02-25)


뉴스프로 편집부

의협이 ‘강력범죄 의사 면허취소 법안’의 국회 의결 시 총파업 및 백신접종 중단을 강행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가운데, 국민의 목숨을 보호할 직업적 의무가 있는 의사들이 오히려 국민의 목숨을 담보로 자신들의 이익을 관철하려는 사태에 대해 대다수 국민들이 허탈과 불안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실에서 조사한 바에 따르면, 2015년~2019년 우리나라 전문직 성범죄 통계 1위는 ‘의사’로 밝혀졌다. 의협은 지난 8월 전국이 코로나19로 위기인 상황에서 ‘독단적인 의료 4대악 철폐를 위한 대정부 요구사항’을 발표하며 이 요구사항이 받아들여지지 않자 예고한대로 총파업을 실시함으로써 수많은 수술환자와 응급환자가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는 등 심각한 의료공백상태를 초래한 바 있다.

과연 의사라는 직업은 어떤 상태에서도 보호받아야 할 무소불위의 직업인지 뉴스프로가 미국의 경우를 번역, 소개함으로써 아직도 직업의식보다 특권의식에 매몰되어 있는 의사 집단에 경종을 울리고 국민들의 알권리로써 함께 공유하고자 한다.

2018년 의료위원회협회(the Federation of State Medical Boards)에서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17년 한 해 동안 미국내에서 각종 징계를 당한 의료인의 수는 총 8,813건이었고 그 중 면허 취소는 264건이었다. 의사 면허 취소는 의사에 대한 징계 중 가장 수위가 높은 것으로, 이외에도 의사 스스로 면허를 포기하는 수위, 보호 관찰, 면허 일시 정지, 진료의 질이 문제가 되었을 경우 일정 교육 수료, 벌금, 면허 제한 등 행위의 경중에 따라 징계의 수위가 달라진다.

그러면 징계를 결정하는 기관은 어디인가? 각 주마다 의료위원회(State Medical Boards)가 주 정부 안에 설치되어 있으며, 의료위원회협회는 이들을 대표하는 비영리 연방기구이다. 의료위원회는 법적 강제력을 지닌 주정부 기관으로서 의료인의 면허 시험, 면허 발급을 관장하고 민원이 접수될 시 의료인에 대한 징계를 논의, 결정한다. 물론 해당 의사들도 해명, 변명의 기회를 충분히 가지며 당연히 변호사도 고용한다. 대개는 해당 의사의 의료과실보험(malpractice insurance)에서 변호사 고용을 돕고 비용을 댄다.

각주마다 다르겠지만, 예를 들어 매사추세츠의 의료위원회는 의사 5인, 일반인 2명을 포함, 총 7인의 이사로 구성되며 각 이사는 주지사가 임명하고 임기는 2년이다. 의료위원회는 의사협회와는 출발점도 다르고, 하는 일도 당연히 다르다. 의료위원회는 주 정부에 속한 정부 기관으로서 시민들이 양질의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의료인의 자질을 높이는 한편, 이들을 감시하고 통제한다. 1894년에 설립된 매사추세츠의 의료위원회는 그 목적이 “진료의 표준을 정하고 의료인이 자질과 능력을 제대로 갖추도록 하여 공중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는 데 있다”(The Board was created in 1894 to protect the public health and safety by setting standards for the practice of medicine and ensuring that doctors who practice in the Commonwealth are appropriately qualified and competent)고 명시한다.

의사협회는 회비를 내는 의사들을 위해 만들어진 사설 기관이며 회원인 의사들의 이익을 대변하는 단체이다. 사설 기관인 이들은 아무런 법적 권한을 가지지 못한다. 이들에게 의료인의 징계를 맡기는 국가는 아마 지구상 어디에도 없지 않을까 싶다. 의협이 내릴 수 있는 최고의 징계 수위는 아마 회원 자격 박탈 정도나 될 텐데 의협에 속하지 않은 의사도 의료 진료에 전혀 지장을 받지 않는다.

면허 취소를 초래하는 행위에는 어떤 것들이 포함되는지를 알아보기 위해 뉴스프로는 두 개의 짧은 기사를 번역했다.

첫 기사, ‘면허를 취소당하는 의사들(Doctors losing Medical Licenses)’이라는 제목의 기사는 각종 징계 사유를 열거하는데 그 중에는 의사로서의 무능력, 의료행위와 무관한 범죄를 포함한 형사상 범죄의 유죄 판결, 중과실, 나쁜 인성, 성폭행, 부도덕 혹은 위법 행위, 권력 남용, 보험 사기, 의료 과실, 마약 및 알코올 남용, 환자들에게 불법 약물 처방 등이 포함된다. 특히 제약회사로부터 리베이트를 받는 행위는 면허 취소로 가는 확실한 행위라고 말한다. 심지어 컴퓨터 사용을 거부하여 마약성 진통제의 처방 여부의 감시를 불가능하게 하는 행위도 징계 사유에 포함된다.

