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시리아에 대한 공격 : 진실이 드러났다(전 DIA 중령)
  번호 182877  글쓴이 해석  조회 1154  누리 75 (75,0, 10:8:0)  등록일 2017-4-10 04:10 대문 7
링크1 http://blog.daum.net/hdjmgctk 

시리아에 대한 공격 : 진실이 드러났다!


전 DIA 중령 : "미국이 거짓말을 근거로 시리아를 타격하다"


전 DIA(국방정보국) 중령이었던 패트릭 랭(Patrick Lang)은 시리아에 대한 미국의 공격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 랭은 시리아 공군기지에 크루즈 미사일 공격을 발사하겠다는 트럼프의 결정은 거짓말에 근거한다고 주장했다. 트위터를 보라 : @INTEL_TODAY

패트릭 랭은 진짜 중동 지역의 최고 전문가다. 전 DIA 중령은 그의 깊은 지식과 절대적인 정직함에 대해 매우 존경받고 있다.

[참고 : 수년 전에 랭은 리비아에 관한 매우 '탁한' 서류를 이해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 나는 그의 분석을 100% 신뢰한다. 지난주에 나는 그에게 나의 블로그에 그의 기사를 올릴 수 있는지 요청했다. 랭 중령은 친절하게 동의했다.]



은퇴한 중령 패트릭 랑의 분석
ANALYSIS by retired Col. Patrick LANG


시리아 공군 기지에 크루즈 미사일 공격을 시작한 도날드 트럼프(Donald Trump)의 결정은 거짓말에 근거한 것이었다. 머지않아 미국인들은 미 정보기관이 시리아가 이들리브의 무고한 민간인에게 화학무기를 떨어뜨리지 않았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될 것이다. 다음은 거기서 일어난 일이다.

러시아는 예정된 목표에 대해 미국에 브리핑했다. 이것은 2개월 이전에 시작된 프로세스다. 다가오는 작전을 조정하고 분쟁을 해결하는 데 사용되는 직통 전화가 있다 (즉, 미국과 러시아 항공 무기들이 서로 쏘지 못하도록).

미국은 이슬람 반군이 사용하는 무기/폭발물 창고라고 러시아가 믿고 있는 표적이 있다는 사실에 대해 충분히 브리핑을 받았다.

시리아 공군은 재래식 무기로 표적을 타격했다. 모든 관계자는 대규모의 2차 폭발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것은 일어나지 않았다. 대신, 연기, 화학적 연기가 그 현장에서 폭발하기 시작했다. 이슬람 반군은 사린이 아닌 화학 물질을 저장하기 위해 이 장소를 사용했는데 그것은 치명적인 것이었다. 유기 인산염과 염소가 함유된 화학 물질은 바람을 따라 불어갔고 민간인을 살해했다.

그 날 강한 바람이 불었다. 구름이 인근 마을로 몰려들었고 사상자가 발생했다.

우리는 그것이 사린가스가 아니었다는 것을 안다. 어떻게? 아주 간단하다. 이른바 "응급처치 요원"이 장갑을 착용하지 않고 희생자를 처리했다. 이것이 사린이었다면 그들은 죽었을 것이다. 사린가스가 피부에 묻으면 죽는다. 내가 어떻게 아느냐고? 나는 앨라배마의 포트 맥클레란(Fort McClellan)에서 "라이브 에이전트(Live Agent)" 교육을 받았다.

이 공격이 발생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던 여러 미군들이 있으며, 기록이 남아 있다. 필름 기록이 있다. 적어도 국방정보국(DIA)은 이것이 화학무기 공격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있다. 실제로 시리아의 군사적인 화학무기는 러시아의 도움으로 파괴되었다.

이것은 제2의 통킹만 사건이다. 얼마나 아이러니한가. 도널드 트럼프는 조지 W 부시가 2003 년 이라크에 대한 비도덕적이고 정당하지 않은 공격을 시작했다고 정확히 비난했다. 이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똑같은 짓거리를 했다. 실제로는 더 나쁘다. 정보기관은 시리아 공군이 발사한 화학무기가 없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정보를 갖고 있었기 때문이다.

