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문재인정부   천안함   세월호   최순실   검찰개혁   국방개혁   정치개혁   일반   전체 
환구시보, 북 “안면 바꾸기” 미국의 책임
  번호 74908  글쓴이 뉴스프로  조회 962  누리 0 (0,0, 0:0:0)  등록일 2018-5-22 11:17 대문 0

환구시보, 북 “안면 바꾸기” 미국의 책임
(WWW.SURPRISE.OR.KR / 뉴스프로 / 2018-05-22)


– 한미 대북 정책이 원인
– 북, 끊임없는 경이적인 양보
– 미, 보상 없는 일방적 요구
– 북의 태도 변화는 당연
– 중, 북미 정상회담 기원

연이어 이틀 간 한국과 미국의 대북정책을 비난하는 북한의 모습이 워싱턴과 서울에 많은 충격을 주고 북한이 “안면을 바꿨다”라는 보도가 서구 언론에서 쏟아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중국의 환구시보가 5월 19일 “북 ‘안면 바꾸기’, 미 원망 말고 조정해야”라는 제목의 사설을 통해 북미 관계에 대한 중국의 입장을 밝혔다.

북한이 끊임없이 경이적인 양보를 했을 때, 워싱턴은 줄곧 일방적으로 자신들의 대북 요구사항만을 제시했을 뿐 북한의 양보에 대한 어떠한 신속한 보답도 하지 않았다. 미국은 북한이 먼저 신속하고 일방적으로 핵을 포기하고 난 후에야 평양에게 보상을 하고자 한다. 한반도 핵 문제 관련 여러 차례 합의가 지켜지지 못한 데에는 미국의 책임이 없다고는 할 수 없다. 미국에 비해 현저하게 약한 북한이 어디서 용기가 나서 미국을 무조건적으로 신뢰할 수 있다는 말인가?

북한이 이렇게 “말썽을 부리는 것”이 이치에 맞는다고 생각하는가 맞지 않는다고 생각하는가? 워싱턴이 이렇게 계속 압력만 가하면 북한이 조만 간에 기분 나쁜 티를 내는 날이 올 것이라고는 정말 생각하지 않았는가? 만약 계속 이런 식으로 한다면 한반도가 다시금 치열한 대항이라는 악성순환에 빠질 수도 있다는 걱정이 되지 않는가?

중국은 중국의 이익을 위해 한반도의 진정한 비핵화를 지지하며, 북한이 핵을 포기하는 대신 미국의 안전 보장과 경제 원조를 얻는 것을 지지한다.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은 중국의 가장 중요한 요구사항이며, 평화와 안정 실현 과정에서 중국의 의견을 존중해야 한다는 것이 바로 우리들의 염원이다.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환구시보의 사설 전문이다.

번역 및 감수 : 임아행

기사 바로가기 : https://bit.ly/2kdp0Ez

社评:朝鲜“翻脸”,美国应当调整而非抱怨
사설: 북 “안면 바꾸기”, 미 원망 말고 조정해야

2018-05-19 00:54

环球时报 朝鲜星期三、星期四连续两天抨击美韩对朝政策,令华盛顿和首尔颇受震动,认为朝鲜“翻脸了”的报道充斥西方媒体。

수요일과 목요일 연이어 이틀 간 한국과 미국의 대북정책을 비난하는 북한의 모습은 워싱턴과 서울에 많은 충격을 주었으며 북한이 “안면을 바꿨다”라는 보도가 서구 언론에서 쏟아져 나오고 있다.

特朗普总统北京时间星期五的一番谈话受到媒体不同解读。有的认为他在低调回应朝鲜的强硬姿态,鼓励平壤朝金特会继续往前走。还有一种解读认为他在警告平壤:一旦金特会失败,朝鲜就会像利比亚一样“彻底毁灭”。

베이징 시간으로 금요일에 발표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여러 언론들이 각기 다른 해석을 내리고 있다. 일부 언론은 북한의 강경한 태도에 트럼프가 조용히 호응하는 것으로 평양이 북미 정상회담을 위해 계속 전진하도록 격려하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또 다른 관점은 북미 정상회담이 실패하면 북한이 리비아처럼 “철저히 괴멸”될 것이라는 트럼프가 평양에 보내는 경고라는 것이다.