다소 경미한 위반을 비롯해 보다 중한 위법 사항의 경우 처벌의 수위가 다를 것이지만, 몇 가지의 위반 사항이 동시에 일어나거나 반복되는 경우 이 중 어떤 사유도 면허 취소의 결과를 낳을 수 있다.

기사는 최근 뉴스에 오른 몇 가지 면허 취소 사례를 예를 들었는데, 그 중 미시간 주립 대학교의 미국 체조 국가대표팀 담당 의사이자 골병 전문의로서 연쇄 아동 성추행범으로 유죄판결을 받은 로린스 제라드 나싸르는 의사 면허가 영구히 취소되고, 1백만 달러의 벌금형을 받았으며 현재 60년 형을 받고 복역 중이라고 소개했다.

두 번째 기사, ‘텍사스주 의사들의 대표적 면허 박탈 사유 7가지(7 Reasons Doctors in Texas Lose Their License)’는 대표적 유형을 7가지로 분류해 소개한다.

첫째는 성적인 비위행위로서 의사가 환자와 성관계를 가지면 면허를 박탈당할 수 있다. 환자나 직원에 대한 성희롱도 사유에 속한다. 둘째는 약물 남용이고, 세째는 보험사기가 이에 해당한다. 가령 보험을 가지지 않은 현금 환자에게 보험환자보다 낮은 금액을 청구해도 의사는 수사를 받고 면허를 잃을 수 있다. 네 번째는 환자 학대의 경우, 고의든 의도치 않든 환자가 진료 중 상처를 입는다면 문제가 된다. 다섯째로 의사가 아편성 약물에 대한 처방전을 남발하는 것은 면허 취소의 중대 사유가 된다. 비윤리적 행위, 즉 성별, 인종, 종교 등에 기반한 차별, 허위 광고 등도 면허 취소의 토대가 된다. 마지막으로 중범죄로 기소 당하거나 유죄 판결을 받을 경우, 자동적으로는 아니지만 이는 면허 취소의 사유가 된다.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은 “현재 우리나라는 변호사, 세무사, 법무사 등 다른 모든 전문직이 금고 이상의 형에 해당하면 자격이 박탈되게 돼 있다. 의사도 2000년 이전에는 그렇게 돼 있었는데, 의약 분업을 통해 의사 면허를 사실상 ‘방탄 면허’로 만들어준 측면이 있다”며 이를 바로 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최소한 미국에서 의사는 어떠한 범죄를 저질러도 그 면허를 보존 받는 무소불위의 직업은 아니다. 범죄를 저지르거나 의사로서 신뢰할 수 없는 행위를 하는 의사는 당연히 처벌을 받고 진료에서 배제된다. 당연한 듯 자신들의 특권을 사수하려는 대한민국의 의협과 의료인들은 한 번쯤 스스로를 되돌아 볼 일이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두 개의 관련 기사이다.
감수: 임옥  

기사 바로가기: https://bit.ly/3uqVKwM

Doctors losing Medical Licenses

면허를 취소당하는 의사들

September 12, 2018 By Dr. Ushasri BOda

A physician’s worst nightmare may be losing his/her medical licenses. Unfortunately, a number of doctors end up losing their medical licenses due to a variety of reasons. The federation of State Medical Boards(FSMB) represents 70 state medical and osteopathic regulatory boards of the United States. It is a national non-profit organization that investigates complaints filed against physicians, implements disciplinary actions, and conducts evaluation and rehabilitation of physicians. Its mission includes advocating for and promoting patient safety, quality health care, and regulatory best practices.

의사의 최악의 악몽은 본인의 의사 면허를 잃게 되는 일일지도 모른다. 불행히도, 상당수의 의사들이 다양한 이유로 의사 면허를 잃게 된다. 미국 의료위원회협회(FSMB)는 미국의 70개의 주 의료 및 정골의학 규제 위원회를 대표한다. 이는 의사들을 상대로 접수된 민원을 조사하고, 징계를 시행하며, 의사들에 대한 평가와 재활을 실시하는 전미 비영리단체다. 연맹의 임무는 환자 안전, 양질의 의료 및 규제 모범 사례를 옹호하고 촉진하는 것을 포함한다.

