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이러다가 우리말과 글이 소멸되는 것은 아닌지?
  번호 126155  글쓴이 꺾은 붓  조회 98  누리 0 (5,5, 1:0:1)  등록일 2020-8-3 10:13 대문 1

이러다가 우리말과 글이 소멸되는 것은 아닌지?

오래전부터 길거리 간판들이 하나 둘 꼬부랑글자와 말로 뒤바뀌더니, 이제는 가속도가 붙어 거의 모든 간판들이 빠른 속도로 국적불명의 말과 꼬부랑글자로 뒤바뀌고 있다.
이제 순수한 우리말을 한글로 쓴 간판은 보기가 힘들 정도이고, 한글로 쓴 간판도 국적불명의 꼬부랑말을 한글로 바꿔 쓴 것들뿐이다.
숱한 선열들이 목숨을 초개와 같이 버리셔가며 지켜낸 이 땅에 지은 상가와 그 건물들의 명찰과도 같은 간판을 꼬부랑말과 글이 주인행세를 하고 우리말과 한글은 이를 보조하는 보잘 것 없는 부속품 신세가 되었다.
또한 전국에 널려있는 연립주택이나 다세대주택의 이름은 순수한 우리 이름은 하나도 없고 뭔 빌라, 뭔 빌, 뭔 맨션, 뭔 캐스텔, 뭔 가든 등 일색이다.
노랑머리들이 건물이름만 보면 한국 사람들은 몽땅 궁궐 같은 집에 사는 줄로 알 것이니 이거 원!
그것도 우리말과 글을 보석과 같이 갈고 다듬어야 할 언론(특히TV의 연예오락프로그램)이 앞장서서 그런 말을 아무 거리낌 없이 나불거리고 있으니 이 노릇을 어찌하면 좋단 말인가?

물론 우리나라에는 애초에 없었으나 외국에서 들어온 채소나 과일을 원산지이름 그대로 부르거나 현대의 기기를 처음으로 발명하거나 개발하여 실용화한 나라에서 부르는 이름을 그대로 부르는 것이야 그런대로 이해를 할 수 있다.
즉 커피를 “커피”로, 바나나를 “바나나”로, 멜론을 “멜론”으로 부르는 것이나, 텔레비전을 “텔레비전”, 택시를 “택시”로 부르는 것 등은 얼마든지 이해할 수 있고 억지로 우스꽝스럽게 우리말로 만들어 부르는 것보다 자연스럽다 고 본다.
그 실례로서 조선말 고종황제시절 러시아공사관을 통해 처음으로 조선에 커피가 들어왔을 때 고종황제가 커피의 애호가이셨는데 이때 커피를 우리말로 한답시고 한글로는 커피를 원토발음과 똑 같은 “커피”로 쓸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한글을 제처 놓고 고루한 한학(漢學)에 찌든 벼슬아치들이 커피와 한자(漢子)발음이 엇비슷한 “가배”에다 차를 뜻하는 “다(茶)”를 덧붙여 “가배다”로 불렀다니 오늘날 생각하면 역시 꾸어 온 말이기는 하지만 포복졸도 할 “코미디”가 아니고 무엇이란 말인가?

넘쳐나는 국적불명의 외래어를 일일이 다 열거할 수는 없지만 TV만 켜면 쏟아져 나오는 대표 잡동사니 외래어가 이런 것들이다.
셰프, 힐링, 투어, 트레킹, 헌터 등등이다.
이밖에도 일일이 열거할 수도 없이 많다.
그래 이들 말이 본래 우리에게는 없어 국적불명의 외래어를 빌려다 쓴단 말인가?
잔병을 치유하며 건강을 잃지 않고 몸을 더 튼튼하게 하기 위해 가벼운 운동을 하거나 물 맑고 공기 좋은 곳을 찾아 사색에 잠기는 것을 구태여 “힐링”이라고 부를 필요가 있는 것이며, “여행”하면 될 것을 “투어”로 부를 필요가 있으며, “산길 걷기”나 “산길보도여행”하면 될 것을 꼭 “트레킹” 한다고 할 필요가 있나?
그냥 사냥꾼이나 심마니 또는 약초꾼 하면 될 것을 수륙을 가리지 않고 뭐를 잡는 사람과 산과 들과 해변으로 무슨 약효가 있는 식물을 찾아다니는 이는 몽땅 싸잡아 “헌터”가 되었다.