特朗普在对记者的谈话中提到,金正恩是在最近一次访问中国后改变态度的,并称平壤可能受到北京的影响,他的话被美国主流媒体加以引申。这两天美韩舆论中一直有把朝鲜改变态度与北京影响联系起来的分析,甚至有极端声音认为,北京故意“怂恿”平壤不与美方合作。最离奇的还把这件事扯上了中美贸易战。

기자와의 대화에서 트럼프는 최근 김정은이 중국을 방문 후 태도가 변했으며, 평양이 베이징의 영향을 받았을 수도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의 이 발언은 미국 주류 언론을 통해 확대 보도되었다. 최근 이틀 간 한국과 미국 언론에서는 북한의 태도 변화를 베이징의 영향과 연결시키는 분석이 계속해서 등장하고 있으며, 심지어 베이징이 고의적으로 평양을 “종용하여” 미국과 협력하지 않도록 하고 있다는 극단적인 목소리마저 나오고 있다. 가장 괴이한 것은 이 문제를 중미 무역전쟁으로까지 엮고 있다는 점이다.

朝鲜变脸,美韩就怪中国,而它们根本就不愿意在自己的对朝政策中找找原因。美韩的政坛和舆论界为何会追随如此简单、天真幼稚的逻辑,这让中国人非常费解。

북한의 태도 변화에 대해 한국과 미국은 중국 탓을 하고 있으며, 절대 자신들의 대북 정책에서 그 원인을 찾으려고는 하지 않는다. 한국과 미국의 정계와 언론이 왜 이렇게 단순하고 천진난만하며 유치한 논리를 따르는지 중국으로서는 매우 이해하기 힘들다.

在朝鲜不断做出倒退半年会被看成是惊天的让步时,华盛顿一直在单方面推进它的对朝要求,而不肯对朝鲜的让步给予任何迅速的回报。朝鲜宣布停止核导试验、废弃核试验场,包括放了3名“美国人质”,它们的新鲜度似乎迅速褪色,美方随即开始谈论朝方应该给出新的“大礼包”,比如迅速交出部分核武器和远程导弹。即使从做生意的角度,会有这么容易的买卖吗?

북한이 끊임없이 6개월 전으로의 회귀라는 경이적인 양보를 했을 때, 워싱턴은 줄곧 일방적으로 자신들의 대북 요구사항만을 제시했을 뿐 북한의 양보에 대한 어떠한 신속한 보답도 하지 않았다. 북한은 핵 실험 중지 및 핵 실험장 폐지를 선언했으며 3명의 “미국인 인질”도 석방했다. 하지만 이런 조치들의 신선도가 너무 빨리 떨어졌나 보다. 미국은 곧바로 북한이 일부 핵 무기와 장거리 미사일과 같은 새로운 “큰 선물 보따리”를 빨리 내놓아야 한다고 이야기하기 시작했다. 설령 장사를 한다고 해도 이렇게 쉽게 하는 장사가 있겠는가?

中方一贯主张半岛弃核和实现永久和平按照分阶段、同步走的方式推进。因为中方的确认为这样的方案最有可能实际启动,最有可操作性,也最有可能推进下去。

중국은 한반도의 핵 포기와 영구적인 평화 실현은 단계별로 동시에 진행되어야 한다고 일관되게 주장해왔다. 이 방법이야 말로 가장 현실적으로 시작할 수 있고 운용 가능성이 높으며 추진 가능성도 높다고 확신하기 때문이다.

美方希望朝方首先迅速、单方面弃核,然后它对平壤的补偿才开始实施。如果美方能够通过谈判与朝鲜达成这样的协议,当然是好事,中国决不会反对。但是华盛顿做得到吗?这不,朝鲜给出了回答。

미국은 북한이 먼저 신속하고 일방적으로 핵을 포기하고 난 후에야 평양에게 보상을 하고자 한다. 만약 미국이 북한과의 회담을 통해 이러한 합의에 이를 수 있다면 당연히 좋은 일이며, 중국은 절대 반대하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워싱턴이 해 낼 수 있을까? 못한다. 북한은 이미 답변을 했다.