Spending more than 7+ years in education and perhaps nearly $1 million to attain a medical degree, and then attending several medical conferences to establish a reputable career is a significant investment. Any accusations against a doctor or other healthcare provider can severally hamper his practice and ability to work in the medical field in the future. Each state board has the authority to discipline and scrutinize a doctor’s practice based on complaints. Depending on the findings of an investigation, punishment may include probation or a license may be revoked along with other charges.

7년 이상의 교육 기간을 보내고 의학 학위를 취득하기 위해 거의 1백만 달러를 지출하고 그런 다음 평판이 좋은 경력을 쌓기 위해 여러 의료 회의에 참석하는 등은 상당한 투자이다. 의사나 다른 의료 행위 제공자에 대한 고발은 향후 의료 분야에서 일하는 당사자의 의료 행위와 능력을 심각하게 구속할 수 있다. 각 주 위원회는 민원을 근거로 의사의 진료 행위를 징계하고 면밀히 조사할 권한을 갖고 있다. 조사 결과에 따른 징계에는 보호관찰이 포함될 수도 있고 더 많은 징계 사유가 있을 시 면허가 취소될 수도 있다.

A medical practitioner can be disciplined based on many reasons including:

의료 행위자는 다음과 같은 사유로 징계를 받을 수 있다.

Professional incompetence 직업상의 무능력
Conviction of criminal offenses includes conviction unrelated to the practice 형사상의 범죄에 대한 유죄 판결은 의료행위와 무관한 유죄판결도 포함한다
Gross negligence 중과실
Bad character 평판이 나쁜 인성
Sexual assault 성폭행
Immorality or misconduct 부도덕 또는 위법 행위
Abusing their authority 권력 남용
Insurance fraud 보험 사기
Malpractice 의료 과실
Drug & alcohol abuse 마약 및 알코올 남용
Illegal drug prescription 불법적인 약물 처방

Despite several consequences taken by the medical boards and the courts, some doctors still choose to be involved in inappropriate activities.

의료위원회와 법원에 의해 취해진 징계에도 불구하고 일부 의사들은 여전히 부적합한 활동에 참여한다.

One way to lose a license is if a doctor is involved in any kind of kickbacks from various companies, such as pharmaceutical companies or physician-owned companies.

면허를 상실하는 이유 중 하나는 의사가 제약회사 혹은 의사 소유의 기업과 여러 기업으로부터 리베이트를 받는 일에 관여하는 경우이다.

Doctors are also prone to various kinds of disciplinary actions if they have anger issues, substance addiction, and mental health conditions. Despite knowing that a medical practitioner faces a high amount of stress, nearly 40 percent of doctors avoid mental health care due to fear of experiencing professional discrimination and medical license cancellation. This is an unfortunate side effect of this scrutiny. State medical boards often require doctors to disclose their mental health history.

의사들은 또한 분노 조절 문제, 약물 중독, 정신 건강 상태에 문제가 있으면 다양한 유형의 징계처분을 받기 쉽다. 의료인이 높은 수준의 스트레스를 받는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의사 중 거의 40% 가까이 직업상의 차별과 의사면허 취소를 당할까 우려해 정신건강 관리를 기피하고 있다. 이는 이러한 자세한 감찰이 가져오는 불행한 부작용이다. 주 의료위원회는 종종 의사들이 정신 건강 이력을 공개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In recent years, doctors who have refused to adapt to technologies, stay updated on recent medical trends, improve their practicing strategies and prescribing practices, perform inaccurate medical decision making, and do not attend the required CME medical conferences have faced disciplinary actions or lost their licenses.

최근 몇 년 동안, 새로운 기술 혹은 최신 의학 동향에 대한 최신 정보를 거부하거나 의료행위 전략과 처방 관행 개선, 혹은 부정확한 의료 의사결정 수행을 거부한 의사들, 그리고 반드시 이수해야 할 지속적 의료 교육(CME: Continuing Medical Education)에 참여하지 않은 의사들은 징계 조치에 직면하거나 면허를 상실했다.

Some of the most recent and notorious cases have made news for their egregious actions.

가장 최근의 악명 높은 몇몇 사례들은 의사들의 어처구니 없는 행위로 세간의 이목을 끌었다.

Lawrence Gerard Nassar: Larry Nassar was the renowned USA Gymnastics national team doctor and an osteopathic physician at Michigan State University. He was convicted as a serial child molester. His medical license was permanently revoked and he was fined $1 million. He is currently serving a 60-year federal sentence for his crimes.

