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저널리즘을 강조했던 손석희 사장마저도 똑같았다.
  번호 81760  글쓴이 아이엠피터  조회 764  누리 10 (10,0, 2:0:0)  등록일 2018-10-10 10:50 대문 0

저널리즘을 강조했던 손석희 사장마저도 똑같았다.
(WWW.SURPRISE.OR.KR / 아이엠피터 / 2018-10-10)


지난 10월 8일 고양 저유소에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언론은 앞다퉈 속보를 내놓았고, 관련 기사만 수백 건이 넘게 보도됐습니다.

뉴스타파 박대용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연합뉴스와 한국일보 기사 이미지와 함께 아래와 같은 글을 남겼습니다.

같은 사건 다른 제목
– 외국인 국적을 부각한 연합뉴스
– 부실한 관리를 부각한 한국일보

박대용 기자의 글처럼 연합뉴스한국일보의 고양 저유소 화재 보도는 확연하게 달랐습니다.

연합뉴스가 제목에서 강조했듯이 누가 불을 냈느냐를 중심으로 보도했다면, 한국일보는 왜 화재를 초기에 진압하지 못했는지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언론이 고양 저유소 화재 사건을 어떻게 보도했는지 몇 가지 사례를 통해 알아보겠습니다.


실화가 아닌 고의적 방화처럼 보도한 ‘연합뉴스’

▲연합뉴스는 속보를 통해 고양저유소 화재 용의자가 저유소 불을 지켜봤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용의자는 불이 난 것은 몰랐다고 진술했다.

연합뉴스는 속보라며 ‘경찰 “스리랑카인, 풍등 쫓아가다 되돌아가…저유소 불 지켜봐”‘라는 제목으로 편집한 CCTV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CCTV를 보면 용의자 A씨가 풍등을 쫓아가다 서 있는 장소 주변에는 높은 나무와 담장이 있었습니다. 좌측에 화재 모습이 보이지만, A씨 편에서는 나무 때문에 가려진 상태였습니다. 화재 현장에 접근하고 싶어도 높은 담장 때문에 불가능해 보입니다.

Q. 피의자가 풍등을 날린 경위는.

A. 10월 6일 오후 8시쯤 인근 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아버지 캠프 행사에서 풍등 날리는 행사가 있었다. 산 뒤에서 풍등 2개가 날아왔는데, 피의자가 호기심에 풍등 1개에 불을 붙였고 순식간에 그게 올라가는 바람에 벌어진 그런 상황이었다.

Q. 이후 상황은.

A. 풍등이 날아가는 걸 보고 쫓아가다가 포기하고 되돌아갔다. 놀라서 도망간 것은 아니고 날아가면 안 된다는 생각에 제지를 하려고 했다가 못한 것이다. 잔디에 떨어지는 장면은 못 봤어도, 떨어지는 건 확인했다.

서울신문이 보도한 고양경찰서 형사과장의 질의응답을 보면 용의자 A씨는 풍등을 쫓아가 떨어지는 것은 확인했지만, 불이 난 사실은 몰랐던 것으로 추정됩니다.(용의자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불이 난 사실은 몰랐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연합뉴스의 기사 제목을 보면 화재 현장을 지켜본 것처럼 묘사됩니다. 기사를 읽는 사람으로 하여금 오해할 수 있는 보도입니다.


자극적인 제목의 기사를 연달아 보도한 ‘국제신문’

▲국제신문 이승륜 기자가 20분 간격으로 송고한 기사. 기자의 억지스러운 주장이 제목에 고스란히 담겨 있다.

국제신문 이승륜 기자는 10월 10일 00:34분에 ‘저유소 화재 불 낸 스리랑카인 낼 돈 1700만 원+43억 원?…”평생 귀향 못할 수도”‘라는 제목으로 기사를 송고했습니다.

이승륜 기자는 소방기본법 제12조 1항을 언급하며 스리랑카인이 불법 풍등 날리기 혐의로 벌금형을 피하기 어렵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이 기자는 소방기본법을 제대로 읽지도 않고 작성한 듯 보입니다.

제12조(화재의 예방조치 등) ① 소방본부장이나 소방서장은 화재의 예방상 위험하다고 인정되는 행위를 하는 사람이나 소화(消火) 활동에 지장이 있다고 인정되는 물건의 소유자ㆍ관리자 또는 점유자에게 다음 각 호의 명령을 할 수 있다. <개정 2017. 12. 26.>

1. 불장난, 모닥불, 흡연, 화기(火氣) 취급, 풍등 등 소형 열기구 날리기, 그 밖에 화재예방상 위험하다고 인정되는 행위의 금지 또는 제한

소방기본법 제12조를 보면 위험하다고 인정되는 경우 풍등 날리기를 금지하는 명령을 내릴 수 있다고 했지, 풍등 자체를 금지하고 있지 않습니다.

