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앞에서는 대화, 뒤에서는 또 이북의 인권타령
  번호 190367  글쓴이 나침판  조회 1035  누리 40 (45,5, 9:3:1)  등록일 2018-5-13 23:20 대문 5

앞에서는 대화, 뒤에서는 또 이북의 인권타령
(WWW.SURPRISE.OR.KR / 김현환 / 2018-05-13)


역사적인 북미대화가 오는 6월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된다고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하였다. 8천만 남과 북, 해외동포들은 이번 북미회담이 성공하여 코리아반도에서 전쟁의 먹구름이 영원히 살아지고 평화가 깃들이며 차차 연방제에 의한 조국통일의 길이 열리기를 학수고대하고 있다. 미국의 전쟁정책으로 항상 공포 속에 살아가고 있는 전세계의 시민들도 이번 개최될 북미정상회담이 성공하여 지구상에서 다시는 전쟁이 일어나지 않고 평화가 정착되기를 모두 기대하고 있다.

▲사진출처: © News1 이은주 디자이너

이러한 역사적인 시기에 미국 상원은 지난 4월24일에 <북한인권법 연장안(SA.2240)>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미국은 시종일관 이북이라는 나라는 인간의 기본적인 인권을 유린하는 전체주의 독재국가이니 이북을 개혁개방으로 이끌어 “정산적인” 자유민주주의 체제로 바꾸어야 한다고 믿고 있다. 이 법안의 중요내용은 앞으로 5년 동안 이북정권을 변화시키기 위하여 그동안 라디오방송을 기본으로 하던 반이북 방송을 보다 포괄적인 언론수단들, 즉 유에스비, 손전화, 인터넷, 등 전자매체들과 보도기술들을 총동원하여 이북내에 서구의 음악, 영화, 연극, 등을 투입시킨다는 것이다. 이 작업을 성공시키기 위하여 더 많은 자금을 확보하여 탈북자들을 비롯한 반북인사들에게 제공한다는 내용이다.

이북의 노동신문은 이 인권법 연장안이 통과되자 5월11일 즉각적으로 [현실을 망각한 자들의 어리석은 흉계]라는 제목의 반박 논평을 발표하였다. 노동신문은 이 논평에서 미국이 노리는 것은 이북 민중들, “특히 청소년들 속에 반동적인 사상독소와 썩어빠진 생활양식을 퍼뜨려 사상정신적으로 와해변질시키자는 것”이고 더나아가 이북 민중들의 “건전한 정신”을 마비시켜 결국 이북 사회의 가장 강력한 무기인 “일심단결”을 깨보려고 시도하고 있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간단히 말하면, 이북식 주체 사회주의제도의 기초를 내부로부터 허물어보자는 것이다. 그러나 이북 민중들은 그러한 미국의 시도를 “짓뭉개버릴 것”이며 그러한 미국의 시도가 이북에서는 전혀 통하지 않을 것이라고 위 글은 강조하였다.

미국의 이러한 반이북 사상문화적 침투는 오래전부터 시작되었다. 미국은 오래동안 이북의 사상과 제도를 말살하기 위하여 정탐활동과 방송, 각종 선전물을 통한 내부분열을 꾀하여 왔다. 1980년대 말 동구가 망하고 1991년 소련마저 붕괴되고 1994년 김일성주석이 서거했을 때에도 미국은 때가 왔다고 생각하고 이북을 붕괴시키기 위하여 <인권>을 내세워 온갖 사상문화적 침투를 시도하였다. 이러한 엄혹한 시기에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1994년 11월1일에 쓴 [사회주의는 과학이다]에서 미국을 비롯한 제국주의연합세력들이 다른 나라의 내정에 간섭하고 그 나라 민중들의 <자주권>을 유린하면서 그것을 <인권옹호>의 구실밑에 정당화하려고 시도하고 있다고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인권은 나라와 민족의 자주권을 떠나서는 생각할 수 없으며 외세의 지배를 받는 나라 인민들에게는 결코 인권이 보장될 수 없다.”

그러니까 김정일 위원장의 분석에 의하면 인권의 첫 출발은 자기가 사는 나라가 <자주권>을 갖고 있느냐 하는 것이고, 개인도 자신의 운명을 스스로 결정할 수 있는 <자주권>을 소유하고 있느냐가 출발점이 되어야 한다는 지적이다.