로렌스 제라드 나싸르: 래리 나싸르는 미시간 주립 대학교의 유명한 미국 체조 국가대표팀 담당 의사이자 골병 전문의였다. 그는 연쇄 아동 성추행범으로 유죄판결을 받았다. 그의 의사 면허는 영구히 취소되었으며 1백만 달러의 벌금형을 받았다. 그는 현재 연방법에 따라 60년 형을 받고 복역 중이다.

Jacques Roy: This former Texas doctor was recently sentenced to 35 years in prison for committing $373 million home health fraud scam against Medicare and Medicaid. He also had a history of medical malpractice complaints and disciplinary action related to his medical practice. His scam is considered to be the largest in-home healthcare fraud in the United States.

자크 로이: 전직 텍사스 의사인 자크 로이는 최근 메디케어와 메디케이드를 상대로 3억 7천 3백만 달러의 가정보건의료 사기를 저지른 혐의로 35년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그는 또한 의료행위와 관련된 의료과실 민원 및 징계 처분 이력이 있다. 그의 사기 행각은 미국 역사상 가장 큰 가정의료 사기극으로 간주되고 있다.

Roberto A. Fernandez: This Miami-based doctor was charged with the illegal distribution of highly addictive drugs, such as Oxycodone, in return for kickbacks from various pharmaceutical companies. He is facing 16 counts including a $20 million Medicare and Medicaid fraud.

로베르토 A 페르난데스: 마이애미에서 활동한 페르난데스는 여러 제약회사들로부터 리베이트를 대가로 옥시코돈과 같은 중독성이 강한 약물을 불법 유통시킨 혐의로 기소되었다. 그는 2천만 달러의 메디케어 및 메디케이드 사기를 포함해 16건의 혐의를 받고 있다.

Elizabeth Wettlaufer: A former Canadian registered nurse turned serial killer, confessed to killing 8 senior citizens in her care by injecting them with insulin and attempting to murder 6 others in Southwestern Ontario. She was sentenced to life in prison and her nursing license was revoked.

엘리자베스 웨틀라우퍼: 전직 캐나다 등록 간호사 웨틀라우퍼는 연쇄 살인범이 되었고, 온타리오 남서부에서 인슐린 주사로 노인 8명을 살해했고 다른 6명을 살해하려 했다고 자백했다. 그녀는 무기징역을 선고 받았으며 간호사 면허는 취소되었다.

Anna Konopka: This 85-year-old doctor in New Hampshire surrendered her license and has not been able to practice for issues regarding record keeping, prescribing practices, and medical decision-making. She refuses to use a computer, keeping all records by hand, and so has not been compliant with the state law for drug monitoring to reduce opioid overuse.

안나 코노프카: 뉴햄프셔에 사는 85세 의사인 코노프카는 본인의 면허를 포기했고, 기록 보관, 처방 행위 및 의료 의사결정에 관한 문제로 인해 진료를 할 수 없다. 그녀는 컴퓨터 사용을 거부하고 모든 기록을 수기로 한다. 그래서 오피오이드(마약성 진통제) 남용을 줄이기 위한 약물 감시 주법에 협조하지 않았다.

Stringent disciplinary actions towards these doctors and others have become a high-profile issue and have sparked a debate across the nation about oversight and patient safety. This makes the work of the FSMB and other regulatory boards all the more important.

이러한 의사들과 다른 의료 제공자들에 대한 엄격한 징계 조치들은 세간의 이목을 끄는 사건이 되었으며 감독과 환자 안전에 대한 전국민적 논쟁을 불러일으켰다. 이는 의료위원회협회와 기타 규제 위원회의 업무를 더욱 중요하게 만든다.

기사 바로가기: https://bit.ly/3bwqh3D

Top 7 Reasons Doctors in Texas Lose Their License

텍사스주 의사들의 대표적 면허 박탈 사유 7가지

May 16, 2017

There are many ways a doctor in Texas can lose his license. Some are more obvious than others, but even the obvious ones bear relearning from time to time. To that end, we’ve listed the top seven (7) reasons a Texas doctor might lose his or her license.

텍사스주 의사들이 면허를 박탈당하는 경위는 많다. 어떤 것들은 다른 것들에 비해 훨씬 더 뻔하지만, 그 뻔한 것들 조차도 때로는 다시 배울 점이 있다. 그런 이유로 텍사스주 의사들이 면허를 박탈당할 수 있는 7가지 사유를 꼽아보았다.

1.Sexual misconduct: Doctor can lose their license for having sexual relations with a patient. Other infractions include inappropriate sexual advances or harassment of patients or staff.

성적인 비위행위: 의사는 환자와 성관계를 가지면 면허를 박탈당할 수 있다. 환자나 직원에 대한 부적절한 성적인 접근이나 괴롭힘도 위법행위에 포함된다.