용의자 A씨가 실화 혐의와 손해를 책임질 수는 있습니다. 그렇다고 평생 귀향하지 못한다는 것은 기자의 예상이지 법의 판결은 아닙니다. 마치 기자가 판사처럼 법적 처벌까지 내린 셈입니다.

국제신문 이승륜 기자는 20여분 뒤에 ‘스리랑카인 지른 저유소 화재 원인은 풍등…”동남아 부처님 오신 날 인기라는데 왜?”‘라는 제목으로 관련 기사를 또다시 송고했습니다.

관련 기사를 20분 간격으로 송고했다는 사실도 놀랍지만, ‘동남아 부처님 오신 날 인기’라는 문장이 굳이 필요했을까라는 의문도 듭니다.

언론사가 사건만 터지면 관련 기사를 여러 개 보도하는 이유는 포털사이트에서 클릭수를 높이기 위해서입니다.

포털 뉴스를 보면 언론은 이번에도 조회수를 높이기 위해 비슷하거나 억지스러운 기사를 여러 차례 송고한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저널리즘을 강조했던 손석희 사장마저도 똑같았다.

▲JTBC 뉴스룸 손석희 앵커는 1부와 2부에서 용의자를 다르게 표현했다. 그러나 자막은 여전히 국적을 표기했다.

10월 8일 JTBC 뉴스룸 1부에서 손석희 앵커는 고양 저유소 폭발 화재를 보도하면서 ‘경찰은 용의자로 27살 스리랑카인 남성을 긴급 체포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손석희 앵커는 2부에서는 ‘인근 공사장에서 일하던 외국인 노동자’라는 표현을 사용합니다. 1부의 보도와는 다른 표현을 사용한 것입니다. 그러나 자막에서는 여전히 국적을 표기했습니다.

“풍등 날리다 고양 저유소 화재 유발 혐의 스리랑카인 체포”
“풍등 날리다 고양 저유소 화재 유발 혐의 용의자 체포”

이주민 지원센터 ‘친구’라는 비영리 민간단체에서 활동하는 조영관 변호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제목에서 꼭 국적을 밝히지 않아도 보도에 있어서 큰 문제는 없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그러나 대다수 언론은 국적을 표기했고, 댓글에는 ‘테러’라는 단어와 함께 외국인 혐오 발언들이 줄줄이 달렸습니다.

‘난민, 불법체류자들 제대로 관리 안하더니 드디어 우리나라도 테러 발생했네. ㅉㅉㅉ 갈수록 더 심각한 테러들 많이 일어날거다.’
‘이러고도 난민들 더 수용할거냐???’
‘외노자 아웃’
‘외국인들 함부로 들이지마라 다문화니 뭐니 하면서 이래저래 혜택만 주고있으니’
‘국가시설에 어떻게 스리랑카인이 들어갈수가 있나요? 이해가 않되네요.테러가능성도 조사해야할듯.’

조영관 변호사는 ‘ 독일언론협회의 보도준칙에 따르면 소수자 보호와 선입견 방지를 위해 범죄 용의자의 국적과 종교는 보도금지를 원칙으로 한다’며 ‘우리나라의 범죄 관련 보도에서는 국적, 종교가 제일 먼저 등장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조 변호사는 ‘외국인을 직접 만나본 적은 없지만, 외국인이 증가하면 범죄율이 증가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이 가장 높게 조사되는 데는 이런 언론의 보도 태도에도 책임이 있다’라며 언론의 문제점을 지적했습니다.