일제식민지 시기에 우리 민족이 무슨 인권이 있었는가. 지금도 군통수권이 없는 이남정권에서 해방 후 지금까지 이남 민중들의 인권을 짓밟은 독재정권과 군사정권을 뒤에서 후원하며 실제적으로 이남을 지배해온 것이 누구였던가. <자주권>도 없는 이남에서 과연 인권을 논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지금 이라크와 시리아에서 보듯이 주권이 있는 남의 나라를 침략하여 선량한 백성들을 마구 죽이고 약탈하고 강간하면서 도대체가 어찌 미제국주의가 <인권>을 말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인권이란 “정치, 경제, 사상문화를 비롯한 사회생활의 모든 분야에서 인민들이 행사하여야 할 자주적 권리”라고 김정일 위원장은 보았다. 그러나 미국이 말하는 <인권>이란 “돈만 있으면 별의별 짓을 다 할 수 있는 부자들의 특권”이라고 김정일위원장은 지적하였다. 제국주의자들은 “실업자들의 노동할 권리, 무의탁자들과 고아들의 먹고 살 권리같은 것은 인권으로 인정하지 않고 있다.”고 그는 언급하였다.

노동자들에게 초보적인 생존의 권리도 주지 않고 “반인민적 정책과 인종적 및 민족적 차별정책, 식민주의정책을 실시하는 제국주의자들은 인권에 대해 말할 자격도 없다.”는 것이 그의 분석이다.

그는 “인권의 첫째가는 원수는 민중의 자주권을 유린하며 <인권옹호>의 간판 밑에 다른 나라의 내정에 간섭하는 제국주의자들”이라고 명쾌하게 지적하면서 이북의 자주권을 해치려는 자들의 어떤 침략적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며 어떤 타협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선언하였다.

미국은 부유 속에 빈곤을 맛보며 살아가고 있는 가난한 소수민족들을 비롯한 자기 시민들의 인권이나 관심을 가질것이지 주체사상을 지도사상으로 삼고 자기식대로 잘 살아가고 있는 주권국가인 이북의 인권에 대하여 간섭할 자격도 없고 권리도 없다고 김정일 위원장은 신랄하게 미국의 인권정책을 비판하였다.

미국 상원은 이북이라는 나라를 올바로 보고 판단하여야 한다. 이북 민중은 지금 이북식 주체 사회주의를 목숨으로 지킬 각오가 되어 있으며 그들의 주체사상과 그에 바탕을 두고 발전해온 주체 사회주의 문화가 제일이라는 높은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살고 있다. 미국이 인권을 앞세워 이북을 내부로부터 붕괴시켜보려고 시도하고 있는데 속히 그러한 어리석은 이북 적대시정책을 포기하는 것이 현명할 것이다. 왜냐면 “반동적인 부르죠야 사상문화를 혁명적인 사상문화로 여지없이 짓뭉개버릴” 이북의 “천만군민의 의지는 억척불변”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최근에 상원을 통과된 <북한인권법 연장안>은 무용지물이되고 말 것이다.