或许美国人的思维与东亚人不一样,那么请韩国人拍着自己的良心说说:你们觉得朝鲜这样“闹一闹”,究竟合逻辑还是不合逻辑呢?你们真的不觉得华盛顿就这么一味施压下去,朝鲜早晚会有拉下脸的那一天吗?华盛顿如果把这样做仅仅当成谈判前的策略,是一回事。如果它真这么一直干下去,你们不担心它会把半岛重新带回到激烈对抗的恶性循环之中去吗?

어쩌면 미국인의 사고방식은 동아시아인과 다를지도 모르겠다. 그렇다면 한국인들이 자신들의 양심을 걸고 이야기 좀 해 보시라. 당신들은 북한이 이렇게 “말썽을 부리는 것”이 이치에 맞는다고 생각하는가 맞지 않는다고 생각하는가? 워싱턴이 이렇게 계속 압력만 가하면 북한이 조만 간에 기분 나쁜 티를 내는 날이 올 것이라고는 정말 생각하지 않았는가? 워싱턴이 자신들의 이러한 행동을 회담 전 전략일 뿐이라고만 생각한다면 그것은 그들의 입장이다. 하지만 만약 계속 이런 식으로 한다면 한반도가 다시금 치열한 대항이라는 악성순환에 빠질 수도 있다는 걱정이 되지 않는가?

中国紧靠朝鲜半岛,利益决定了我们支持半岛实现真正的无核化,支持朝鲜用弃核换取美国的安全保障和经济援助,而且我们还会支持朝美通过双边沟通来达成更具可行性的和平实现方式。总之,半岛和平稳定是中国的首要诉求,实现和平稳定的过程中应当尊重中国的意见,这同时是我们的意愿。中国十分珍惜好不容易出现的缓和局面。

중국은 한반도에 인접해 있다. 따라서 중국은 중국의 이익을 위해 한반도의 진정한 비핵화를지지하며, 북한이 핵을 포기하는 대신 미국의 안전 보장과 경제 원조를 얻는 것을 지지한다. 또한 중국은 북한과 미국이 소통을 통해 더욱 더 실행 가능한 평화 실현 방식에 합의하는 것을 지지할 것이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은 중국의 가장 중요한 요구사항이며, 평화와 안정 실현 과정에서 중국의 의견을 존중해야 한다는 것이 바로 우리들의 염원이다. 중국은 어렵게 얻는 정세 완화 국면을 매우 소중히 여긴다.

中国人从第三方角度观察,可以很清楚地看到,美方高估了它胁迫平壤接受其任何要求的能力。它似乎忘记了去年朝鲜一再搞核导试验时华盛顿并无实招加以阻止的尴尬,也忘记了它选择对朝采取军事打击的艰难。

중국인들이 제3자의 입장에서 볼 때 미국은 평양을 협박해 어떠한 요구라도 받아들이게 할 수 있다고 자신들을 과대평가하고 있다. 작년 북한의 계속된 핵 미사일 실험에도 워싱턴이 이를 저지할 어떠한 힘도 없었던 민망했던 상황을 잊은 듯 하다. 또한 대북 군사 공격을 선택했을 때의 어려움도 잊은 듯 하다.

美方一直认为自己过去被朝鲜骗了,这种认识是片面的。半岛核问题的几次协议没能执行下去,美方不能不说有责任。朝鲜的力量比美国弱得多,它有什么资本去不断骗美国呢?它又该从哪里获得勇气对搞死了卡扎菲、退出了伊朗核协议的美国给予无条件信任呢?

미국은 줄곧 자신들이 북한에게 속아왔다고 생각하지만, 이는 매우 일방적인 생각이다. 한반도 핵 문제 관련 여러 차례 합의가 지켜지지 못한 데에는 미국의 책임이 없다고는 할 수 없다. 미국에 비해 현저하게 약한 북한이 무엇으로 끊임없이 미국을 속인다는 말인가? 어디서 용기가 나서 카다피를 죽이고 이란 핵 협정을 탈퇴한 미국을 무조건적으로 신뢰할 수 있다는 말인가?