좋은 소식이 있다. 러시아와 시리아 국민은 공격이 다가오고 있다는 정보를 얻었거나, 적어도 알고 있었다. 그들은 많은 자산을 옮길 수 있었다. 미국이 공격한 기지는 다소 후미진 곳이다.도널드 트럼프는 자신이 터프가이인 척한다. 그는 아니다. 그는 바보다.

이 공격은 국제법을 위반한 것이다. 도널드 트럼프는 주권국가에 대한 부당한 공격을 승인했다. 더욱 혼란스런 일은 짐 마티스(Jim Mattis) 국방장관, 마이크 폼페오(Mike Pompeo) CIA국장, 맥 마스터 (McMaster) NSA국장과 같은 사람들이 이 뻔뻔스런 일에 동참했다는 사실이다.

전선의 군대는 진실을 알고 있다. 이 사실은 결국 드러날 것이다. 도널드 트럼프는 대통령으로서의 임기를 끝내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그는 시리아가 화학무기로 공격했다는 소문을 지지하지 않는 정보를 무시하고 거부했다는 반박할 수 없는 증거가 의회에 제출되면. 탄핵될 것이다.

우리가 모래와 낙타 똥을 날려버리기 위해 1억 달러의 미사일을 발사했음을 미국의 납세자들에게 경고해야 한다. 러시아인들은 공격이 다가오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나는 그들과 시리아가 기지에서 그들의 군대와 항공기를 철수했기를 바라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가 새로운 종류의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믿었던 희망이 무엇이건 그 희망은 사라질 것이다. 그는 바보 아이다. 그는 정당한 이유 없이 전쟁 행위를 저질렀다. 그러나 잘못은 그 사람 혼자만이 아니다. NSC, 국방부, CIA, 국무부에 앉아있는 사람들은 항의표시로 사임해야 했을 것이다. 그들은 하지 않았다. 그들은 전쟁 범죄에 연루되어 있다.

About Patrick Lang

Walter Patrick “Pat” Lang, Jr. (born May 31, 1940) is a commentator on the Middle East, a retired US Army officer and private intelligence analyst, and an author. After leaving uniformed military service as a Colonel, he held high-level posts in military intelligence as a civilian. He led intelligence analysis of the Middle East and South Asia for the Defense Department and world-wide HUMINT activities in a high-level equivalent to the rank of a lieutenant general. [WIKIPEDIA]