김현환(재미자주사상연구소 소장)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90367
최근 대문글
- 연합뉴스
- 이기명
- 아이엠피터
- 박해전
- 편집국
172.90.164.155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91764
북조선 거지떼의 착각 (2) 大衛 71
0
10
07-23 18:39
191763
내가 [이재명지사]를 씹지 않는 이유......... (1) 고토회복 115
5
10
07-23 17:56
191762
북미종선선언 북한보다 미국에게 더 좋은 일이다 천하장사 92
5
5
07-23 17:15
191761
노회찬 - 노무현보다 더한 외로움 고토회복 195
0
5
07-23 17:03
191760
北 새 연속극, 달라진 형식 눈길…상업화 염두에 뒀나 오해 금지 93
0
0
07-23 14:50
191758
미국, 제국주의국가에서 보통국가로 자주통일연구... 177
0
0
07-23 13:26
191757
[펌] 노동신문, 남괴 '경제파탄' 조롱 보도 (종북참수... (2) 反對대위새끼 131
5
0
07-23 10:57
191756
북조선의 교전상대는 미국 아닌 유엔? (고토+대위 새... (1) 反조종원새끼 84
5
0
07-23 10:55
191755
[펌] 평양은 지금 손전화·택시·쇼핑 붐 (대위 새끼 ... (1) 反對종북참수 76
5
0
07-23 10:52
191754
[펌] 트럼프는 제2의 닉슨이 될까? 反對양키제국 56
10
0
07-23 10:51
191753
이낙연 새끼 황당 개소리 비판 (대위+종참 새끼 필독) (2) 反前기레기놈 53
5
0
07-23 10:47
191752
미중대결의 결판장은 어디일까? 882 98
5
5
07-23 10:20
191751
北매체, 南에 종전선언 적극 나서라 촉구…"수수방관 ... (1) 오해 금지 122
0
0
07-23 08:04
191750
이재명죽이기는 노사모의 순수참여정치가 문빠패권세... (5) 막차 272
55
0
07-23 07:37
191749
노동자를 괴롭히는 문재인 정권 (3) 大衛 68
0
5
07-23 06:26
191748
계속 찌지직 지금 머뭇거릴 시간이 없다 (5) 신문기자 573
30
0
07-23 05:43
191747
< 두 녀자 > - 대구박씨 - 90
5
5
07-23 05:39
191746
싱가포르 합의서와 논란거리 미국의CVID 정설교 179
0
0
07-23 05:10
191745
기대와 가능성을 구별해야 한다. 동녘 137
35
0
07-23 03:14
191744
손가혁=국제마피아파=경기동부연합=NL통진당 종북참수 109
5
5
07-22 22:43
191743
제주도 난민을 보면서... (1) 882 90
0
5
07-22 22:12
191742
이재명은 문재인을 넘어서는 개혁을 할수있는 정치인... (3) 막차 429
50
19
07-22 15:13
191740
왜 북 매체는 트럼프의 미국은 비난하지 않나? 오해 금지 173
5
4
07-22 13:23
191739
현 정권이 헤매는 이유 249
0
0
07-22 12:34
191738
또 이재명죽이기??? 여태 살아있었냐? (2) 종북참수 152
15
9
07-22 12:06
191737
문제인정부의 방송까지 동원한 이재명 죽이기 천하장사 317
60
9
07-22 11:26
191734
" 아닐 비 "에 대해서는, 분명히 해야 한다. - 대구박씨 - 94
5
4
07-22 03:03
191733
문재인이가 한국을 말아먹는중 (2) 大衛 185
0
19
07-22 02:00
191732
< 하느님 > - 대구박씨 - 100
5
4
07-22 01:05
191731
현재는 만주고토회복의 적기이다. (2) 882 146
0
9
07-22 00:04
191730
예정웅 자주론단(406) 미국 강도 높은 제재조치 해제... (7) 한마음 1279
74
15
07-21 22:59
191729
北 “文정부 적폐청산한다며 표리부동 행태 환멸” 수... 오해 금지 206
0
4
07-21 21:32
191728
문제인의 백두산 호랑이 목에 방울달기 (3) 천하장사 440
45
4
07-21 14:51
191727
정부, 안보리에 부분적 제재면제 요청.....'대화로 비... (2) 오해 금지 196
0
4
07-21 13:19
191726
드디어 찌지직 시작 미국 초토화 (8) 신문기자 1070
30
5
07-21 10:39
191725
트럼프, 북한인권법 입법화 (3) 오해 금지 152
0
14
07-21 10:26
191724