언론의 보도 방식에 따라 시민들의 반응도 여론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 수백 건의 고양 저유소 화재 기사를 보면, 대한민국 언론이 혐오와 차별을 조장하고 있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습니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81760
최근 대문글
- 신상철
- 강진욱
- 아이엠피터
- 이정랑
- 오인동
IP : 142.111.211.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4) 편집국 58134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7) 신상철 230650
95
205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7) 신상철 279931
70
145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8) 신상철 241619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10) 신상철 63350
40
75
07-13 13:35
101424
저년놈들을 다 살인죄까지 쳐가니깐 그렇져 1
0
0
12-16 00:21
101423
몇개도배쟁이 어미 유언이야 그렿져 1
0
0
12-16 00:21
101422
팔자가 그렇게 같아 ㅋㅋㅋ 다들 몇개도배쟁이 이은정... 글쳐 1
0
0
12-16 00:20
101421
전두환이 나경원 최규애 조미리한테 형님하겠어 ㅋㅋ... 그렇져 1
0
0
12-16 00:19
101420
전두환이 서울가정법원 이은정년한테 형님하겟어 ㅋㅋ... 그렇져 1
0
0
12-16 00:19
101419
싸이코또라이년 큰죄짓고 죄만산더미년인데 ㅋㅋㅋㅋ... 그렇져 1
0
0
12-16 00:18
101418
몇개도배쟁이 서울가정법원 이은정년 부모 직업이 뭐... 글쳐 1
0
0
12-16 00:17
101417
죄만큼 대붕괴의 세월만 쳐잇은 너와 더블어 이은정이... 그렇져 1
0
0
12-16 00:17
101416
몇개도배쟁이 니 부모 직업이 뭐냐 ㅋㅋㅋㅋㅋ 글쵸 1
0
0
12-16 00:16
101415
몇개도배쟁이 큰죄짓고 이은정년 부모 직업이 뭐냐 ㅋ... 글쵸 1
0
0
12-16 00:15
101414
몇개도배쟁이 조미리년 부모 직업이 뭐냐 ㅋㅋㅋㅋㅋ 그렇져 1
0
0
12-16 00:15
101413
몇개도배쟁이 최규애년 부모 직업이 뭐냐 ㅋㅋㅋㅋㅋ 그렇져 1
0
0
12-16 00:14
101412
몇개도배쟁이 이은정년 부모 직업이 뭐냐 ㅋㅋㅋㅋㅋ 글쵸 1
0
0
12-16 00:14
101411
싸이코들이 죄짓고죄만산더미에 쳐맞게 글쵸 1
0
0
12-16 00:14
101410
◆ 도배쟁이 글쳐 개짜샤 ~ !!, 니애미 직업이 뭐냐 ? 골쵸 12
0
0
12-16 00:13
101409
시설이며 여기서 구청시첟다 살인죄까지 다 쳐... 글쵸 1
0
0
12-16 00:13
101408
니들 큰죄와 함께 살인미수까지 고소들어가 글쵸 1
0
0
12-16 00:13
101407
대빙신년이 조작비리채용되 죄만산더미야 증거로도 글쵸 1
0
0
12-16 00:12
101406
실제로 최규애며 이은정이면 싸이코라고 죄도 너무많... 글쵸 1
0
0
12-16 00:12
101405
또라이년 서울가정법원 이은정외다수.최규애며 또라이... 싸이코 3
0
0
12-16 00:11
101404
살기가지고 쳐산년답게 죄도큰죄짓고 쳐살고 ㅋ 글쵸 1
0
0
12-16 00:11
101403
내가 쳐가면 니들은 살인죄로 쳐가 죄가 너무 크네 ㅋ... 글쳐 1
0
0
12-16 00:10
101402
내건강까지 더 악화에 과로에 니들 살인미수로고소해 글쵸 1
0
0
12-16 00:10
101401
증거인멸에 조작과 위조에 니들 그냥구속사유가더구속... 글쵸 1
0
0
12-16 00:09
101400
큰죄짓고 일방적으로 큰죄짓고쳐산죄가산더미야 ㅋㅋ 글쵸 1
0
0
12-16 00:08
101399
몇개도배쟁이 글쵸 니놈이 최규애고 이은정이구나 ㅋ... 글쵸 2
0
0
12-16 00:08
101398
몇개도배쟁이 니어미 직업이 쳐뭐냐 ?달창 ㅋㅋㅋ 글쵸 2
0
0
12-16 00:07
101397
또라이년이 죄짓고쳐산년답게 또라이대로 말만있어 ㅋ... 글쵸 1
0
0
12-16 00:07
101396
◆ 도배쟁이 글쳐 개짜샤 ~ !!, 니애미 직업이 뭐냐 ? 골쵸 13