https://gosint.wordpress.com/2017/04/07/former-dia-colonel-us-strikes-on-a-syria-based-on-a-lie/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82877
121.162.98.32
[1/1]   이인숙  IP 76.174.114.223    작성일 2017년4월10일 19시51분      
강추!
해석 님께서 허락해 주실 것으로 믿고
이 좋은 기사를 퍼가고 인용하겠습니다.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83415
사드 10억딸라는 한국이 내야 하는것이 옳다. 882 9
0
0
04-30 15:40
183414
노구라의 죽음은 정치적 타살 맞다 안티문화혁명 41
0
0
04-30 14:08
183413
뇌물현은 뇌물 먹고 쪽 팔려 자살했다 안티문화혁명 40
0
0
04-30 13:50
183412
노무현의문사에 대해 정치적타살이라 말한 문재인 문화혁명 53
0
5
04-30 13:47
183411
자기가 제대로 깨었다고 착각하는 병신머저리? 안티짜가진보 49
0
0
04-30 13:41
183410
한국대통령자리는 발가벗은 임금님 자리 문화혁명 74
0
10
04-30 12:51
183409
<문, 심 촛불혁명 수혜자들..> 삶은계란 81
0
0
04-30 12:07
183408
___ 특 작 ___ - 대구박씨 - 196
16
0
04-30 10:59
183407
홍익인간사상은 한국 인종우월주의의 모태이다. 882 175
5
10
04-30 08:08
183404
트럼프 “한국, 사드 비용 10억 달러 내라” 봄호수 236
10
0
04-30 05:14
183403
18대대선 부정, 선관위 해명이 더 의혹 봄호수 261
10
0
04-30 04:39
183402
한국사람이라면 어느 누구나 읽어야 할 의무가 있다고... 이인숙 480
50
0
04-30 04:00
183401
___ 개시 ___ - 대구박씨 - 321
16
3
04-30 03:33
183400
___ 초읽기 ___ - 대구박씨 - 329
0
8
04-30 03:00
183398
니미 뽕이다 이인숙 448
25
0
04-30 01:15
183397
"김정은, 핵무기 넘는 비장의 무기 있을수도" CIA국장 울시 513
20
0
04-30 00:53
183396
영남사드배치여부는 갱상도가 결정할 문제 연방삼국시대 444
5
10
04-29 15:30
183395
정(김대중노무현) 반(이명박근혜) 합(안철수4차산업혁... 연방삼국시대 392
0
5
04-29 15:12
183394
입을 함부로 놀린 죄 - 대구박씨 - 738
16
8
04-29 14:50
183393
미정부 셨다운 7일 연장 긴장 모드 1209
30
0
04-29 13:38
183392
문준용 문화혁멍 505
5
5
04-29 12:23
183391
안녕하세요. 잘 지내고있습니다. 해와달 588
0
15
04-29 11:26
183389
파시스트 트럼프는 날강도 (솔거+고토회복 새끼 필독) 안티양키제국 518
10
5
04-29 08:26
183387
사드배치는 제해권을 노린 것 에코 768
2
15
04-29 03:28
183386
___ 승용자동차 미확인비행물체 ___ - 대구박씨 - 1056
16
18
04-29 01:57
183384
결국 영남사드배치로 득보는 북, 손해보는 영남 문화혁명 805
5
5
04-29 00:59
183383
사드배치에 이어 구입비용까지 미국이 요구 삼국연방시대 668
0
5
04-29 00:36
183382
예정웅자주론단(319) 트럼프정부, 대조선 ‘압박과 관... 한마음 2570
120
5
04-28 22:03
183381
대선후보 5마리의 親美度 평가? 안티한성새끼 738
0
5
04-28 21:57
183379
사드와 미제가 한국을 지켜주지 못한다는 명백한 증명 평천하(이윤... 947
40
0
04-28 19:18
183378
양키들이 드디어 작업 들어 간 건가요? 도사 1280
5
0
04-28 19:09
183377
お ╊╇С외국대학졸업증명서위조Ⅱ♬해외성적증... firstclass 506
0
10
04-28 18:25
183376
___ 유엔주재 상임대표부 공보문 발표 ___ - 대구박씨 - 863
26
3
04-28 12:09
183375
무조건 반미는 아재, 미국을 모르면 무식 자주통일연구... 760
10
10
04-28 11:07
183373
변태색골 고토회복 새끼가 동성애 반대? (뻥천하 필독... 안티퀴어년놈 399
0
0
