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치료 때문에 유세 못 나왔다는 ‘권영진’ 알고보니..
  번호 76179  글쓴이 아이엠피터  조회 929  누리 10 (10,20, 2:0:4)  등록일 2018-6-5 13:29 대문 0

치료 때문에 유세 못 나왔다는 ‘권영진’ 알고보니..
(WWW.SURPRISE.OR.KR / 아이엠피터 / 2018-06-05)


6월 4일 대구 죽전 네거리에서는 자유한국당 권영진 후보 캠프의 집중 유세가 있었습니다. 이날 죽전 네거리에는 권 후보 측 선거 운동원 등은 네거리에 빼곡하게 자리를 잡고 선거운동을 했습니다.

유세가 시작되기 전 마이크를 잡은 권영진 후보 측 선거 운동원은 “권영진 후보가 치료 때문에 유세에 나오지 못했다”라고 말했습니다.

권영진 후보는 지난 31일 대구 중구 반월당네거리 동아쇼핑 앞에서 장애인 단체 회원이 “협약을 맺어 달라”며 막아서는 과정에서 부딪치며 뒤로 넘어졌습니다.

당시 권영진 후보 캠프는 꼬리뼈가 골절돼 전치 3주의 치료를 받아야 하는 ‘백주의 선거 테러’를 당했다며, 경찰에게 “문제 단체 배후에 어떤 선거 방해 세력이 있는지 철저하게 조사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1시간 30분이 넘는 스탠딩 TV토론에서도 멀쩡했던 권영진 후보

▲6월 4일 열렸던 대구광역시장 TV토론회 ⓒ대구MBC 화면 캡처

권영진 선거 운동원의 주장과는 다르게 권 후보는 치료 때문이 아니라 TV토론 준비 때문에 죽전 네거리 집중 유세장에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특히 권 후보는 3주간의 치료가 필요한 꼬리뼈 골절이라는 주장과 다르게, 1시간 30분이 넘는 스탠딩 TV토론에서도 꼿꼿한 자세로 토론을 했습니다.

토론이 시작되기 전에 몸이 불편하다고 얘기했던 사람이 맞나 싶을 정도로 권 후보는 토론회에서 신체적 문제가 보이지 않았습니다.


대구경북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권영진 후보 부상은 골절이나 실금이 아닌 골좌상

▲대구경북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는 권영진 후보의 소견서를 토대로 골절이 아니라 멍이 든 것이라고 주장했다. ⓒ대구경북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4일 ‘대구경북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이하 대경인의협)은 “자유한국당 권영진 대구시장 후보 부상은 골절이나 실금이 아닌 골좌상”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대경인의협’은 성명서에서 “권 후보 측이 공개한 병원 소견서를 확인한 결과 ‘골절’, ‘실금’이 아니라 ‘골좌상’으로 명기돼 있었다”라며 “골좌상을 골절로 언론에 알린 것은 명백한 잘못”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대경인의협’은 “흔히 뼈가 부러졌다고 말하는 게 골절이고 골좌상(일시적으로 뼈에 멍이 든것)은 뼈의 구조적 상태는 온전한 것”이라며 “골좌상과 골절은 부상 중증도에도 큰 차이가 있고 치료기간과 치료방법도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권영진 후보, 평소에도 축구 등 운동을 좋아하는 스포츠 마니아

“저는 선거 첫날 부상을 당해 사흘이나 병원에 있었습니다. 병상에 있는 동안 교묘하게 편집된 동영상이 SNS상에서 떠돌고 심지어는 헐리우드 액션이라는 조롱을 받을 때면 다친 상처보다 더 큰 아픔도 느꼈습니다. 그러나 이제 모든 것을 용서하고 잊기로 했습니다. 비록 제 몸은 많이 불편하고 힘들지만, 이 일로 인해서 저는 더 단단해졌습니다.”(6월 4일 대구MBC TV토론 권영진 자유한국당 후보)

권영진 후보는 TV토론이 시작하면서 ‘자신이 부상을 당했음에도 교묘하게 편집된 영상을 통해 조롱을 받았다’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언론이 보도한 영상은 권영진 후보 캠프에서 ‘테러’라고 주장했기 때문에 시작된 검증입니다.

권영진 후보는 운동을 좋아해 평소에도 정치인이 안 됐으면 체육선생님이 됐을 거라고 말했습니다. 권 후보는 축구는 물론 족구, 탁구, 농구, 테니스 등 못하는 운동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권 후보는 2015년 축구선수들과 같이 발목을 많이 쓰는 사람들에게는 흔히 나타나는 병으로 수술을 받은 적도 있습니다.

중년 여성과 부딪쳐 전치 3주의 부상을 입었다는 권영진 후보, 그러나 4일 TV토론에서 그의 모습은 건강해 보였습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76179
최근 대문글
- 권종상
- 이준구
- 이기명
- 아이엠피터
- 윤석준
IP : 142.111.211.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3) 편집국 46840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13679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60260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7) 신상철 223957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50231
40
60
07-13 13:35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