0
0
12-16 00:07
101395
죄짓고쳐산년답게 일방적으로 큰죄를짓고 쳐살더라 ㅋ... 글쵸 1
0
0
12-16 00:06
101394
이은정년이며최규애살인미수까지 고소해 글쵸 1
0
0
12-16 00:06
101393
중추신경계와호흡곤란이 없다면 암의진행은 없다고 글쳐 4
0
0
12-15 22:17
101392
그외에는 암구분을 이러헤 해도 천프로 글쳐 4
0
0
12-15 22:15
101391
술자체가 휘발성이라서 글쵸 4
0
0
12-15 22:15
101390
페렴외 질환에서 술을 마신다 더 악화가 변형 글쵸 4
0
0
12-15 22:14
101389
나중에는 대상포진.경화증등등암.희귀병 글쵸 4
0
0
12-15 22:12
101388
중추신경계쪽 초기에는검사시도 안나와 글쳐 4
0
0
12-15 22:12
101387
처음 호홉곤란이 오고 초기증상 나중에 희귀병나타나... 글쳐 4
0
0
12-15 22:11
101386
전이라해놓고 다른쪽은 암이 없음 왜 전이라고하는지 그료 4
0
0
12-15 22:02
101385
간암의 전이라면 다른쪽도 암이 나오는데 글쵸 4
0
0
12-15 22:02
101384
간암이라고 간만 안좋고 다른데 정상 말도안돼 글쳐 4
0
0
12-15 21:57
101383
다 동반하는 페만안좋은ㄱ경우는 없다는것 글쳐 4
0
0
12-15 21:55
101382
암은 다른쪽 부분까지도 전이는 아니여도 문제가발생... 글쳐 4
0
0
12-15 21:55
101381
암인지 아닌지의 구분이 그러다는 것 글쵸 4
0
0
12-15 21:54
101380
무슨야기를 할려고했는데 글쵸 4
0
0
12-15 21:54
101379
레몬의 효능에 추가해보면 신겡계쪽도 좋다는것 글쵸 4
0
0
12-15 21:53
101378
배고프다 이런 생각이 안들어 감기도 안걸려 글쳐 4
0
0
12-15 21:50
101377
레몬자체가 칼슘과 비타민이 많아서인지 포만감을줘 글쵸 4
0
0
12-15 21:49
101376
밥을 한끼도 안먹어도 괜찮았다는 것 글쵸 4
0
0
12-15 21:49
101375
레몬의 효능에서 잘못된 부분 식욕억제가 아니라 포만... 글쵸 4
0
0
12-15 21:48
101374
면역력강화에 면역력 형성에 가장 최고라 자신잇게 글쵸 4
0
0
12-15 21:43
101373
신경계쪽도 효능이 좋은 레몬이져 껍질없이 겨울에따... 글쵸 4
0
0
12-15 21:42
101372
레몬 사서 레몬차로 마시면 된다고요 기침은 글쵸 4
0
0
12-15 21:42
101371
기침을하던뭘하던 그것이 암의증상일수는없어요 글쵸 4
0
0
12-15 21:38
101370
암의 진단은 이것으로 충분히 가능한 글쵸 4
0
0
12-15 21:38
101369
기침은 말그대로 비타민 c 로 면역력강화주면 멈추는 글쵸 4
0
0
12-15 21:36
101368
오히려 암은 기침을 동반하지 않아요 글쵸 4
0
0
12-15 21:35
101367
가습기에 따른 폐의섬유화<굳어지는> 그리고 암... 글쳐 5
0
0
12-15 21:35
101366
♥각종사이트해킹해드립니다 ♥ 어드민종결자 6
0
0
12-15 21:34
101365
그외에 폐렴이런것으는 절대 암이 안되는 글쳐 4
0
0
12-15 21:33
101364
그런부분에 따라뇌 호흡곤란.페 다 암이되는 천프로 글쵸 4
0
0
12-15 21:33
101363
다발성경화증.말초경화증,희귀병등등 글쵸 4
0
0
12-15 21:32
101362
대상포진이라든지 글쵸 4
0
0
12-15 21:31
101361
일반적 미세먼지일경우져 - 그외탄저균미세먼지 글쵸 4
0
0
12-15 21:31
101360
암하고는 전혀 상관이 업다는 내 새학문 글쵸 4
0
0
12-15 21:30
101359
미세먼지가 몸속에서 반응을 일으켜 계속 나오는경우 글쵸 8
0
0
12-15 21:29
101358
알레르기.미세먼지에 금방 반응하는체질은더 잦은기침... 글쵸 5
0
0
12-15 21:28
101357
아주 간단콧물은 왜 나오나요? 결국가래가왜나오나요... 같은답 6
0
0
12-15 21:04
101356
콧물을 계속 풀면 코점막이 약해지면서 출혈이지 글쵸 4
0
0
12-15 21:03
101355
콧물로 코를 계속 풀면 콧쿨에 피도섞이져 글쵸 7
0
0
12-15 21:01
101354
가래가 뭐야 결국 기침할께 콧물과 같져 글쵸 6
0
0
12-15 21:01
101353
특허로가게되는 부분이지 알고보면 글쳐 6
0
0
12-15 20:59
