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청년실업률 19년 만에 최악? 언론의 이상한 통계 기사
  번호 80798  글쓴이 아이엠피터  조회 710  누리 20 (0,20, 1:0:4)  등록일 2018-9-13 09:19 대문 0

청년실업률 19년 만에 최악? 언론의 이상한 통계 기사
(WWW.SURPRISE.OR.KR / 아이엠피터 / 2018-09-13)


9월 12일부터 언론은 일제히 ‘청년실업률 10%, 19년 만에 최악’이라는 제목 등으로 기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네이버 뉴스에서 청년실업률 관련 기사를 검색하면 조중동은 물론이고, KBS, MBC, 한국일보, 한겨레까지 청년실업률 10%라는 기사를 내보내고 있습니다.

기사만 보면 대한민국이 금방이라도 망할 것 같습니다. 19년 만에 청년실업률이 10%이고 IMF 이후 최악이라니 나라를 걱정하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두려운 마음이 듭니다.

한 두 군데도 아니고 대다수 언론이 보도했으니 기사를 의심할 필요조차도 없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뭔가 조금 이상합니다. 그래서 과거 언론 보도를 찾아봤습니다.


2010년에도 나왔던 청년실업률 10%

9월 13일 동아일보 이새샘 기자는 ‘최저임금에 날아간 알바… ‘청년실업률 10%’ 19년만에 최악’이라는 제목으로 청년실업률에 관한 보도를 했습니다. 그런데 2010년 3월 13일 동아일보를 보면 ‘청년 실업률 10% 쇼크’라는 제목의 기사가 있었습니다.

2010년 청년실업률이 10%였다면 19년 만에 최악이라는 제목 자체가 모순입니다. 동아일보 기자가 자사의 보도를 검색도 하지 않고 썼을까요?

TV조선 지선호 기자는 ‘실업자 113만명·청년실업률 10%…IMF 이후 ‘최악”이라고 보도했습니다. 검색해보니 2017년 1월 12일 조선닷컴에는 ‘실업자 100만명·청년실업 10% ‘일자리 빙하기” 라는 기사가 있었습니다. 기사는 연간 청년실업률이 9.8%라며 1999년 통계작성 이후 최악이라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한겨레 방준호 기자는 ‘8월 취업자 3천명 증가…청년실업 10% ‘19년만에 최악’’이라고 보도했습니다. 그런데 2010년 3월 18일 한겨레 신문을 보면 ‘청년실업률 10%’라는 제목의 기사가 있었습니다.

2010년에도 청년실업률이 10%였는데 왜 언론은 하나같이 19년 만에 최악이라고 보도를 할까요? 아이엠피터가 통계를 잘 몰라서 이해를 하지 못하는 걸까요? 아니면 기자들만 아는 통계 기법이 있기 때문일까요? 참 신기합니다.


청년실업률은 오늘만의 문제가 아니다

▲2017년 12월에 발간된 한국개발연구원의 청년실업률 관련 보고서

2017년 12월에 발간된 한국개발연구원 자료를 보면 ‘청년(15~29세) 실업률은 2000년 이후 약 8% 수준을 유지하다가 2013년부터 급속히 상승하고 있다’라고 나와 있습니다.

한국개발원 최경수 선임연구위원은 청년실업률이 상승하는 이유가 ‘전문직과 준전문직 일자리 창출이 부진하여 대졸 실업률이 상승한 데에 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다른 경제 보고서 등의 자료를 봐도 청년실업률이 2010년 이후 대략 10%를 유지하고 있다는 데에는 이견이 없었습니다. 결국, 청년실업률 10%는 오늘 만의 문제가 아닌 계속 나왔던 통계이자 현상이라고 봐야 합니다.


같은 통계, 그러나 기자들의 생각은 다르다.