" 때로는 남자로, 때로는 녀자로 " - 대구박씨 - 163
5
4
07-20 21:50
191723
도종환 "김정은 위원장 평양공연에 나훈아 안 왔느냐 ... (2) 오해 금지 256
0
4
07-20 16:42
191722
화장빨 바꾸지 말고 깔끔하게 가라 자주통일연구... 377
5
4
07-20 10:56
191721
긴급정세) 쓸데없는 훈시질 곧 미국에 찌지직 처참한 ... (2) 신문기자 1292
25
5
07-20 10:42
191719
北외무상 "핵무기 대상 협상 동의 못 해…美와 힘의 ... 오해 금지 484
0
4
07-20 09:11
191718
北선전매체 "여성공민 송환 미해결시 이산상봉에 장애... (1) 오해 금지 240
5
4
07-20 07:53
191717
< 하극상불용 > - 대구박씨 - 148
5
4
07-20 01:06
191716
주북 러'대사 "6자회담 한반도 핵문제 해결위한 최상... (1) 오해 금지 180
0
4
07-20 00:18
191715
인공기는 식민지국가의 상징이다 (8) 大衛 230
0
29
07-19 23:47
191714
공산당이 결국 멸망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16) Atom 192
5
4
07-19 23:28
191713
조선 민주주의 인민공화국에게 묻는다 (13) Atom 179
0
14
07-19 22:49
191712
내달, 북 대사면, 문대통령의 요청에 김위원장은 응답... (1) 오해 금지 230
0
4
07-19 22:03
191711
나라망치는 집단은 군사정부가 아니라 민주세력들이다 (14) 천하장사 421
58
9
07-19 18:56
191710
과연 남북통일이 될까? (9) 천하장사 265
15
4
07-19 18:46
191709
4.27 남북정상회담과 판문점선언에 대한 시각 오뚜기 134
5
5
07-19 18:38
191708
이인숙 할망구는 개독장이 인간쓰레기 (구분+하루+123... (3) 反對광신노빠 120
0
0
07-19 17:44
191707
< 표를 실전에 적용 > - 대구박씨 - 112
5
9
07-19 16:34
191706
태극기를 내리려 하고 반대하는 무리들은 (10) 大衛 140
0
9
07-19 16:27
191705
LA에서 쌍용자동차 30번째 희생자 김주중님 추모식 (3) 이인숙 193
35
0
07-19 16:21
191704
이석기가 동성애 지지? (조종원 새끼 필독) 사진 3매 ... (2) 反김형륜새끼 128
0
0
07-19 12:21
191703
북미대결의 역사적 과정에서 다시 보는 “先军... (1) 오뚜기 477
30
5
07-19 11:48
191702
평화무드와 종전 왕건 222
9
0
07-19 11:36
191701
남북관계와 일기예보 (13) 천하장사 483
25
14
07-19 08:10
191700
김정은조선은 개혁개방을? (8) 882 241
0
24
07-18 22:18
191699
빨갱이는 위대하다. 김권 통일동지 (17) 신문기자 845
29
5
07-18 12:15
191698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문재인 정권 (4) 정설교 529
23
0
07-18 11:56
191697
노구라 암살자는 누구? (이인숙+하루+구분+123 년놈 ... (9) 反對음개새끼 248
0
0
07-18 09:16
191696
개韓美국 3大 애물단지+시한폭탄? (대위+종참 필독) ... (1) 反관리자새끼 127
0
0
07-18 09:10
191695
킨타나 특별보고관 “北과 대화에 인권 반드시 포함해... (1) 오해 금지 127
5
9
07-18 09:00
191694
이재용과 악수만해도 삼성공화국이라는 미친씹새끼들 (5) 종북참수 191
15
24
07-18 06:26
191693
미국에게 아웃이된 문재인이 (5) 大衛 265
0
9
07-18 04:41
191692
현실을 문재인식으로 (3) 大衛 134
0
14
07-18 01:52
191691
< 사전에는 없는 획 > - 대구박씨 - 123
5
4
07-18 01:22
191690
이북은 과연 개혁.개방으로 나올 것인가? 나침판 280
45
0
07-18 01:18
191689
트럼프와 싸우는 가짜뉴스를 좋아하는 북 당국? 오해 금지 173
0
4
07-17 20:24
191688
문제인은 우유부단한 것이 아니라 안하는 것이다 (2) 천하장사 457
75
4
07-17 18:45
191686
한미외교장관 20일 뉴욕서 회담…안보리 상대 비핵화 ... (13) 오해 금지 223
0
4
07-17 16:16
