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개혁세력의 징표를 어떻게 확인할 것인가?
  번호 215013  글쓴이 우리겨레연구소(준)  조회 726  누리 0 (0,0, 0:0:0)  등록일 2024-1-29 09:49 대문 0
링크1 https://cafe.naver.com/uri1993 

개혁세력의 징표를 어떻게 확인할 것인가?
(WWW.SURPRISE.OR.KR / 정호일 / 2024-01-29)


1. 정치권의 이합집산이 여러모로 이뤄지고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많은 이들이 개혁의 이름을 내걸고 있습니다. 이것만 보면 분명 개혁이 시대의 흐름으로 된 것 같습니다. 하지만 개혁의 이름을 도용한다고 해서 개혁이 참답게 이뤄지지는 않습니다. 그렇게 될 것 같았으면 이미 한국 사회는 개혁이 되고도 남았을 것입니다.

2. 바로 여기서 참다운 개혁세력인지, 아닌지를 어떻게 확인할 수 있을까의 문제가 대두됩니다. 한국 사회의 개혁을 참답게 지향하는 것인지, 그렇지 않고 자신의 정치적 욕심과 야망을 위해 개혁을 도용하는지를 갈라볼 수 있어야 사이비 개혁가들을 심판하면서 참답게 개혁세력의 단합을 이룩하여 한국 사회를 실질적으로 개혁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3. 참다운 개혁세력인지, 아닌지를 갈라보는 징표는 우선 개혁세력이 단합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정말로 노력하는가, 그렇지 않은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개혁하자면 그 여건이 조성되어야 합니다. 그런데 그 여건은 우선 개혁세력이 단합할 수 있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그래야 그 단합된 힘으로 개혁의 물꼬를 열 수 있습니다. 그래서 참다운 개혁을 지향한다면 개혁의 최대 걸림돌이 되는 세력에 대해 모든 개혁세력이 단합하여 싸울 수 있는 입장을 견지해야 합니다.

그런데 자신의 정치적 욕심과 야심을 위해 개혁세력의 단합을 이룩할 수 없도록 방해하면서 개혁하겠다고 한다면 그 진실성을 의심할 수밖에 없습니다. 이 대목에서 개혁의 최대 걸림돌이 되는 윤석열 정권에 대한 투쟁을 약화시키거나 분열시키는 행위는 그 여건 조성을 방해하는 것이 되니만큼 반개혁세력으로 봐도 무방하다는 것입니다. 여기서 윤석열 정권에 대해 심판하면서 거부권을 행사한 특검법안을 관철시켜 나간다는 입장이 중요하게 대두됩니다.

아울러 지금 총선에서 여러 개혁세력이 단합하여 반개혁세력을 심판해야 하는데, 자기 패거리들의 이익만을 꾀하면서 단합할 수 있는 분위기를 해치는 것 또한 반개혁적 모습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차원에서 볼 때, 이번 총선의 선거제도에서 위성정당이 발생하는 등 여러 불합리한 측면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비례대표의 준연동형제도가 개혁세력이 단합할 수 있는 좋은 여건을 조성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그대로 받아들여 실시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병립형의 회귀를 주장한다면 이 또한 개혁세력의 단합을 저해할 것이 분명하기에 반개혁적 입장이라고 봐도 무방할 것입니다. 그러니까 병립형의 회귀나 준연동형제도의 유지냐는 단순히 비례대표의 문제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지역구의 단일 후보 마련과 정책 연대 등 제반 개혁세력이 여러 방면으로 단합해 갈 수 있는 그 근거 자체를 사실상 폐기해 버리는 행위가 되기에 결코 단순한 문제로 치부하고 넘어갈 수 없다는 것입니다.

4. 개혁세력의 단합을 위한 방향으로 나아가느냐, 그렇지 않으냐가 참다운 개혁세력이냐 아니냐의 첫째 징표가 된다고 한다면 그다음으로는 개혁적 정책을 제시하느냐, 그렇지 않으냐가 그 징표가 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개혁은 여건 조성으로만 이뤄질 수 없고, 참답게 개혁적 정책을 펴가야 합니다. 개혁적 정책이 없이 개혁이 이뤄질 수는 없습니다. 한마디로 여건 조성은 개혁을 이룩하기 위한 분위기 조성이라고 할 수 있지, 개혁의 실현 자체가 아닙니다. 개혁의 실현은 정책으로 담보되어 실시되어야 합니다.

