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아시아나 승무원이 폭로한 박삼구 회장의 성희롱
  번호 79605  글쓴이 아이엠피터  조회 408  누리 5 (15,10, 3:1:2)  등록일 2018-7-10 09:27 대문 0

아시아나 승무원이 폭로한 박삼구 회장의 성희롱
(WWW.SURPRISE.OR.KR / 아이엠피터 / 2018-07-10)


아시아나 직원 연대는 7월 6일과 7월 8일 두 차례에 걸쳐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아시아나항공 노밀(No Meal) 사태 책임 경영진 규탄 문화제’를 열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126&v=tfqu8sz9uIk

7월 6일 1차 집회에서 한 아시아나항공 직원은 “노밀 사태로 현장 노동자들은 결식을 하게 되어 모두 굶어 있는 상태였는데, 승객들이 와서 ‘식사는 하면서 일하냐고 묻는다”라며 기내식 사태를 설명했습니다.
 
직원은 “박삼구 회장은 이런 걸 보면서도 정말로 뉘우침이 없었다”라며 “본인 딸을 상무 자리에 앉히는 게 무슨 문제가 되냐면서 예쁘게 봐달라는 말 같지도 않은 언행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집회에는 지방선거에서 서울시 의원으로 당선된 24년 차 아시아나항공 승무원 권수정 시의원도 참여했습니다. 이날 집회에는 아시아나 기내식 사태로 숨진 협력 업체 대표에 대한 추모 행사도 함께 진행됐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118&v=YGWbkfqWQiI

7월 8일 2차 집회에는 “박삼구 회장님. 저희 승무원과 함께 스킨십하는 거 그만 좀 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박삼구 회장의 성희롱과 과잉 의전에 대한 충격적인 증언이 이어졌습니다.
 
한 달에 한 번씩 오쇠동 방문하시면요. 승무원들 로비에 뺑 둘러서서 회장님 맞이에 스탠바이하고 있습니다. 화장실에 식당에 숨어있는 승무원들 다 잡아냅니다. 박삼구 회장이 오면 ‘회장님 만날 생각에 밤잠 못 잤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멘트까지 합니다.
 
이제 더 이상 그만하고 싶습니다. 한때 그렇게 이야기하셨다고 하셨죠. 너희들 내 애인이다, 나 운동 많이 했는데 내 복근 한번 만져라
 
우리 한번 디칭 할까? 디칭이라는 것은. 1년에 한 번 안전 훈련 중에 수영할 때 하는 훈련 말합니다. 3년에 한 번씩입니다. 말이 되는 소립니까. 그만하십시오. 그만하시고 경영 똑바로 못하실 거면 말 그대로 진짜 집에 가십시오.
 
승무원은 과도한 의전 등으로 논란이 된 영상에 대해 “실제로 그렇다”라며 “북한도 이럴 것 같지 않다”라고 말했습니다.
 
승무원은 “공항을 지날 때 유니폼을 입고 다니는 게 너무 부끄럽고 자존감도 낮아지고 고개를 들 수 없다”며 “회장님 그만큼 말아 드셨으면 그만 말아 드시고 저희 승무원들 그만큼 기 빨아 드셨으면 이제 집에 가서 쉬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제 또 언론에서 저희가 회장님의 노리개로 나오는 것을 이제 조금씩 공개되고 있습니다. 저희 친구들이 저한테 영상 보여주면서 ‘진짜 이러냐?’ 진짜 그럽니다. 매달 첫째 주 목요일 새벽 7시부터 오셔서 승무원들 불러내고 너네 기 받으러 왔다 그러면서 손 쪼물딱 쪼물딱 만지면서 그렇게 저녁까지 어리고 예쁜 승무원들 만져가면서 기 받아가셨습니다. 북한도 이럴 것 같진 않습니다.
 
승무원은 ‘언론에는 기내식 사태가 안정됐다고 하지만 여전히 물품들이 기내에 제대로 실리지 않아 와인 코르크 마개를 젓가락을 파내서 서비스를 하고 있다’며 현장의 어려움을 토로했습니다.
 