191685
누구와 싸울 것이며 무엇을 들 것인가! (14) 자주통일연구... 422
5
4
07-17 14:02
191684
트럼프 "北비핵화, 안 서두른다…막후서 아주 긍정적 ... 오해 금지 203
5
4
07-17 13:23
191679
시리아를 작살낸다는 트럼프에게 신뢰를 표명 오해 금지 237
0
4
07-17 11:36
191669
조선은 미국을 적대하여 핵개발했지만 사용하지 않겠... 막차 509
50
4
07-17 06:00
191668
이젠 노골적으로 문재인 정부가 삼성공화국임을 드... (5) 이인숙 894
119
9
07-17 05:43
191665
개같은 세상(mondo cane) 개굴이네 집 629
75
5
07-17 04:23
191664
< 진짜 핵 > - 대구박씨 - 193
5
9
07-17 02:16
191663
민중당, 북한 조선사회민주당과 정당교류…20~21일 실... (1) 오해 금지 141
0
9
07-17 01:24
191662
中·홍콩처럼… 남북 FTA 체결후 단일市場·通貨체제... (1) 오해 금지 183
10
4
07-16 23:28
191658
북 매체, 북미공동성명 이행을 위협하는 '북비핵화의... 평천하(이윤... 196
5
0
07-16 21:28
191657
감히 내글을 지웠어? 직필이 똘마니냐? (17) 종북참수 388
0
14
07-16 19:25
191655
폼페이오의 추궁은 가짜뉴스? (15) 에델 543
0
0
07-16 16:13
191653
중동 정세의 전환점이 될 미러 정상회담 오해 금지 557
0
4
07-16 13:58
191651
딴나라당 쳐내려면 민주당부터 쳐내야 한다 천하장사 152
5
4
07-16 13:12
191648
국가안보 국력 제 1목표는 자주농업 식량자급! (2) 정설교 465
20
0
07-16 07:34
191646
< 세상 모든 녀자들은 박의 녀자들 이었다 > - 대구박씨 - 193
5
9
07-16 01:04
191644
예정웅자주론단(405) 조선반도의 비핵화 시간표― 조... (4) 한마음 1600
82
10
07-15 23:26
191641
송영길 北나선 방문후 귀환…"나진-하산 프로젝트 큰... 오해 금지 258
0
4
07-15 19:36
191639
북미 '매듭 풀기' 나선 문대통령…'종전선언 항로' 길... 오해 금지 210
5
4
07-15 19:20
191635
통치자로 무능한 문재인 (3) 大衛 302
0
19
07-15 10:28
191632
나는 박정희가 잘했다는거 아니다 (13) 천하장사 395
9
14
07-15 06:11
191630
6.12조미정상회담과 현재 (13) 에델 458
0
0
07-14 21:44
191624
세상은 김정은 위원장을 중심으로 움직이고 있다. (15) 우리민족 914
64
0
07-14 17:16
191623
지금은 군사독재정권때보다 더 암울한 시대 (3) 천하장사 403
30
4
07-14 15:08
191622
<그림36> 북미정상회담 이후의 트럼프 대통령 (16) 정설교 580
15
4
07-14 14:24
191619
文 대통령, '비핵화→평화→번영' 3단계 로드맵 발표 (1) 오해 금지 273
5
8
07-13 21:35
191618
" 째 " (14) - 대구박씨 - 358
5
9
07-13 19:13
191617
안희정 사건 재판은 역시 교묘한 판사가 문제다 분노... (15) 신문기자 1100
20
5
07-13 18:34
191616
목에다 건 공무원증은 마패! (7) 희망사항 684
69
5
07-13 15:49
191614
철 들어가는 미국 (14) 자주통일연구... 965
15
4
07-13 10:56
191608
문재인 정부의 둔중한 어깨 (16) 정설교 696
35
0
07-13 07:59
191607
대통령도 명찰 차야겠네.. (2) 종북참수 336
10
14
07-13 07:00
191606
< 김은 서, 박은 동 > (13) - 대구박씨 - 299
5
9
07-12 23:16
191605
김여정의 냉가슴 (2) Atom 465
0
14
07-12 22:28
191602
미러 정상회담에서는 무엇이 다루어 질 것인가? (1) 오해 금지 264
5
4
07-12 20:52
191597
北 "15일 장성급 회담 열자" UN사에 제안, 美장군 나... (9) 오해 금지 482
0
9
07-12 20:21
191595
적폐중의 적폐 문제인의 이재명 죽이기 (11) 천하장사 667
50
39
07-12 17:30
12345678910 ..1735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