지난날 박근혜 전 대통령을 탄핵하면서 개혁에 유리한 지점이 열렸으나 실패했던 것은 개혁적 정책을 제시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한마디로 개혁적 입장에서 지지를 받는 것이 아니라 반박근혜 정권에 대한 반사이익만 누렸다는 것입니다. 정책이 없다는 것은 결국 개혁에 대한 최대 방해 세력에 대한 반대만을 명분으로 삼아 자신들이 그 자리를 차지해 먹겠다는 것밖에 되지 않습니다. 개혁을 거론했지만, 도리어 배신세력으로 전락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었던 것입니다.

이런 우를 또다시 범할 수는 없습니다. 그 때문에 개혁세력이냐, 아니냐의 기준으로 참다운 개혁적 정책을 제시하느냐, 그렇지 않으냐로 파악해야 합니다.

그런데 개혁은 부분적으로나 일면적으로 전개해서는 실현될 수 없습니다. 총체적인 방향에서 입체적으로 전개되어야 가능합니다. 바로 여기서 개혁적 정책을 제시하는 데에 있어서 큰 틀에서 시대적 추세에 맞게 제시되어야 합니다.

지금의 시대적 추세는 형식적인 자유와 평등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주인의 권리를 누리고 행사하는 것이니만큼, 큰 틀에서 한국 사회의 주권을 제약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 그리고 빈부격차의 해소 정책을 모든 방면에서 일관성 있게 추진해야 한다는 것, 아울러 민이 실질적으로 주인의 권리를 행사할 수 있어야 하기에 대중단체의 이해와 요구를 국가 정책에 반영할 수 있는 제도와 질서를 세워가는 것이 핵심적 내용으로 꼭 들어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5. 개혁의 분위기 조성과 정책적 입장을 제시하는 것이 개혁세력이냐, 아니냐의 일반적인 징표가 된다면 이를 구체적으로 개혁 후보에 적용시켜야 합니다.

개혁은 그 누가 아니라 개혁세력이 수행합니다. 그런데 여기서 개혁 후보가 잘못 세워졌다면 그 모든 것은 수포가 될 것입니다. 그럴 수밖에 없는 게 참다운 개혁세력이 되지 못한데도 개혁 후보로 잘못 선택한다면 그 자체로 개혁이 추진될 수 없을 뿐만이 아니라 개혁세력의 단합조차도 이루어질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개혁 후보를 어떻게 세워냈는가가 결국 개혁의 성패와 직결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개혁 후보를 옳게 판단하기 위해서는 지금까지 그 사람의 활동 전반을 놓고 개혁에 적합한 후보인지를 살펴보아야 합니다. 자기 세력이냐, 아니냐가 기준이 될 수 없고, 지금껏 개혁을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가, 그렇지 않았는가 등을 평가 기준으로 삼아 해결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지난날 자신들이 권력을 잡았을 때 개혁을 제대로 하지 않고 배신의 길로 가놓고서 이제 와서 개혁하겠다고 말한다면 그런 사람을 어떻게 봐야 하겠습니까? 물론 한때 잘못했다고 해서 영원히 반개혁세력으로 낙인찍자는 것이 아닙니다. 하지만 반성하지도 않는데, 용서할 수는 없는 것 아니겠습니까? 지난날 잘못했으면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우선이고, 그래야 그 진정성을 믿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6. 이렇게 개혁세력의 징표에 맞게 참다운 개혁 후보를 세워낸다면 한국 사회는 분명 시대적 추세에 맞게 개혁을 성공시켜 나갈 수 있게 될 것입니다. 그런데 이를 시대적 추세에 맞게 풀어가는 데에 있어서 현시기 그 향방은 더불어민주당에서 이런 흐름이 형성되도록 하는 것이 관건이 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럴 수밖에 없는 게 지금 한국 사회의 정치지형을 보면 개혁을 참답게 지향하는 세력이 여러 곳곳에 분산된 상황입니다. 그 때문에 참다운 개혁 지향의 세력이 단합할 수 있는 여건과 분위기 조성이 매우 중요하게 다가옵니다. 여기서 더불어민주당 안에는 참답게 개혁을 지향하는 세력이 존재할 뿐만이 아니라 현시기 개혁의 최대 방해 세력인 윤석열 정권에 대한 투쟁을 전개할 수 있는 세력이 가장 광범위하게 형성되어 있습니다. 그 때문에 더불어민주당이 참답게 개혁을 지향하는 방향으로 나가도록 그 분위기를 우선적으로 다잡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더불어민주당에서 참답게 개혁 지향의 징표를 견지하는 분위기가 형성된다면 한국 사회는 실질적으로 개혁을 추진해가는 추세가 더는 거스를 수 없게 형성될 것입니다.