2.Substance abuse: All-too-frequently, doctors in Texas lose their licenses because of illicit drug use. The state runs the Texas Physician Health Program (TXPHP) to educate and treat physicians who suffer from substance abuse.

약물 남용: 텍사스주 의사들이 불법적인 약물 사용으로 면허를 박탈당하는 경우가 너무 많다. 정부는 약물 남용으로 고통받는 의사들을 교육하고 치료하기 위해 텍사스 의사 보건 프로그램(TXPHP)을 운영하고있다.

3.Insurance fraud: Charging private payers different amounts from those covered by insurance is a sure way to find yourself under investigation. Another example of fraud involves changing medical records or using the wrong codes for reimbursements.

보험사기: 보험을 가진 사람과 가지지 않은 사람에게 서로 다른 금액을 청구하는 것은 수사를 받게 되는 확실한 경로이다. 사기의 다른 사례로는 의료기록 변경이나 틀린 환급금 코드 사용 등이 포함된다.

4.Patient abuse: Often unintentional, patient abuse can arise if a doctor isn’t mindful of a patient’s physical limitations. Particularly when working with the elderly, fractures are a common result of poor patient handling. Of course, intentional patient abuse and injury is a sure fire way to have your license revoked.

환자 학대: 의사가 환자의 신체적인 제약에 주의를 기울이지 않을 경우 의도치 않은 환자 학대가 발생할 수 있다. 특히 고령자를 잘못 다루게 되면 골절이 흔하게 일어난다. 물론 고의적인 환자 학대와 상해는 면허가 취소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다.

5.Prescription Violations: Texas closely tracks and compiles prescription data through the state’s Prescription Monitoring Program (PMP). Abusing your prescribing power will rapidly jeopardize your license. As one story about “doctor shopping” noted, “In general, state databases have been used effectively by law enforcement to track down so-called pill mills, where doctors indiscriminately prescribe opioid medications for cash.”

처방위반: 텍사스는 정부의 처방 모니터링 프로그램(PMP)을 통해 처방 데이터를 추적하고 집계한다. 처방권의 남용은 신속하게 의사 면허를 위태롭게 할 것이다. “닥터 쇼핑(doctor shopping, 중복 처방을 받기 위해 여러 병원을 찾는 것)”에 관한 이야기에서 언급되었듯이, “일반적으로 경찰은 소위 마약공장(pill mills)으로 불리며 현금을 받고 아편성 약물을 무분별하게 처방하는 곳을 추적하기 위해 정부 데이터베이스를 효과적으로 이용해왔다.”

6.Unethical or Unprofessional behavior: While all the top reasons listed here are in some way “unethical,” there are several more violations that would fall under this listing. For example, discrimination based on sex, race, or religion would constitute unethical behavior, as would misleading, fraudulent advertising or malpractice.

비윤리적이거나 비전문적인 행위: 여기 열거된 대표적인 사유들 모두 어떤식으로든 “비윤리적”이지만, 이 항목에 몇 가지 위반 사항들이 더 있다. 예를 들면 성별, 인종, 종교에 기반한 차별은 오해 소지가 있는 허위광고 또는 의료과실과 마찬가지로 비윤리적인 행위로 간주될 것이다.

7.Prior or current convictions: A doctor who has been convicted of a felony or who is being prosecuted for one doesn’t automatically lose his license. In general, the Texas Medical Board (TMB) may seek revocation of a license if the felony violates one of its licensing guidelines. For instance, if you improperly prescribed controlled substances, you could face revocation. However, not all felony convictions lead to a license revocation. It is best that you speak to a qualified attorney if you’re concerned about prior convictions.