그러니 전자모기채로 모기를 잡고 가끔가다 낚시질을 하는 나도 내 뜻과 관계없이 3류 헌터가 되었다.
그중에서도 가장 빈번하고 널리 쓰이는 아니꼬운 말이 “셰프”다.
“요리사”, “조리사”, “주방장”으로 부르거나 그게 마음에 안 들면 “부엌데기”나 “찬모(찬돌이)” 또는 “식모(밥돌이)”로 부르면 될 것이 아닌가!

에이- 지각없는 것들!
세태가 이렇게 흘러가다보니 우리말과 글로 지은 이름은 은연중 고루하거나 뒤떨어져 보이고, 외래어에 꼬부랑글자로 지은 이름은 뭔지 모르게 우쭐해 보이는 게 작금의 현실이다.
이거 어떻게 하면 좋단 말인가?
이러다가 머지않은 장래에 우리말과 글로 쓴 간판은 자취를 감추고, 방송용어는 서양나라들 말에 능통한 사람이 아니고서는 알아 들을 수가 없는 잡동사니 다국적(UN)방송이 될 것이다.

북한을 절대로 찬양하거나 옹호하고 싶은 생각은 추호도 없지만 그들의 한글전용과 외래물품을 가능한 한 우리말 이름으로 바꾸어 부르려는 노력만큼은 평가하지 않을 수가 없다.
“아이스크림”을 “얼음보숭이”로 부른다니 조금 우습기는 해도 순수한 우리말 우리글이 아닌가?
“얼음보숭이”라는 말을 처음 들어보는 사람도 순수한 우리말인 “얼음” 과 “보숭이”를 떠 올리면 그게 어떤 것인지는 대충 짐작이 될 것이다.
남한도 1960~70년대 까지는 “아이스케이크”를 “얼음과자”로 불렀었는데, 영어가 우리말에 깊숙이 파고들면서 “얼음과자”는 언제부터인가 자취를 감추었다.

세종대왕이시여-
왜 천수를 줄이시면서 까지 스물여덟글자를 맹그셨나이까?
이 지질이도 못난 후손들 어찌하면 좋단 말입니까?
한글을 하늘나라로 거두어 가시옵소서!

그러면 한글은 영원히 멸실되지 않느냐고요!
천만에요!
통일이 되는 날 허리가 잘린 금수강산이 하나가 되고 둘로 나뉜 배달겨레가 하나가 되듯이, 북한에서 고이 모셔놓은 우리말과 한글에 남한의 해박한 국문학지식(학자)이 달라붙으면 단시간 내에 우리말과 한글이 영롱한 빛을 발하며 부활할 것입니다.
아- 그런 날이 언제 오려나.
통일이여- 1분 1초를 다투어 달려오시라!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126155
IP : 119.149.41.x
[1/2]     IP 222.101.255.x    작성일 2020년8월3일 10시53분      
영어 훈둑음 섞어쓰기의 만연은...
대한미국이라는 "정체성"에 아주 걸맞는 행위 아니겠습니까?
[2/2]   꺾은 붓  IP 119.149.41.x    작성일 2020년8월3일 11시04분      
222.101 님!