하지만 더불어민주당에서 그런 분위기가 형성되지 않는다고 해서 낙담할 필요는 없습니다. 이 과정은 다른 한편으로 앞으로 누가 반개혁세력이 될지 드러나는 시발점이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즉 더불어민주당에서 개혁적인 모습을 보이지 않는다면 그것을 기화로 반개혁적 실체를 확인하면서 참다운 개혁세력이 형성될 수 있는 계기로 만들어 가면 된다는 것입니다.

개혁은 참답게 개혁을 지향하는 세력이 추진하는 것이지 반개혁세력이 진행할 수는 없습니다. 그 때문에 반개혁적 모습이 나타나는데도 그 행위를 묵과해서는 안 됩니다. 그렇게 되면 반개혁세력에 또다시 농락당하게 되면서 개혁은 백날 가도 실현될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개혁세력의 징표를 분명히 견지하는 가운데 개혁세력과 반개혁세력과의 대립전선을 분명히 형성해 나간다는 원칙을 견지해야만 참다운 개혁세력을 질양적으로 강화시킬 수 있고, 그 힘으로 지난날처럼 반개혁세력에 농락당하지 않고 궁극적으로 개혁을 성공시킬 수 있는 길이 열린다는 것입니다.

2024. 1. 29

우리겨레연구소(준) 소장 정호일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215013
최근 대문글
- 임두만
- kenosis
- 청년의사
- 권총찬
- 신상철
출처: https://cafe.naver.com/uri1993
125.129.204.233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215212
유시민 "심상정 정의당이 망한 이유~" 깽판당!!!!!! 5
10
0
02-24 09:06
215211
윤석열의 대 의사 전술은 이거네. 정치란 건 말이지 (5) 강먹척결 60
0
5
02-23 21:48
215210
단 한방에 전세계 초토화...美 뒤집어진, 러시아 '최... (4) 광윤똥돼지 116
0
5
02-23 17:49
215209
그려 본좌가 정감록의 주인공 이여 (3) 아독적랑 87
5
10
02-23 17:34
215208
다국적 연합군 지휘권에선 주주 민주주의가 작동 (4) 강먹척결 90
0
15
02-23 15:15
215207
이낙연이었다면 의사 파업 간단 해결 (모니터 필독) (6) 강먹척결 117
0
10
02-23 13:29
215206
이낙연 쑈하나? 쌩쑈를!!!! (2) 엉터리 영입 157
15
10
02-23 07:05
215205
서울대 교수 동성애 지원사격~~ 하바드 박사 42
15
10
02-23 07:00
215204
2심도 유죄: 한신대 성추행 교수 오리발!!! 죄질 나빠~ 29
20
10
02-23 06:55
215203
항생제 내성균 문제는 북한이 세계에서 제일 심각 (11) 강먹척결 224
4
15
02-22 15:24
215202
싸우쓰 코리아에 여름은 잔인할껴 (26) 아독적랑 320
0
10
02-22 13:51
215200
준표가 써준 처방전은 돼지발정제 (1) 아독적랑 136
5
10
02-22 10:21
215199
용산 당국에 전공의 사직에 특효약 처방전 보냄 (3) 알립니다 139
20
0
02-22 04:04
215198
空이 된다면 고통(자아)도 무의미 (112.72 필독) (10) 강먹척결 161
0
10
02-21 21:34
215197
"비번을 1234로 하는 의사도" (안티새끼 필독) (6) 강먹척결 124
0
10
02-21 20:23
215196
"윤석열정부" 70세 이상 노인 고용률 첫 30% 대박쳤다 (10) 광윤똥돼지 162
0
0
02-21 18:52
215194
[펌] 손흥민의 악마 사랑 (1) 퍼온글 152
10
0
02-21 14:14
215192
대한민국 身言書判 1위 이분!! (1) 가즈아!!!!!!... 125