과거 또는 현재의 유죄선고: 중범죄로 유죄선고를 받은 의사나 기소 당한 의사가 자동적으로 면허를 박탈 당하지는 않는다. 보통 텍사스주 의료 위원회(TMB)는 해당 중범죄가 면허 발급 지침을 위반할 경우 면허를 취소할 것이다. 예를 들어, 만약 규제 약물을 부적절하게 처방했다면 면허 취소에 직면할 것이다. 하지만 모든 중범죄 유죄선고가 면허 취소로 이어지지는 않는다. 만약 과거 유죄 판결이 걱정스럽다면 자격을 갖춘 변호사와 상의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128326
최근 대문글
- 신상철
- 강진욱
- 아이엠피터
- 임두만
- 신상철
IP : 172.36.27.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1) 편집국 219799
10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4) 신상철 472083
95
205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541139
70
145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6) 신상철 451617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315343
40
80
07-13 13:35
[공지] 2021. 4. 5일부로 서프라이즈 로그인제를 실시합니다 (0) 서프라이즈 174
5
20
04-03 20:17
128823
미운 놈 떡 하나 더 준 것이니 민주당은 의기소침해 ... 꺾은 붓 2
0
0
04-11 10:44
128822
제목은 항상 어려워 그냥 3
0
0
04-11 09:47
128821
유시민? 문정부 독재... 야당의 주장 이해.... (1) YK 7
0
0
04-11 07:33
128820
이거 올릴땐 지가 대통령 될 줄 알았겠지 ㅋㅋ (1) 조국 11
5
0
04-11 07:08
128819
대한민국 개판 5분전!!!!!! 직전상황!!!! 109
5
5
04-11 06:03
128818
청와대 부동산 정책 청원하는 청년 얘기 언론서 다루... 마파람짱 5
0
0
04-11 01:50
128817
다음글에 이달의 💖최우수상 올립니다!! 홧팅!! 113
5
5
04-10 23:33
128816
정의당과 국민의 당은 22대 총선부터는 연동형 비례대... 마파람짱 11
0
0
04-10 14:54
128815
20대가 진짜 죽을 맛이 무언지 몰라서 지지한 걸 자랑... 마파람짱 15
0
0
04-10 12:21
128814
(알릴레오) 어떻게 민주주의는 무너지는가? 0042625 20
0
0
04-10 05:04
128813
내가 문재인을 사랑하는 이유 (1) 0042625 34
0
0
04-10 04:16
128812
이소영의 물방울 이론(drop theory)과 사회적 타살 0042625 23
0
0
04-10 03:20
128811
천안함의 진실 다음주 서울대 연설 (5) 김순신 78
0
0
04-10 02:25
128810
민주당은 결국 스스로 와해될 모양이구나 0 27
0
0
04-10 01:04
128809
배은망덕한 거들이 문대통령 덕에 한자리씩 꿰찰때는 ... 마파람짱 19
0
0
04-09 18:21
128808
딱 한 번 실수는 병가지상사 김순신 38
0
0
04-09 16:46
128807
[보궐선거 실패분석]20대 청년들의 바닥정서 진단 (1) 0042625 34
0
0
04-09 16:10
128806
저의 모가지는 푸른 모가지입니다. 0042625 19
0
0
04-09 13:43
128805
[신상철TV] 그래도 민주당 뿐입니다. 짜장면과 짬뽕, ... 신상철 77
5
0
04-09 13:18
128804
[연재] 그들의 죽음이… 순국이었을까? 강진욱 40
0
0
04-09 13:15
128803
구미 여이 사건 '무죄' 그냥 17
0
0
04-09 11:20
128802
문재인 공약 달성 1호 문죄인 15
5
0
04-09 11:00
128801
선거는 끝났지만, 검찰 수사는 남았다… ‘박형준 부... 아이엠피터 91
5
0
04-09 11:00
128800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 부정 55% 긍정 40%… 부동산정... 임두만 51
0
0
04-09 10:57
128799
금번 선거결과는 반 민주주의의 문구라 정권심판 YK 40
0
0
04-09 06:34
128798
✅서울엔 오이빨, 부산엔 박구라!✅ 포진 🟥 133
5
5
04-09 03:19
128797
연동형 비례대표제 했어야재 악마 아니 빙신들과 손을... 마파람짱 17
0
0
04-08 16:05
128796
양 시장 선거를 통해서 큰 느낌 (4) 김순신 85
2
3
04-08 14:38
128795
선거요약 "변태-구태-생태" 웃다 죽을뻔 (1) 생태탕 주인 132
5
5
04-08 14:18
128794