님의 말씀대로 씁쓸한 우리의 자화상인 것 같습니다.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6) 편집국 208961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8) 신상철 457630
95
205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10) 신상철 525820
70
145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12) 신상철 438177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13) 신상철 300560
40
80
07-13 13:35
126679
상병이 점호하는데 대위앞에서 인사정책을 토론하자고... ㅋㅋ 1
0
0
09-20 13:18
126678
물론 채동욱 사퇴에 불의를 느끼지 않았지-언론행탠 ... 안녕 3
0
0
09-20 11:27
126677
내가 조응천 카드를 받지 않은 이유야 사인 3
0
0
09-20 10:33
126676
추미애 아들 휴가 미 복귀는 탈영에 해당 군법징계 건... YK 11
5
0
09-20 10:20
126675
남조선 썩은 경제의 구멍난 돈, 합법적 사기 사모펀드 (1) 김순신 35
0
0
09-20 10:05
126674
😎🔞총신교수 "..여성 성기 잘..." ... 🔞 116
15
10
09-20 00:34
126673
신사기에서 인간중심으로 빅체인지 (1) 빅체인지 8
0
0
09-19 17:41
126672
오마이갓 ?? (1) 오마이갓 9
0
0
09-19 17:38
126671
추미애...의원시절 정치자금 허위신고 의혹? 개인 사... YK 18
5
0
09-19 09:12
126670
니훈아님은 목소리가 매혹적이야 이제 세상밖으로 나... 마파람짱 9
0
0
09-19 08:22
126669
19♡)좌파 미녀들 (2) 웃겨서리 250
10
0
09-19 05:37
126668
💖맞아죽을 각오하고 올리는 교훈만화💖... (1) 재미만땅~~~~ 143
20
15
09-19 00:58
126667
😎소망교회 여학생들 강간목사가 풍운아? 큰산 멀리봐? 131
20
15
09-19 00:46
126666
여비서가 사랑하면 미인계 쓸수도 있지뭐-죽었잖아 3년후에 19
0
0
09-18 11:13
126665
권성동 ‘국민의힘’ 복당… 무소속 거물들의 귀환? (2) 아이엠피터 93
5
5
09-18 10:35
126664
이재명 “北, 공동방역·수해복구 등 5개 사업 같이하... (1) 임두만 81
5
5
09-18 08:43
126663
수꼴 추미애...집에가자....내로남불 꼴통아? YK 25
0
0
09-18 07:50
126662
단독🔺️추미애 아들 앨범 전격공개!!&#... 특종맨 157
30
30
09-18 03:41
126661
한겨레 “😎교회가 강간의 왕국이냐” 면죄부 139
35
35
09-18 01:26
126659
정우성 엄마 술집 빠순이 출신 정우성 전라도 출신 네이버 20
0
0
09-17 22:37
126654
나훈아님은 74세 나이에 카랑카랑하고 낭랑한 목소리... (1) 마파람짱 23
0
0
09-17 14:33
126653
정리는 다 됐군 - 안녕 훌라 14
0
0
09-17 11:21
126652
분단시대의 시인은 통일전사이어야 한다 (1) 사람일보 77
0
5
09-17 10:52
126651
‘추미애 아들’로 더욱 두드러지는 기성 언론의 저열... (2) 권종상 177
18
15
09-17 09:42
126650
머리가 맘을 이길수는 없지 (1) 스윙 20
0
5
09-17 08:28
126649
슬픔에 관한 면역력은 내가 더 쎄 (1) 내뒤에숨어 15
0
0
09-17 08:15
126648
1987년생이 당시 386 무능한 정치꾼넘들에 대한 꾸짖... (1) YK 50
5
5
09-17 07:25
126645
검사가 조작한 표창장 사건 집단지성이 뒤집었다. 0042625 24
5
5
09-17 04:05
126644
여검사:💖부드러운 몸에 오일 발라줘 검사장이 168
35
40
09-17 02:00
126643
방지일 ⛔내가 침묵한 이유⛔ 탈취 소송: 157
50
50
09-17 00:44
126642
[충청메시지] 정진석의 구세주가 윤석열 검찰총장인가... 충청메시지 21
0
0
09-16 22:56
126641
가방에 아이 살인 22년이라니 사형 내지는 무기징역이... (3) 마파람짱 21
0
0
09-16 16:16
