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TV조선 “‘북한 1만달러 요구’ 취재원 밝힐 수 없다”
  번호 74936  글쓴이 아이엠피터  조회 1549  누리 5 (10,15, 2:1:3)  등록일 2018-5-24 10:09 대문 2

TV조선 “‘북한 1만달러 요구’ 취재원 밝힐 수 없다”
(WWW.SURPRISE.OR.KR / 아이엠피터 / 2018-05-24)


TV조선은 지난 19일 ‘뉴스7’에서 북한이 풍계리 폭파 취재 비용으로 외신기자에게 1인당 1만 달러를 요구했다고 단독 보도했습니다.

TV조선 엄성섭 기자는 “북한은 사증 명목으로 1인당 1만 달러, 약 천백만 원의 돈도 요구했다. 외신 기자들은 사증 비용과 항공 요금을 합해 풍계리 취재에 1인 당 3천만 원 정도 들어간다고 전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TV조선의 보도는 ‘오보’였습니다. KBS와 SBS, JTBC의 보도에 따르면 북한은 외신기자에게 1만 달러를 요구하지 않았습니다.

외신 기자의 증언에 따르면 북한 입국에 필요한 사증 비용은 1인당 160달러 우리 돈 17만 원에 불과했습니다. 북측이 제시한 숙박 비용은 식비 포함 1박에 250 달러, 왕복 항공료는 680달러였습니다. 이 모든 비용을 포함해도 1인당 우리 돈 100만 원 수준이었습니다.


적반하장 TV조선, 오히려 남한 취재진과 북한 타박

▲TV조선 ‘뉴스9’의 5월 22일자 보도 . 오보에 대한 정정보도나 사과는 없었다. ⓒTV조선 화면 캡처

22일 다수의 언론이 19일 TV조선의 ‘1만 달러 요구설’ 단독 보도가 오보라고 보도했습니다. 그렇다면 최소한 후속 보도 등을 통해 사과를 하거나 정정보도를 하는 것이 언론의 기본입니다.

하지만 TV조선은 오히려 22일 ‘뉴스9’을 통해 ‘베이징까지 갔던 韓 취재진…옳은 행동이었나’라며 남한 취재진과 북한을 비난했습니다.

남한 취재진의 방북 과정이 순탄치 않았던 이유 중의 하나로 TV조선의 오보 때문이라는 지적도 나옵니다. TV조선은 책임은커녕 적반하장으로 남 탓만 하고 있습니다.


TV조선, 취재원 밝힐 수 없다

▲SBS에 따르면 TV조선은 취재원을 밝힐 수 없다고 했다. ⓒSBS뉴스 화면 캡처

SBS에 따르면 TV조선은 ‘외신을 보고 쓴 기사는 아니며 , 신뢰할 만한 취재원을 충분히 취재했다’고 주장하면서 “취재원을 밝힐 순 없다”라고 밝혔습니다.

언론은 취재원을 보호할 의무가 있습니다. 그러나 과연 TV조선 보도에 취재원이 있었는지도 의문입니다.

이번에 북한을 취재하게 된 외신은 미국의 CNN과 CBS, 중국의 CCTV와 신화통신, 영국의 APTN과 스카이뉴스, 러시아의 러시아투데이(RT) 등입니다.

대부분의 외신기자들은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서 한국 취재진에게 ‘평소 출장비 정도의 비용이 소요된다’라고 답했습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 1인당 3천만원 정도 들어간다’라고 전한 외신기자들은 어디에 있을까요?

북한에 들어가는 외신기자들이 누구인지 뻔히 아는 상황입니다. 그런데도 취재원을 밝힐 수 없다는 말은 소스가 외신기자가 아니기 때문이라는 의구심마저 듭니다.


심의 규정 무시하고 정정방송을 하지 않는 TV조선

▲24일 오전 7시까지도 TV조선 홈페이지에는 [단독] “北, 美 언론에 핵실험장 취재비용 1인당 1만 달러 요구” 기사가 게재돼 있다. ⓒTV조선 홈페이지 화면 캡처
‘방송심의에 관한 규정’ 제17조(오보정정)을 보면 “방송은 보도한 내용이 오보로 판명되었거나 오보라는 사실을 알았을 때에는 지체 없이 정정방송을 하여야 한다.”라고 명시돼 있습니다.