101352
나 의사야?> 의사자격증이나 시험 이런시험은없거... 글쳐 7
0
0
12-15 20:48
101351
간암환자가 겨울에 감기까지 걸릴수는있겠져 글쳐 6
0
0
12-15 20:47
101350
기침하고 간암하고 뭔상관이듯이요 글쳐 6
0
0
12-15 20:47
101349
기침하고 폐암하고 뭔상관인지 생각해봐 6
0
0
12-15 20:46
101348
해저지형에 좌초한 적이 없슴 04[접촉수,굽힘+비틀림] 竹雪 107
10
0
12-15 17:09
101347
해저지형에 좌초한 적이 없슴 03[접촉수,굽힘+비틀림] 竹雪 108
10
0
12-15 16:58
101346
"우윤근 비리 올리자 靑이 나를 쫓아냈다" 비리왕 36
0
0
12-15 06:58
101345
이 개새끼는 당췌 밤에는 뭐하길레 (2) 잠꾸러기 118
5
5
12-15 06:43
101344
🔺️靑 특감반원 "與 인사 비위 찾아냈... (1) 🔺... 71
5
0
12-15 06:37
101343
긴급: 옥중 👩박근혜 희소식~♥️ (1) 🔴 181
20
10
12-15 02:07
101342
♥ 특종 <동영상> 혼수성태 짜릿한 입맞춤 !! 배꼽다방 吳... 206
0
15
12-14 23:29
101248
💖특종사진: 나경원 짜릿한 손맛!💖 (1) 💖 194
25
15
12-14 14:47
101247
천안함 사건 총정리 (2018) (5) 신상철 358
20
20
12-14 12:28
101246
🔴이 기쁨을 함께 나눕시다~🔴 (1) 🔴 163
25
15
12-14 10:15
101245
이승복 논란과 울진.삼척 사건의 진상 ④ (1) 강진욱 177
5
0
12-14 09:46
101244
거래 재개되자 ‘삼바’ 빼고 다시 ‘삼성바이오’로 ... (2) 아이엠피터 146
10
5
12-14 08:59
100819
[이정랑의 고전소통] 진정지곡(秦庭之哭) (1) 이정랑 256
0
0
12-13 16:06
100815
이재명이가 정의와 진실을 부르짖는 정당이라면 (1) 0042625 82
0
25
12-13 12:00
100814
북한 최신 유행곡 ‘세월이야 가보라지’를 부르면서 (1) 오인동 192
10
5
12-13 11:02
100813
이승복 논란과 울진.삼척 사건의 진상 ③ (1) 강진욱 251
0
0
12-13 10:58
100812
이재명 흠집내기 수구세력들이 평화통일 방해하는 매... 진짜보수 109
0
15
12-13 10:55
100811
문재인은 그냥 무식한거 같다 (2) 멍청 재인 116
10
0
12-13 09:37
100810
✔중대발표✔ (1) 🎴 192
30
20
12-13 07:25
100809
조희연 좌파 교육감, 주민에 맞아 (1) 골때리는정권 68
10
0
12-13 06:51
100808
평양 다녀온 대통령機, 대북제재 대상에 올라 美허가 ... (1) 적와대 67
5
0
12-13 06:47
100807
♥️감자를 좋아하는 박근혜 댓통령♥️ (1) ♥️ 172
25
20
12-13 06:34
100806
김미화가 남북철도 위원장? (2) 웃긴 문제인 137
10
0
12-13 04:41
100805
145. "붉은 성게 유생" 거짓말은 2년형입니다. 正추구 79
5
0
12-12 22:00
100802
다음에서 난리난 댓글 다음 99
10
0
12-12 16:27
100759
이승복 논란과 울진.삼척 사건의 진상 ② (2) 강진욱 352
5
0
12-12 13:21
100758
🔺️긴급: 삭제전 저장하시압(손석희)&#... (2) ♥️ 216
30
30
12-12 12:58
100757
첫 여성 원내대표보다 ‘나경원’ 자체가 우려스럽다 (1) 아이엠피터 285
10
0
12-12 10:04
100756
천안함 ‘어뢰’에 대하여 (8) 신상철 525
20
10
12-12 09:57
100721
네이버에서 엄청난 호응을 얻고 있는 댓글 (2) 합리적 의심 142
15
0
12-12 04:16
100496
잡년이 헌법파괴하고 조작선거로 게속 국회의원 나경... 나경원탄핵 86
0
0
12-11 21:33
100495
北 매체 "천안함 조작한 이명박…박근혜때는 물적교류... (2) stephen 161
5
5
12-11 16:51
100494
이승복 논란과 울진.삼척 사건의 진상 ① (3) 강진욱 430
15
5
12-11 14:33
100493
드루킹 "文이 지적하면 김경수 지사가 기사 링크 보내... 드루킹 97
5
0
12-11 14:28
12345678910 ..922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