126640
추석 전에 PC방·노래방 200만원 받는다…여야 4차 추... (1) 아이엠피터 90
0
5
09-16 09:40
126639
‘로컬이 미래다’를 통해 본 교육 살리기 (1) 김용택 58
0
5
09-16 09:38
126637
추한 추미애? 죄국, 윤미향...보다 더 추한 추미애를 ... (2) YK 27
5
5
09-16 07:21
126636
배반의 장미 0042625 21
0
5
09-16 05:34
126635
전두환대통령 각하 (2) 슨상님 69
5
5
09-16 01:24
126634
임기 초반에 문재인이 한 쑈질 (1) 문재앙 46
5
5
09-16 01:19
126633
🔴누가 한국 교회에 돌을 던지나🔴 조선일보2 142
35
40
09-16 00:30
126632
🔵손석희 공갈범 김웅 최후진술 울먹 반성 ... 울먹 울먹~ 136
30
35
09-16 00:27
126629
[펌] 판도라의 상자를 연 김재련 (1) 0042625 43
0
5
09-15 18:53
126628
어쨌든 공모는 아니니까 간다-goodbye 부르릉 4
0
0
09-15 17:16
126627
이를테면 눈치보기가 발달하면 본능적으로... 쟤넨그래 6
0
0
09-15 16:53
126626
여자라도 패션은 훈련해야지 감이 생기는 거야 잠자리 11
0
0
09-15 16:51
126624
뭔가 신비스럽고 성지에 온 느낌이었네요. 최강 18
0
0
09-15 12:13
126623
[칼럼] 나라 망치는 가짜뉴스와 ‘기레기’ (1) 이기명 179
0
5
09-15 11:18
126622
일반 사병이 국가운영을 알 필욘 없지 안녕 12
0
0
09-15 10:20
126621
[이정랑의 고전소통] 이성엄폐(以聲掩蔽) (1) 이정랑 70
0
0
09-15 09:10
126620
무인도에 둘이 있었던 건 비밀이야-약혼반지 ferrari 20
0
0
09-15 08:06
126619
추씨 보좌관, 아들 부탁받고 휴가 특혜 부대에 전화..... YK 24
0
0
09-15 07:14
126618
🎴차별금지법이 교회 지켜줄 것🎴 역설적 사실 144
35
40
09-15 02:09
126617
🔥지구의 종말?🔥 계시록 142
30
35
09-15 02:01
126616
가사건 시건 이젠 내가 정말 잘 짓는건지 확신이 안서 마파람짱 12
0
0
09-14 20:15
126615
미국대선이라는 국제적 위험 (4) 다른백년 190
0
10
09-14 14:26
126614
‘국민의힘’을 정당이라고 볼 수 없는 이유 (1) 김용택 145
0
10
09-14 13:18
126613
성모 마리아의 팔짱과 김재련변호사의 팔짱 0042625 31
0
5
09-14 12:12
126612
허위, 왜곡 기사를 보도했다면 해당 기자가 (금전적으... (1) 권종상 138
5
0
09-14 09:45
126611
❌김장환목사 "MB고난은 예수고난"❌ 극똥방송세습 135
30
40
09-14 02:15
126610
😎박지만 전효선 정유라 추미애아들🎯 ☦ㅎㅎ.... 158
40
40
09-14 02:07
126609
주말에 장교가 인원보고 받아야겠냐-어이 검사들 찍힌건알겠지 24
0
0
09-13 20:47
126608
이 당직사병이 고문관이라고 어이기러기 27
0
0
09-13 20:35
126607
군대에선 전우를 음해하면 사형감이야 (1) 15
0
0
09-13 20:31
126606
얼차려 댓가가 상관죽이기냐 - 검사새끼들이 다 물들... 기강해이 10
0
0
09-13 20:27
126605
점호시간에 인원이 안맞아서 얼차려 받았겠지 점호 10
0
0
09-13 20:24
126604
이사건에서 피해본사람이 누구냐고-당직사병이겠지 사건의구성 9
0
0
09-13 20:20
126603
직업군인들 목이 날라가는 상황이구만 진실이면 23
0
0
09-13 20:16
126602
문서수발자의 불평불만이야 증거가 6
0
0
09-13 20:13
126601
당직사병이 지휘계통라인을 고발한것이 사건의 실체구... 수사해보지뭐 13
0
0
09-13 20:11
126599
[펌]현직 카투사입니다. 답답한 마음에 여기에라도 글... 0043625 39
0
10
09-13 17:02
126598
내 삶의 대부분은 반지성주의가 지배하지 잘있어 7
0
0
09-13 13:16
126596
죽을운명에 신이 간섭하는 건 자비일까-자유를 선택해 죽기까지복종 10
0
0
09-13 12:49
126595
죽을운명에 신이 간섭하는 건 자비일까-자유를 선택해 죽기까지복종 3
0
0
09-13 12:49