04-28 08:37
183371
미국의 북조선 공격 임박? 뻥이야! 안티솔거새끼 587
20
0
04-28 08:31
183370
트럼프가 솔거한테 보내는 편지 (逆說法 픽션) 안티반북친미 311
0
5
04-28 08:29
183369
___ 범이 토끼로 변했다. ___ - 대구박씨 - 490
16
8
04-28 06:22
183368
독립운동은 미국이 없애고자하는 정당을 기르는 것으... 이인숙 518
70
0
04-28 05:57
183365
'미국은 한반도 통일 원하지 않아' 위키리크스 폭로 위키 431
15
0
04-28 03:48
183363
홍준표, JTBC 토론서 '사시 선배' 문재인에 '버릇없다... 봄호수 548
10
0
04-28 02:03
183361
중국의 대미 대북 최후통첩? 봄호수 690
5
0
04-28 01:31
183359
미국의 대북정책방향과 남한의 현실과 전망 이인숙 533
63
5
04-27 23:19
183358
사드의 허구, 한 마디로 누구나 알 수 있게 하는 방법 평천하(이윤... 378
5
0
04-27 22:10
183357
성주 시위대 폭행 당하는 동영상 찍으며 웃는 미군.,... 국방기술원 929
50
0
04-27 21:45
183356
자고이래로 보면 영남에 싸드배비는 반복되는 외국군... 삼국연방시대 222
0
0
04-27 20:21
183355
호랑이(보수)를 잡으려면 호랑이(보G)굴로 들어가야 문화혁명 218
0
5
04-27 19:55
183354
어차피 대선의 주인은 정해진 것,,,, 도사 366
0
0
04-27 19:40
183353
안철수 부정비리 자료 모음 부적격철수 292
20
5
04-27 18:34
183352
트럼프 대북정책 ‘압박과 관여정책’의 본질과 의미 자주통일연구... 408
5
0
04-27 17:54
183351
어리바리 꺼벙이 문죄인이 개韓美국 구세주? 안티관리자놈 103
0
0
04-27 17:36
183350
이인숙+신정모라(태양계통신) 공통점? (똥나무 필독) 안티관리자놈 90
0
0
04-27 17:34
183349
이젠 공개할때가 되었다!!!!!!!!!!!! 국방기술원 1590
70
3
04-27 16:10
183348
[시] 사드는 침략이다 권말선 226
30
0
04-27 15:06
183346
사드배치하는 꼬라질 보니 겁먹은 듯,,,, 도사 777
30
0
04-27 11:59
183344
한미당국의 사드 도둑반입을 규탄한다! 봄호수 165
25
0
04-27 10:51
183343
김정은 국무위원장, 군종합동타격시위 참관 봄호수 455
45
0
04-27 10:06
183333
[정문일침236] 국방부는 북 300문의 대포 움직임 과연... 봄호수 759
40
0
04-27 01:36
183332
양이는 쓰레기를 주워 먹었다. - 대구박씨 - 346
16
3
04-27 01:14
183330
김선동 후보의 긴급 호소문입니다. 이인숙 877
115
0
04-26 20:52
183328
노무현자살도 문의 거짓말이라는 설전까지 갔으면 한... 문화혁명 367
5
20
04-26 16:21
183327
트럼프는 왜 상원과 백악관에서 회동하는가? 상황은 끝났... 1578
80
5
04-26 15:13
183326
큰줄기 정책에서 보면 교육부폐지와 민간주도4차산업... 문화혁명 256
0
15
04-26 14:32
183325
무응답층 절반 안지지로 여론조사는 무의미 문화혁명 281
5
10
04-26 14:01
183323
___ 조선인민군창건 85돐경축 중앙보고대회 ___ - 대구박씨 - 537
46
3
04-26 12:37
183322
사드배치는 북풍 대선정국 조성을 위한 미국의 도발이... THAAD 755
0
5
04-26 09:53
183317
2017년 4.15열병식 오싹했던 무기들 봄호수 1116
86
4
04-26 09:20
183313
안철수의 4차산업공약을 교육 안보 정치개혁 관련하여... 4차토론평가 282
0
0
04-26 04:58
183312
조선이 개방하고 변하기를 바란다면... 제사장 596
63
4
04-26 03:04
183311
사드배치를 막아야 하는 더 큰 이유... 제사장 623
45
5
04-26 01:56
183310
한국의 대통령은 자주 평화 민주를 외치는 자라야 한... 이인숙 466
55
5
04-26 01:44
183308
2개의 굴러온 복을 차버린 박근혜대통령... 제사장 629
10
10
04-26 01:22
183307
한 달도 안 되어 북경-평양 항공운항 재개 봄호수 489
25
0
04-26 01:02
183306