30
15
02-21 05:42
215191
윤가정권 조기종식! 조국신당 돌풍!! 개혁신당2배 82
30
15
02-21 04:25
215190
成住壞空 <- 개인과 사회의 최상의 진리지 (9) 강먹척결 149
0
15
02-21 00:22
215189
이견기 타파 멸마 (3) 아독적랑 160
5
10
02-20 23:58
215188
문재인대통령과 박병석국회의장은 친일파 매국노 일까... (1) 광윤똥돼지 81
0
0
02-20 21:37
215187
율리시스 그랜트가 경리장교였던 게 아니러니 (2) 강먹척결 51
0
5
02-20 21:19
215186
조선과 북빠는 친미가 맞다 (1) 웅대한 구상 89
0
15
02-20 19:59
215185
김일성 주석의 솔방울 수류탄과 축지법에 관한 진실 (20) 웅대한 구상 195
0
20
02-20 14:50
215184
새작게 5015 는 식민지 해병대 간 뉴비를 대포밥으로 ... (2) 아독적랑 216
5
15
02-20 14:39
215183
좌파들 출처는 죄다 찌라시. 시기 질투에 휩싸인 거지 (9) 강먹척결 141
0
15
02-20 13:37
215179
🤣경축: '의새' 나무위키 등재~ 추카츄카 52
20
10
02-20 03:22
215178
소설가 하우스만 따위하고 엮을만큼이나 쫄린 거지 (7) 강먹척결 186
0
20
02-19 22:17
215176
ⅹカ진단서입퇴원확인서위조┌め출입국에관한사실증명... carrot100 26
0
5
02-19 18:23
215175
북한 매체에는 왜 (선천성) 기형아가 안 나올까? (13) 강먹척결 190
0
5
02-19 15:41
215174
대한민국서 가장 악독한 두집단은?? (7) 충격고발!!!! 180
35
5
02-19 13:45
215173
김건희 관련 핵폭탄급 폭로!!!! 공포 분위기~ 148
30
5
02-19 13:01
215172
문재인대통령은 윤석열대통령을 후계자로 만들었다 (2) 광윤똥돼지 103
15
0
02-19 10:49
215171
한국 사회를 실질적으로 개혁하자면 각종 대중단체에 ... (2) 우리겨레연구... 202
0
10
02-19 10:31
215170
총선에 지면 김건희 총통시대가 온다!!!!!! (1) 김종대2 118
25
15
02-19 04:37
215167
서양 고전 정치철학에선 재산을 3종류로 나눔. (4) 강먹척결 107
0
10
02-18 16:13
215165
@@@....무시칸 것들만 ,.보랑께... (14) 하하하 313
10
10
02-18 13:37
215164
cheesy버터savageBTS (7) 김미쬬꼬네뜨 134
0
0
02-18 13:05
215162
"쿠바인 전쟁터로 납치" 쿠바가 러시아를 맹비난 (1) 강먹척결 76
0
15
02-18 08:42
215161
맨손으로 맥주 13잔을 한번에 옮기는 여성 웨이터!!! (1) 묘기 대행진 87
25
10
02-18 07:24
215160
찐한 감동!! 이정후가 윤석렬보다 백배 나은 이유~ (2) 감동실화 75
25
10
02-18 07:00
215159
요덕 수용소부터 자유왕래 하자고 하자? (7) 강먹척결 89
0
15
02-18 06:29
215158
나는 조선에서 인류의 밝은 미래상을 보았다 (2) 김영순(재미... 172
45
5
02-18 00:58
215157
국가 r&d 축소, 법인세 감면 -> 기업 연구개발비로 (2) 강먹척결 59
0
5
02-17 18:42
215155
순타지 = 純他地. 100% 외국산(러시아산)이라는 뜻 (3) 강먹척결 93
0
5
02-17 17:25
215153
강먹척결 필독 (3) 아독적랑 159
0
0
02-17 14:53
215151
분노와 증오 공화국 (4) 피해&가해자 137
0
0
02-17 13:45
215150
간체자 쓰는 중국이 반동들이지 (1) 강먹척결 85