▲통계청 홈페이지에 나온 2018년 8월 고용동향과 2010년 2월 고용동향. 청년실업률이 10%로 같은 수치다. ⓒ

통계청은 매달 고용동향을 발표합니다. 2010년 2월 고용동향을 보면 청년층 실업률이 10.0%이며 전년 동월 대비 1.3%p 상승했다고 나와 있습니다.

통계청의 2018년 8월 고용동향을 보면 ‘청년층 실업률이 10.0%로 전년 동월 대비 0.6%p 상승했다’라며 2010년과 비슷한 통계를 보여줍니다.

같은 수치의 통계지만, 기자들의 생각은 다른가 봅니다. ’19년 만에 최악’, ‘IMF 이후 최악’이라는 제목을 붙여 청년실업률이 최악이라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도대체 기자들이 통계를 보는 기준은 무엇일까요? 기사를 쓴 기자들의 논리와 근거가 민망해 보입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80798
최근 대문글
- 이기명
- 윤석준
- 이정랑
- 권종상
- 임두만
IP : 142.111.211.x
[1/2]   송악산 임꺽정  IP 211.207.136.x    작성일 2018년9월13일 11시06분      
.
【사진】 구직, 일자리 없나요 ?
www.zepero.com/901

박근혜 "영남大 理事長때 7년간 단 한번 출근, 월급 받아가"
amn.kr/26878

【사진】 박근혜, ‘박정희가 강탈해 만든 4개의 재단’ 理事長에 취직!!
- 육영재단 理事長(1982~1990)
- 정수장학회 理事長(1995~2005)
- 영남학원 理事長(1980)-이사(1980~1988) ※ 박근혜 29세에 영남학원 理事長에 취직 !!
- 한국문화재단 理事長(1980~2012)
t.co/EF1dN8IyR0

【사진】 "박정희, 中央情報部에 '부일(정수)장학회 - 경향신문社' 강탈 지시"
bit.ly/g33zm

세뇌 교육 "정수장학회는 강탈.장물아니다... 몇번을 얘기하게 만들어..."
m.khan.co.kr/view.html?artid=201210212148562

벙어리 입에 깻묵장 처넣듯..... “정수장학회 法대로 하라 !!”
t.co/iS2KK2Z7
.
[2/2]     IP 68.196.84.x    작성일 2018년9월13일 21시51분      

░░░░░█░░░░░░░░▄▀▀░▐░░░
░░░░▄▀░░░░░░░░▐░▄▄▀░░░░
░░▄▀░░░▐░░░░░█▄▀░▐░░░░░
░░█░░░▐░░░░░░░░▄░█░░░░░
░░░█▄░░▀▄░░░░▄▀▐░█░░░░░
░░░█▐▀▀▀Ỏ͖͈̞̩͎̻̫̫̜͉̠̫͕̭̭̫̫̹̗̹͈̼̠̖͍͚̥͈̮̼͕̠̤̯̻̥̬̗̼̳̤̳̬̪̹͚̞̼̠͕̼̠̦͚̫͔̯̹͉͉̘͎͕̼̣̝͙̱̟̹̩̟̳̦̭͉̮̖̭̣̣̞̙̗̜̺̭̻̥͚͙̝̦̲̱͉͖͉̰̦͎̫̣̼͎͍̠̮͓̹̹͉̤̰̗̙͕͇͔̱͕̭͈̳̗̭͔̘̖̺̮̜̠͖̘͓̳͕̟̠̱̫̤͓͔̘̰̲͙͍͇̙͎̣̼̗̖͙̯͉̠̟͈͍͕̪͓̝̩̦̖̹̼̠̘̮͚̟͉̺̜͍͓̯̳̱̻͕̣̳͉̻̭̭̱͍̪̩̭̺͕̺̼̥̪͖̦̟͎̻̰▀▀▀▀░░▐░█░░░░░
░░▐█▐▄░░░░░░░░░▐░█▄▄░░░
░░░▀▀░░░░░░░░░░▐▄▄▄▀░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3) 편집국 48614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15596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62577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7) 신상철 225985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52292
40
60
07-13 13:35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