TV조선은 ‘1만 달러 요구설’ 보도가 오보임이 밝혀졌지만 24일 오전 7시까지도 여전히 홈페이지에 기사를 게재하고 있습니다. 오보가 나올 경우 원본 기사를 삭제하거나 수정하는 언론 관행에서는 보기 드문 모습입니다.

전우용 역사학자는 트위터에 “의도적 범죄와 실수는 구분해야 합니다.”라며 “조선일보와 TV조선의 허위보도는 절대로 ‘오보’가 아닙니다. ‘악의’로 가득 찬 ‘악보’입니다.”라며 TV조선의 오보를 비판했습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74936
최근 대문글
- 아이엠피터
- 박해전
- 이기명
- 윤석준
- 이정랑
IP : 142.111.211.x
[1/5]     IP 183.74.193.x    작성일 2018년5월24일 11시34분      
전용비행기, 전용기차, 전용리조트, 전용관람석... 일인당 10만달러도 싸보이네.
[2/5]   지나다  IP 125.129.216.x    작성일 2018년5월24일 14시51분      
그 취재원 성이 아마 방가 같은데...


취재원 성이 방가라는데 100원 건다.
[3/5]   짤라야  IP 73.15.65.x    작성일 2018년5월24일 15시17분      

좃중똥은 짤라야!!!!!!!!!!!!!!!!!!!!!!!!!!!!!!!!!!!!!!!!!!!!!!!!!!!!!!
정신 못차리는 조세피난처 도적질 역적범, 치매중증 반국가 역적 이적죄인들, 모두 단두대로......................
장작더미에 올려놓고 횟불로 태우던지,,,,,,,,,,,,,,,,,,,,,,,,,,,,,,,,,,,,,,,,,,,,,,,,,,,,,,,

[4/5]   룰루랄라  IP 61.99.236.x    작성일 2018년5월26일 01시51분      
밝힐 수 없지. 암 절대 밝힐 수 없고말고.
진짜 밝혀지면 좃돼버리니까...
하긴 그래서 좃센찌라시 인쇄공장인데 뭘...
[5/5]     IP 73.15.65.x    작성일 2018년5월26일 12시08분      

인간 쓰레기 좃중똥은 폭파로 마감을 해야 함.!!
신대한민국 화이팅,!!!
새로운 시대는, 반부패 대 부패의 패러다임!

반국가재벌인 삼성, 롯데, 대한항공, 현대, 엘지, 부영, 두와니, 바기, 그네, 사이비 부패 종교, 꼉껌빤, 조작원, ㄸ별군, 완전히 썩은 관료, 반국가범죄자들 모피아, 각종 사학재단들, 반국가 언레기들, 때극기 할배 할매들, 문화계 체육게, 개판의사들, 꾜수들, , , , , , , ,

이들의 패악한 범죄실태들은, 최소 3족을 멸하고, 극형으로 다스려야만 함.
천안함 조작사기 반국가 반역범죄, 세월호 국민학살 진상규명, 사자방, 아랍에미리트 원전사기사건, 월남파병 전투수당 수백조원을 포함한 조세피난처의 수천조원 범죄자금 뿌리까지 공개수사, 환수와 몰수로 국고귀환하여 국민들에게 배분한다.!!!!!!!!!!!!!!!!!!!!!!!!!!!!!!!!!!!!!!!!!!!!!!!!!!!!!!!!!!!!!!!!!!!!!!!!!!!!!!!!!!!!!!!

국민들의 특명사항 이다.!!!!!!!!!!!!!!!!!!!!!!!!!!!!!!!!!!!!!!!!!!!!!!!!!!!!!!!!!!!!!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3) 편집국 48751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15722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62704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7) 신상철 226128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52428
40
60
07-13 13:35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