아시아나항공 사측이  통상임금 취업규칙 찬반 투표할 때 외압을 행사했다는 증언도 이어졌습니다.
 
저희 통상임금 취업규칙 찬반투표할 때 저 투표 마지막 날 비행 가기 전날  매니저님이 불러내시더니 저한테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그냥 한 3.4년 개판 치고 회사 다닐 거면 반대하고  회사 오래 다니고 싶으면 찬성해라. 밖에서 상무님 기다리신다 어떻게 할래. 반대했지만 모든 승무원들이 외압으로 반대 못해서  저희들이 굴복하게 됐고 그분들이 지금 파트장님 그리고 본부장님으로 계십니다
 
집회 참가자들은 세종문화회관 집회 이후  금호 아시아나 그룹 본사까지 행진하면서 “직원들이 욕받이냐. 더는 못 참겠다. 박삼구는 사퇴하라”를 외쳤습니다.
 
아시아나 직원 연대는 집회를 이어나가면서 박삼구 회장의 퇴진을 계속 촉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79605
최근 대문글
- 편집국
- 서재정
- 미디어오늘
- 프레시안
- 권종상
IP : 142.111.211.x
[1/2]   양주집 시바스리갈  IP 211.207.121.x    작성일 2018년7월10일 12시59분      
.
박삼구 회장은 성희롱을 폭로않을 女직원의 관상을 보고 채용했어야....
- 三星그룹 故 이병철이가... 신입사원 채용때 직접 면접을 보면서 관상이 最大 관심사 !!
gall.dcinside.com/board/view/?id=stock_new1&no=392997

패륜(悖倫)의 극치... 성추행의 元祖는 누구인가 ?
m.blog.naver.com/bpn02152/20197023219

박정희의 살아생전 지론(持論)... 매-우 충격 !!
- “사내가 허리아래에서 한 짓을 제 3자가 왈가불가 하지 말라 !!”
즉, 사내녀석 아랫도리는 제 3자가 함부로 말하는 게 아니다......
amn.kr/6606

'아시아나 박삼구'도 양 옆구리에 女子 끼고 양주술 마셨-냐 ?
artsjun.tistory.com/29

박삼구 회장에게 "러브호텔에 몇번 갔어 ? 바른대로 대"... 이런 추궁도 할 수도 있을테지 ~ ~
cfile9.uf.tistory.com/image/127BA5144BCFA10073B70D
.
[2/2]     IP 68.196.84.x    작성일 2018년7월12일 00시04분      



종왜 매국매족 역도 한마리 남괴도당 선전선동 댓글공작 노비 베충이 한마리야 !!!!

발악 할 시간에 니놈상전 왜놈마냥 니놈 일상대로 니놈 에미 보지 구멍에다 人糞이나 한 트럭

실어다 퍼담고 교미나 365박 366일 하여 쥐닭합체 베충이 999조 마리 출산하여 왜구 잔나비족

멸종 시나리오를 가동하고 나머지는 펄펄끓는 똥물에 튀겨서 배 터지게 쳐 먹고 동부구치소로

기어들어가 만고역적 수감남바 417 쥐 한마리 쯔끼야마 야스히로 쥐새끼를 끌고나와 서울구치

소로 기어들어가 귀태 503 암닭 한마리와 교미를 365박 366일 시켜 쥐닭합체 베충이 999조 마

리 출산시켜 파충류 유대자본과 아슈케냐지 유대인 앵글로 패권 연방 떨거지 어메리카 양아치

조퍽 백 돼지들은 모조리 멸종시키는 시나리오를 가동하고 왜검 니뽕도로 할복하여 뒈지거라

뒈지면서 반드시 "텐노 헤이카 반자이" 라고 왜놈 만세 구창을 하고 뒈지거라.ㅋㅋㅋㅋㅋㅋ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1) 편집국 42080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4) 신상철 208488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55102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5) 신상철 218772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7) 신상철 45011
40
60
07-13 13:35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