126594
그러니 종교하고 싸우면 언론의 개가 되는거야 잘살어 10
0
0
09-13 11:02
126593
언론이 무서워 하는게 종교야 - ㅋㅋ 9
0
0
09-13 10:56
126592
싫으면 시집이나 가 goodbye 6
0
0
09-13 10:12
126591
그러니까 구원파에 귀의한다고 어뗗게 되겠니 - 사면 나의수 4
0
0
09-13 10:07
126590
전두환도 종교에 귀의했잖어 전례 6
0
0
09-13 10:04
126585
⛔왜 똑똑한 사람이 멍청한 짓을 할까?⛔ 비판적 사고 145
35
35
09-13 01:40
126584
😎이동원 홍정길 강단퇴출??😎 적폐청산~~~~ 136
30
35
09-13 01:28
126583
권고 - 종교를 가지도록 해 선덕 12
0
0
09-12 19:11
126581
도이는 그녀석이 모델이구만-10%모델료 청구해 goodbye 6
0
0
09-12 11:52
126580
검사는 그만두면 변호사 하면 되잖어-기자는 애 나면 ... 대우좋냐 9
0
0
09-12 11:07
126579
상병이 예의가 있어야 그나마 병장이 하사관에 대우받... 짠밥 6
0
0
09-12 10:17
126577
상병이 헛소릴하면 병장이 능욕당한다는 걸 모르는구... 군댈안갔군 8
0
0
09-12 10:04
126576
문서수발자는 그렇다치고 검사는 고시를 합격하긴 한... 근데 11
0
0
09-12 09:59
126575
검사가 지휘계통을 모르니까 헛소릴 떠드는거야 문젠말야 7
0
0
09-12 09:56
126574
신춘문예 응모해 보겠단 생각하는데 당선된 시들을 보... 마파람짱 18
0
0
09-12 08:54
126573
추미애? 이쯤되면 탄핵당하기 전에 자진해서 꺼져라..... YK 25
0
0
09-12 07:24
126572
빼박증거🎴김목사 여신도 수백명 성폭행!! 놀렐루야! 143
35
35
09-12 02:03
126571
😎MB "존경받는 사람이 예수 믿으라 해야" 교회간증 143
30
35
09-12 01:52
126570
그리고 자살할거면 나랑 섞지마 (1) goodbye 13
0
0
09-11 18:42
126569
재갈은 물리지 않겠다. 안녕 22
0
0
09-11 18:35
126568
검사가 수사나 할것이지-꼬우면 부서를 옮겨 좌표 10
0
0
09-11 18:26
126567
박지원이는 충성을 입으로만 하나? 0042625 35
0
10
09-11 14:42
126566
일본 8월 한달간 목숨을 끊은 자살자는 1천849명 (4) 김순신 109
0
25
09-11 13:58
126565
추미애 장관 아들 인턴이 문제라는 ‘조선일보’ 제대... (3) 아이엠피터 258
10
10
09-11 11:31
126564
언론은 회개하라, 그날이 멀지 않았으니 (2) 권종상 195
5
10
09-11 09:10
126563
[이정랑의 고전소통] 人物論, 創業과 守成의 智略家 (2) 이정랑 197
0
0
09-11 08:34
126562
청와대 국민청원....내로남불 내편만 청원... YK 23
5
0
09-11 07:12
126560
이제 내글도 늙었나부다 도통 쉬끼들이 안보넹 마파람짱 13
0
0
09-11 04:32
126558
MBC😎"조용기 1명 월10억" 500억+200억(5년간) (1) 세계쵝오~~~~ 148
30
35
09-11 00:53
126557
🔴조선 “필요할 때 딱 그것만 꺼내 공격하는.... 노혜경 시인2 146
35
40
09-10 23:42
126556
서울 집값 아파트 공급만으로는 해결 못한다 (1) 김용택 137
0
5
09-10 09:08
126554
갱상도 수구꼴통 추미애는 법의 수장직에서 당장 꺼져... YK 37
10
0
09-10 06:54
126553
😎히포크라테스 선서 🐕개나발!! 쏴버려!! 176
45
50
09-10 02:10
126552
영상🚫영국여왕 나치식 경례 발칵~🚫 전격공개 168
40
50
09-10 02:04
126551
잘 맞는다니 다행이군 (1) 잘살어 18
0
0
09-09 18:57
126550
완치율이 90%가 넘으니 경증치료 효과는 제고해 권고 16
0
0
09-09 18:50
126548
의대생들이 ‘의사 국시 거부’를 무서워하지 않는 이... (5) 아이엠피터 273
5
15
09-09 15:40
126547
정치하는 새끼들은 여야 다 한가한 새끼들... (5) 김순신 91
1
6
09-09 14:35
12345678910 ..1102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