한국내 일베등 중국관련 "가짜뉴스"에 속지마시길... 제사장 421
40
5
04-26 00:31
183305
___ 크지만 가볍다. ___ - 대구박씨 - 466
21
3
04-26 00:03
183303
민주진보 국민들, 지금은 더민주에 집중, 다음엔 국민... 평천하(이윤... 325
0
5
04-25 22:40
183302
___ 외무성 대변인대답 ___ - 대구박씨 - 454
16
3
04-25 22:02
183300
문이 집권하면 보안법 광풍이 일어나는 이유 문화혁명 351
0
10
04-25 20:02
183297
진보와 보수는 좌발 우발인데 안보면에서는 5후보 전... 문화혁명 231
0
10
04-25 19:37
183296
맛탱이 완전히 간철수! 동문이 그리 좋던가! 다음엔 ... 맛간철수 321
10
0
04-25 19:22
183294
맛탱이 완전히 간철수! 친일파 후손 답게 미국첩자노... 맛간철수 309
5
0
04-25 19:16
183293
맛탱이가 완전히 간철수! 손가혁을 욕보이다니!! 맛간철수 252
0
0
04-25 19:12
183292
보수표 잡을려고 안철수가 맛이 완전히 갔구나~ 간철... 맛이간철수 234
0
0
04-25 19:09
183291
한(남북한).중.일이 형제처럼 잘 지내야 하는데.... 제사장 275
15
5
04-25 17:51
183285
영화 더 플랜의 경고, 압도적 승리만 부정선거 예방 봄호수 282
5
5
04-25 13:35
183284
이북 말마따나 이북은 핵 개발만이 살길일 것 도사 398
35
0
04-25 13:21
183283
3자후보단일화론과 한반도위기설 자주통일연구... 457
0
5
04-25 13:17
183282
핵실험 해도 미제는 공격할 명분도 방법도 없슴 제사장 599
35
5
04-25 12:29
183278
" 쥐 "를 잡아 먹는다. - 대구박씨 - 456
16
13
04-25 06:13
183277
___ 동 지 ___ - 대구박씨 - 416
16
13
04-25 05:09
183276
만리마의 무쇠발굽으로 무자비하게 짓뭉개버릴것이다. - 대구박씨 - 584
31
3
04-25 04:30
183275
노무현정권도 폐지못한 국보법은 자강안철수의 개헌으... 문화혁명 301
0
5
04-25 04:13
183273
한호석[개벽예감247] 최첨단 군장 갖춘 특수작전군과 ... 봄호수 1103
97
0
04-25 01:26
183272
적폐청산 대상 문재인에 할랠루야 아멘아멘 미쳐있군... 이인숙 706
85
8
04-24 23:31
183271
노동운동 내 분열주의, 출세기회주의를 배격하고 노동... 노동은단결로 419
15
0
04-24 21:21
183269
장쾌하게 터쳐올리는가를 똑똑히 보게될것이다. - 대구박씨 - 614
26
3
04-24 21:11
183267
안철수는 친일파 후손! 적폐청산 불가능하다! 친일청산 406
10
5
04-24 20:19
183264
_____ 태천돼지공장 현지지도 _____ - 대구박씨 - 617
36
3
04-24 12:12
183263
트럼프에 맞서는 문재인 자주통일연구... 738
15
20
04-24 11:17
183261
일본반동들의 망동은 절대로 용납될수 없다. - 대구박씨 - 719
26
3
04-24 03:12
183260
예정웅자주론단(318) 미 트럼프 정부의 대 조선정책 ... 한마음 3163
142
5
04-24 02:45
183248
샌프란·뉴욕·LA 동시다발 대규모 정전..드뎌..!!!!! 국방기술원 2430
95
0
04-23 17:02
183235
칼빈슨은 왜 돌아오나? 칼빈슨 돌아... 1218
22
0
04-23 14:25
183234
문이 대통되면 반문정서는 반정부활동으로 발전 문화혁명 408
0
0
04-23 13:04
183227
문대통령은 반문정서로 국가적 불행초래 낙선안철수라... 문화혁명 528
0
0
04-22 23:43
183226
삼총사 미확인비행물체 - 대구박씨 - 1164
16
13
04-22 22:58
183223
문제인은 소신이없고 기회주의자 같아서 싫고 막차 636
35
0
04-22 22:44
183222
무응답층의 대부분 안철수일 가능성 문화혁명 501
0
0
04-22 22:29
183219
더 나은 안철수가 적폐청산 문재인을 이긴다 문화혁명 451
0
0
04-22 20:06
183210
노무현의 대연정은 실패했으나 안철수의 대연정이 성... 삼국연방시대 341
0
10
04-22 14:34
12345678910 ..1659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