0
5
02-17 11:07
215149
검찰 ‘3가지 악습’과 응축된 손준성보냄 고발사주, ... (3) 광윤똥돼지 92
0
0
02-17 11:00
215146
국민연금의 公社독립 막은 북한식 위원회, 결과는? (2) 강먹척결 114
0
5
02-16 23:37
215144
점식이가 차를 좀 아는구만 (9) 아독적랑 222
0
10
02-16 13:03
215143
한국-쿠바 수교하자 북한은 ‘기시다 방북’ 운 (1) 강먹척결 100
0
5
02-16 11:58
215142
액면가 1조원 무기명 美국채 사건 (3) 강먹척결 104
0
5
02-16 11:11
215141
불안한 미국 안보에 위험해진 한반도 "모든 수단 동원... (3) 광윤똥돼지 217
0
0
02-16 10:33
215140
나에게 <주체적 사회역사관>을 확립시켜준 고마... 나침판 96
5
0
02-16 00:55
215139
<두두두두> 서해 화약고는 터질 것인가? 웅대한 구상 156
0
15
02-15 21:55
215138
러시아 재벌들이 피신한 키프로스를 포위한 거지 (6) 강먹척결 158
0
10
02-15 19:15
215137
영토평정이 곧,,닥친다는 신호랑께.... (7) 하하하 346
5
5
02-15 12:40
215136
DPRK는 패션의 선도 국가다 (2) 웅대한 구상 166
0
10
02-15 11:45
215135
한국, ‘북한 형제국’ 쿠바와 수교…공관 개설 추진 (5) 강먹척결 162
0
5
02-15 10:04
215134
국채 구입 -> 조세회피 돈세탁의 완성 (달러 패권) (4) 강먹척결 152
0
5
02-15 09:37
215133
쉬어 가는 글(재밋슴): (1) 요절복통 101
15
10
02-15 04:33
215132
건풍은>>>명풍을 제압한다 리스크대결 66
15
10
02-15 02:49
215131
진짜를 생깟다가 사이비 교주 만난 싸우쓰 코리아 (6) 아독적랑 346
0
10
02-14 13:17
215130
북한, 오늘 또 '순항미사일' 여러 발 쐈다…20일 간 5... (3) 광윤똥돼지 197
0
0
02-14 12:22
215128
현장포착: "한동훈 쑈하다 들통~" 97% (1) 특종맨 127
25
10
02-14 06:23
215127
북한 땅에는 전갈이 서식하고 있습니더 (극동전갈) (5) 강먹척결 219
0
20
02-13 19:59
215125
리콴유가 조지스트였고. 세계 2위의 인구밀도에도. (5) 강먹척결 209
0
20
02-13 11:08
215124
윤석렬 92% 심판, 이젠 끝장!! 다가오는탄핵 233
25
15
02-13 06:30
215123
감동글 나누고 싶어 135
25
10
02-13 06:11
215122
"한동훈 욕봤따!!!!!" (2) 욕본다~ 156
30
10
02-13 06:05
215121
숫자배급으로 통치하는 식민지 경제 (11) 아독적랑 316
0
0
02-13 02:49
215120
[개벽예감 574] 용산의 비극, 최후의 대피 시간은 없... (9) !!! 319
15
0
02-12 23:41
215119
최재형목사 티비에서 한국의 통일은 일본과 한다고? (8) 광윤똥돼지 204
0
0
02-12 17:15
215118
중앙은행 공격하던 프리드먼은 클라크의 제자 (10) 강먹척결 220
0
10
02-12 12:41
215117
조선 인민은 더 이상 졸라맬 허리가 없다 (1) 웅대한 구상 143
0
15
02-12 12:38
215116
조선시대 여성대우 짱~(재밋슴) (3) 그랬군요~ 186
35
10
02-12 02:14
215115
짱깨괴뢰국 조선 부동산 들춰보면 가계부채 3천조 해... (10) 아독적랑 292
0
5
02-11 22:45
215114
속보] 주북 러 대사 "한국, 우크라 무기지원 결정하면... (3) 광윤똥돼지 242