민주당은 정책에 있어서 정의당과 상의해 나가길 바랍... 마파람짱 14
0
0
04-08 13:44
128793
💥문통제사 "신에겐 180석과 101석이..."€... (1) 수사권 박탈 126
5
5
04-08 13:34
128792
[신상철TV] 우리의 우리 다운 전략은 무엇일까, 그러... 신상철 100
0
0
04-08 13:11
128791
붓뚜껑님 너무 걱정 마세용 실컷 고생할 각오나 하면 ... 마파람짱 18
0
0
04-08 11:56
128790
[칼럼] 4·7 재보선 패배, 민주당이 기억해야 할 세 ... (3) 아이엠피터 212
5
5
04-08 10:31
128789
[연재] 지금, 이 혹성에서 일어나는 일 16 김종익 79
0
0
04-08 08:53
128788
아- 나라가 어쩌다가 이 지경이 되었나? (2) 꺾은 붓 81
0
0
04-08 08:48
128787
안철수가 이제 쪼끔 맘이 편하겠다 맘을 편히 갖고 살... 마파람짱 14
0
0
04-08 07:54
128786
여자는 애를 낳을수 읍게 될때 그 인생 끝남이더라구 마파람짱 14
0
0
04-08 03:03
128785
국민의 힘 압승이네 민심의 쏠림현상 바람직하진 않지... 마파람짱 20
0
0
04-08 02:18
128784
신들의 자식 그냥 23
0
0
04-07 13:53
128783
[신상철TV] 당신을 삼킨 괴멜스의 역대급 명언 신상철 143
0
0
04-07 13:07
128782
‘부산갈매기’ 떼창 김영춘. ‘상록수’ 열창 박영선... (1) 아이엠피터 82
0
0
04-07 10:19
128781
💥이렇게 하면 오세훈 입 열린다 거짓말쟁이 150
10
10
04-07 09:56
128780
선거판 흔드는 포털의 보수편중 기사배치, 선거 후 정... 임두만 94
0
0
04-07 08:54
128779
문정권 이후 중소기업이나 산업현장들이 많이 좋아졌... 마파람짱 19
0
0
04-07 08:26
128778
🛑MB회귀(오세훈 박형준)는 안된다!!🛑 (2) All고려대 138
10
10
04-07 05:22
128777
결혼초 교복매장과 공장을 운영하고 있을때 잭스키스... (1) 마파람짱 21
0
0
04-07 03:24
128776
연예인 찐팬이라코 사진으로 방안을 도배질쳤다? 마파람짱 13
0
0
04-07 02:16
128775
민주 “바람 바뀌고 있다” 박영선 “거짓말 심판” YK 43
0
0
04-06 21:32
128774
일라이인지 에라이인지 참 지연수가 불쌍하다 마파람짱 21
0
0
04-06 15:32
128773
정의당은 역사의 뒤안길로 소리 없이 사라지기 바란다... (2) 꺾은 붓 60
0
0
04-06 13:56
128772
[단독] ‘생태탕’집 아들 “오 후보 뻔뻔한 거짓말에... 신문고뉴스 91
0
0
04-06 13:32
128771
갓 태어난 아기에게 철인경기 뛰라고 지랄을 하지 않... 0042625 17
0
0
04-06 12:43
128770
[신상철TV] 응징(膺懲)이 빠진 역사는 미래가 없다 신상철 107
5
0
04-06 11:18
128768
[이정랑의 고전소통] 산지무전(散地無戰) 이정랑 56
0
0
04-06 09:31
128767
긴급📞오세훈이 그 자리서 기절할.. 끝내줘요~~~~ 178
10
10
04-06 05:29
128766
여자 친구에게 아파트 명의를 해주었다? 문제는 그것... 마파람짱 19
0
0
04-06 02:06
128765
임영웅이가 온화하고 진실한 남자이긴 하재 남자 맞... 마파람짱 15
0
0
04-05 15:57
128764
오세훈과 박영선의 토론을 보면서 (1) 0042625 47
0
0
04-05 15:38
128763
오박찍 초등생 정직 겸손 교육은 끝장 박영선김영춘 125
15
15
04-05 10:52
128762
부정선거 할려고 미리 떡밥까는 아이엠피터 부정선거 34
15
5
04-05 10:23
128761
4·7 재보선 깜깜이 선거, 여론조사를 믿지 못하는 이... (1) 아이엠피터 178
5
10
04-05 09:45
128760
여기서 개싸움 하덜 말고 김호중 사이트나 들어가봥 마파람짱 17
0
0
04-05 09:42
128759
[연재] 그들의 죽음이… 순국이었을까? 강진욱 114
0
0
04-05 08:23
128758
김대중의 죄상(해악)중 현재까지도 지속되며 나라발전... 역적 김대중 30
10
0
04-05 07:08
128756
여교수의💌사랑고백 & 오세훈 개방구 🌈... 135
10
10
04-05 06:45
128755
강경하고 가까운 논산 훈련소에 호중이가 있다니 기분... 마파람짱 12
0
0
04-05 03:53
128754
천안함 좌초설 재고해야 (8) 아이에스 186
0
5
04-05 00:34
128753
“윤미향, 갈비뼈 부러진 위안부 길원옥 할머니 노래... 악마를보았다 23
0
5
04-04 23:23
128752
임영웅은 자작곡 하는 부인 둘 정도는 읃어야 헐거 같... 마파람짱 12
0
0
04-04 19:07
