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평창 동계 올림픽 드디어 개막, 성공을 기원합니다
  번호 63074  글쓴이 권종상  조회 892  누리 60 (5,65, 3:0:13)  등록일 2018-2-9 09:30 대문 0

평창 동계 올림픽 드디어 개막, 성공을 기원합니다
(WWW.SURPRISE.OR.KR / 권종상 / 2018-02-09)


평창 올림픽, 드디어 오늘 그 성화대에 불이 타 오르겠군요. 오래 전 88올림픽 생각이 납니다. 저는 재수해서 88학번. 그 당시 우리 새내기들은 “서울올림픽 공식학번”이라고 우리를 부르곤 했지요. 그 올림픽은 86아시안게임을 거쳐 사전연습을 하고, 매일매일 D-OOO 하며 날짜를 거꾸로 세 가며 철저히 준비했던 올림픽이었습니다. 전두환이 자기의 정통성을 만들고 업적을 만들기 위해 엄청난 국가적 역량을 투입해 만든 올림픽이었고, 그 올림픽 때문에 사실 87항쟁이 성공할 수 있었지요. 국제사회의 그 따가운 이목과 서울올림픽에 불참할 수도 있다는 세계의 압력이 그로 하여금 또 한 번 군을 동원할 수는 없도록 만들었기에.

그때와는 달리, 촛불 혁명으로 만들어진 문재인 정부 아래서 이 올림픽이 개최됩니다. 아마 이 촛불혁명이 아니었다면 개막식엔 온갖 주사로 얼굴을 빵빵하게 편 분이 의전에 특화된 표정을 하고 그 자리에 앉아 있었겠지요. 안도의 한숨이 나옵니다.

정말 중요한 올림픽입니다. 올해 한국에서의 동계올림픽을 시작으로 내 후년에 도쿄 올림픽, 그리고 2년 후 베이징에서 동계 올림픽. 세 번의 올림픽이 연속으로 한 대륙에서, 그것도 동북아에서 연속으로 개최되는 것은 드문 일 정도가 아니라 아마 앞으로는 다시 없을 일이겠지요. 세계사에서 동북아의 역할, 동북아의 위상이 과거와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는 순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중요한 올림픽이 열리기까지 엄청난 발목잡기들이 있었지요. 올림픽 유치의 주체라고 할 수 있었던 구새누리당 무리들이 자기들이 유치해 놓은 이 올림픽을 망치고 그들의 정치적 이익을 갈취하고자 펼쳐왔던 방해공작들을 뚫고 이제 올림픽이 시작됩니다. 김정은이 여동생 김여정을 개막식에 보내는 것을 두고 ‘한국전쟁 이후 첫 김일성 가족의 방문’ 운운하는 보수 수구 냉전 언론들의 흙탕물끼얹기가 계속되는 상황에서, 그리고 최순실 무리가 예산을 빼 먹어서 애초에 계획된 대로 준비를 마쳤는지 걱정되는 상황에서도, 설원을 달궈낼 젊은이들의 열기가 느껴질 열전이 이제 펼쳐집니다.

자, 이제 시작입니다. 상식적인 사람들이 이 올림픽을 지켜내고, 우리가 동북아, 나아가 세계 평화를 위해 운전석에 앉았음을 스스로 자각해야 합니다. 이 올림픽이 끝나고 나서 우리의 위상이 어떻게 될 것인가를 봅시다. 여당도 당장 6월 선거만 바라보지 말고 정말 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애써야 하고, 야당도 국익을 위한다면 이 올림픽의 성공과 남북의 평화 무드 정착을 위해 협력해야 합니다.

아, 이 올림픽이 끝나고 나서 꼭 하나 해야 할 일이 있습니다. 저 수구보수냉전세력의 입이 되고 있는 편파 언론들은 꼭 손 봐줘야 합니다. 3월, 종편 재심사를 매우 엄격하게 해서, 지금껏 저들이 받아 온 점수에 따라 저들이 받아야 할 ‘마땅한 불이익’을 받을 수 있도록 해 줘야 합니다. 지금껏 저들이 해 온 흙탕물뿌리기를 감안하고, 저들이 방통위에 쌓아 놓은 벌점과 지금까지 보여주는 작태를 생각하면 마땅히 그래야 할 겁니다.

올림픽 기간동안 우리나라 갈 수도 있었는데, 미리 짜 놓은 휴가 스케줄과 안 맞았고 이걸 바꿔보려 했으나 결국 실패한 것이 매우 안타깝습니다. TV 중계와 인터넷 중계를 통해서라도 열심히 평창을 응원할까 합니다.

시애틀에서…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63074
최근 대문글
- 권종상
- 이준구
- 이기명
- 아이엠피터
- 윤석준
IP : 50.245.130.x
[1/4]     IP 63.143.228.x    작성일 2018년2월9일 10시14분      
빨갱이들 설치는 바람에 성공하기는 글렀다
[2/4]   마포 성유 형  IP 211.207.121.x    작성일 2018년2월9일 11시55분      
.
▶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를 바라지 않는 정당은 ?
1) 모르겠다 ( )
2) 민주당 : 추미애-우원식 ( )
3) 민주평화당 : 박지원-정동영 ( )
4) 정의당 : 노희찬-심삼정 ( )
5) 自由憲國黨 : 홍준표-장재원 ( )
news.zum.com/articles/42546012
.
[3/4]   만적  IP 220.70.59.x    작성일 2018년2월9일 22시07분      
푸드 스탬프 오천만 명과 노숙자 400만 명을 자랑하는
월가의 노예 놈이 막대한 건설 비용으로 폭삭 망한 평창 올림픽가지고
개소리하고 자빠졌네.
[4/4]     IP 174.201.22.x    작성일 2018년2월10일 12시56분      


전라도에서 배운사람 VS 못배운사람 차이점


전라도 배운 사람 : 살인 강간 사기 범죄 저지르고도 감옥 안 감.


전라도 못 배운 사람 : 살인 강간 사기 범죄 저지르고 붙잡혀 감옥 감.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3) 편집국 46856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13692
95
170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6) 신상철 260275
70
140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7) 신상철 223970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9) 신상철 50242
40
60
07-13 13:35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