0
0
02-11 15:59
215113
전쟁이다! 반전 자주 평화의 깃발을 들고 전범을 처단... (3) !!! 222
5
5
02-11 14:31
215112
[펌] 조선시대의 부동산 투기 (중종 이후 500년 지속) (12) 강먹척결 221
0
5
02-11 13:45
215111
존 F 케네디 ~ 싸우쓰 코리아 2024년. 한줄로 꿴 설명 (3) 아독적랑 271
5
5
02-11 13:14
215110
"프랑스 어린이는 우유를 싸게 마실 권리가 있씁네다" 강먹척결 61
0
10
02-11 11:29
215109
카톨릭 아이돌 황창연 신부 특강~ 아이돌 머리 59
25
5
02-11 09:17
215108
[펌] 케네디와 예수 (5) 퍼온글 177
10
5
02-11 07:39
215107
긴급: 중대발표 (2) 전원필독 185
30
5
02-11 06:58
215104
맑시즘으로 조지즘을 희석하고 밀어낸 것 (4) 강먹척결 115
0
15
02-10 16:36
215102
아독적랑은 에누리가 없당께 (3) 아독적랑 147
5
10
02-10 12:03
215101
드디어 올것이 오고 있는가!! (6) !!! 343
15
0
02-10 11:08
215099
이낙연 시집 잘갔닷!! 이준석품으로!! ㅎㅎㅎ 89
20
5
02-10 06:05
215097
푸틴 "우크라 종전 임박" 성사땐 글로벌 경제 '단비' (2) 광윤똥돼지 152
0
0
02-09 20:33
215096
김정은 "韓, 가장 위해로운 제1적대국…협상으로 평화... (3) 광윤똥돼지 170
0
0
02-09 17:17
215094
쩐내나는 김정은의 이중성 (5) 웅대한 구상 214
0
15
02-09 10:01
215092
우상호가 한동훈에게 "지랄이야 씨!" 동영상 공개 93
30
0
02-09 06:38
215091
한동훈 생닭 흔들기&처남 진동균 여검사 성폭행 판결... (3) 진상규명특위 120
10
0
02-09 03:38
215090
김정은에게 버림받은 12명의 봉사원들 (3) 웅대한 구상 160
0
10
02-08 22:28
215089
광야 狂夜 (10) 프서프서프서 194
0
0
02-08 19:59
215088
신용화폐는 인도양 무역에서 자연적 필요로 쓰던 거야 (4) 강먹척결 116
0
10
02-08 15:19
215086
식민지 괴뢰군 강먹척결 대그빡을 가르는 본좌 말씀 (1) 아독적랑 134
0
0
02-08 12:26
215085
테스는 구난 실패 처벌 반대해 미운털. 세월호? (2) 강먹척결 103
0
10
02-08 09:40
215084
부산 떡볶이 고문이 공짜가 아니었군요.^^ (1) 사면 선물 126
30
5
02-08 09:37
215082
한국 몰카공작 vs 미국 창녀여경 (2) 심층비교 175
40
15
02-08 08:15
215080
현장취재: 또 개판~ 아수라장 악의 승리 104
35
5
02-08 01:07
215079
촛불 대통령 문재인은 윤석열의 가면을 몰났을까? (5) 광윤똥돼지 137
0
0
02-07 20:08
215078
김정은은 빈말 제조기 (4) 웅대한 구상 186
0
15
02-07 19:29
215076
윤석열, 인요한이 주자 성리학 장애인들 고쳐주려고 (6) 강먹척결 124
0
5
02-07 12:42
215075
💖윤짜장! 정말 잘했따!!!! 경축 의대정원 확... (1) 백골단 대기 162
40
5
02-06 15:18
215074
"덴마크 군함 건조에 북한 노동자 투입돼" (2017년) (8) 강먹척결 221
0
5
02-06 12:04
215073
식민지 자치선거 판대기에 열광하고 있다간 뒈지네 (2) 아독적랑 171
0
0
02-06 11:32
12345678910 ..1911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