128751
최경영과 김종배의 엘레지 0042625 13
0
0
04-04 16:08
128750
23% 올린 주호영은? (1) 0042625 25
0
5
04-04 15:40
128749
박주민, 어제 9.3% 내려 임대차 재계약 (1) 0042625 20
0
5
04-04 15:30
128748
박수홍 세대교체되야지 계속할려했어 박수홍 15
0
0
04-04 15:03
128747
왜 내곡동 땅은 오세훈과 이명박의 공모인가? 0042625 22
0
5
04-04 15:00
128745
선관위는 전이나 지금이나 정권의 꼬봉 무능한 허수아... YK 26
0
5
04-04 07:58
128744
재밋슴💖어느 여대생이 본 오세훈💌 (1) 모두 즐감 163
10
10
04-04 03:15
128741
도쿄박 두들겨 패는 진중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중권 38
10
5
04-03 22:05
128740
(생태탕) 그럼 TBS 에서 뭔 일이있어서 말 바꾼거지 ... 생태탕 24
10
0
04-03 21:37
128738
[공지] 2021. 4. 5일부로 서프라이즈 로그인제를 실시... 서프라이즈 174
5
20
04-03 20:17
128735
요즘 애들 신곡 솔직히 난 한번 듣고 안들어 내 취향 ... 마파람짱 10
0
0
04-03 16:56
128733
뽕숭아 학당 남여공학 하자더니 소원 성취되었넹 마파람짱 10
0
0
04-03 16:15
128732
TOD 조작 4편, 사기꾼 집단은 사과해라. 正추구 30
0
0
04-03 16:03
128731
배신자 박영선? 안되니까 판을 깨려고????? YK 46
0
0
04-03 13:24
128730
강추 그냥 15
0
0
04-03 13:01
128729
선상님이 보고싶네 그랴 0042625 20
0
0
04-03 12:43
128726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각하 결정에 대한 입장 (2) 신상철 520
5
15
04-03 10:55
128725
양아치들의 잔머리 굴리기~ 전격공개!!!! 136
10
10
04-03 01:17
128724
😊이거 읽고 웃다 죽을뻔! 철학교수 142
10
10
04-03 01:05
128723
삼성폰은 음질때매 절대좋아질수없는 산요제품 애플에... 음질 17
0
0
04-02 16:48
128722
제품을보고 띄워라 삼성 전세계3 4위제품 조합한 허접 삼성부도 17
0
0
04-02 16:43
128721
삼성 액정 반도체 성능 음질 전세계3 4위 만물상수준... 삼성부도 14
0
0
04-02 16:41
128720
바이든 전세계 3 4위 부품 삼성에 러브콜 하하하 삼성찬양 돌... 13
0
0
04-02 16:40
128719
💥KBS -오세훈 또 빼박!!💥 특종전문 140
10
10
04-02 14:02
128718
[신상철TV]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에 진정서를 제... 신상철 149
5
5
04-02 13:17
128717
[예고편] 천안함과 터빈실 사진 공개시 충격 - 왜 충... (4) 들소 사냥군 406
0
5
04-02 13:14
128716
오세훈의 새빨간 거짓말… 계속 바뀌는 해명들 (1) 아이엠피터 260
5
5
04-02 13:09
128714
[칼럼] 젊은 세대를 모욕하지 말라 (1) 이기명 97
0
5
04-02 10:05
128713
[이정랑의 고전소통] 人物論 서생 학자가 개국 황제가... (1) 이정랑 194
0
0
04-02 09:50
128712
오세훈의 혀에 따르면, 박근혜는 무죄다 (2) 0042625 23
0
5
04-02 09:32
128711
[신상철TV] 천안함 생존자 진술, “폭발 아니다!” 신상철 173
0
5
04-02 08:31
128710
박영선 후보의 선거전략 실패 (1) 0042625 28
0
5
04-02 04:32
128709
오세훈 헛발질에 민주당 신바람~~ (1) 치켜든 턱 130
0
0
04-02 01:08
128707
가상 땅투기 남조선 미국 공동 연구 (3) 김순신 74
0
0
04-01 23:23
128706
그냥 나가 뒈지세요 엠팍 42
5
0
04-01 21:38
128705
이새끼 길에서 만나면 진짜 대갈통 까부술거다. 천안함 45
15
3
04-01 21:33
128704
천안함은 작전 미스입니다 김순신 108
5
5
04-01 21:06
128703
[연재] 그들의 죽음이 ... 순국이었을까? 강진욱 171
0
5
04-01 13:11
128702
경향만화 오세훈 🪓떡치네! 졸도하긋다 무지몽매궁민 155
5
15
04-01 12:54
128701
권종상 이사기꾼새끼는 요즘 왜 글 안쓰냐? 사기꾼권종상 179
15
0
04-01 12:01
12345678910 ..1120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