谁真正想推动半岛和平稳定,中国都是它的伙伴。过去是这样,今后还会是这样。没有中国支持,联合国解决朝核问题的框架不可能会走到今天。没有中国做依托,朝鲜对外部世界的信任更无从建立。中国社会普遍愿意金特会顺利举行,而不愿局势倒着走。美方说谈成谈不成无所谓,但是中方有所谓,我们只希望金特会成功。

진정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바라는 이들은 모두 중국의 동반자다. 과거에도 그랬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중국의 지지가 없었다면 유엔의 북핵 문제 해결 프레임이 현재까지 오지도 못했다. 중국이라는 의지할 상대가 없었다면 북한은 외부 세계를 더욱 믿지 못했을 것이다. 중국 사회는 대부분 북미 정상회담이 순조롭게 성사되기를 바라지 상황이 퇴보하기를 바라지 않는다. 미국은 회담 성사 여부는 중요하지 않다고 말하지만, 중국은 말한다. 중국은 북미 정상회담이 성공하기만을 기원한다.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surprise_13&uid=74908
최근 대문글
- 권종상
- 이기명
- 사람일보
- 신상철
- 윤석준
IP : 172.36.27.x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이명박, "BBK는 내가 설립했다" (4) 편집국 56640
5
35
07-05 14:24
[법원제출] 프로펠러 손상 관련 검증에 대한 의견서 (7) 신상철 229079
95
205
06-13 07:16
[법원제출] '제3의 부표'관련 UDT 대원 증언에 대한 의견서 (7) 신상철 278416
70
145
06-30 21:18
[검증] 천안함 '1번 어뢰'는 고철 덩어리 (8) 신상철 240079
86
45
10-28 09:10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남았습니다 (10) 신상철 61927
40
75
07-13 13:35
100481
서울에서 김정은 제거가 좋은 책략인 이유 김정은 제거 6
5
0
12-11 00:52
100480
양진호가 다 코꿰어 놨다. 양진호문재인 4
0
0
12-11 00:14
100479
돌핀은 직접 충격체가 안됨 05[함수 다이빙플레인] 竹雪 70
5
0
12-10 17:38
100478
돌핀은 직접 충격체가 안됨 04[함수 다이빙플레인] 竹雪 67
10
0
12-10 17:35
100477
돌핀은 직접 충격체가 안됨 03[프로펠러 접촉공간] 竹雪 66
5
0
12-10 17:32
100476
[칼럼] 당신은 적폐가 아니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 (2) 이기명 57
5
5
12-10 15:13
100475
문제인정권의 검찰 수준 적폐 문재인 25
0
0
12-10 14:24
100474
김병준 "文정부, 北김정은만 신경쓰니 곳곳서 사건·... (1) 비만정은 33
0
0
12-10 14:19
100473
"문재인 왕씨리즈" 전국 100개 대자보 붙었다!! . 대자보 87
0
0
12-10 14:11
100472
유신독재와 5공 국가범죄 청산을 요구한다 (3) 사람일보 78
0
10
12-10 10:46
100471
이재수 전 기무사령관의 죽음에 발광하는 수구 냉전 ... (3) 권종상 111
5
15
12-10 10:38
100470
천안함 ‘폭발’에 대하여 (5) 신상철 163
15
5
12-10 10:27
100469
[윤석준의 차·밀]강철보다 200배 강하고 20% 가벼운 ... (1) 윤석준 206
0
0
12-10 08:37
100004
할줄아는게 쇼뿐이 없으니 (1) 쇼 병문안 130
10
0
12-08 09:21
100003
김정은 '친일의 핏줄' 한국방문 정체 폭로 (1) 친일파김정은 136
5
0
12-08 05:14
100002
드루킹- 문석탄 경공모 발음 잘못하고 네이버 부사장... 문재앙 71
5
0
12-08 05:01
100001
정치개혁의 기회를 (1) 민심 134
0
0
12-07 20:19
100000
정의당 "홍영표, 민주당 뿌리 부정..文대통령 궁지몰... (1) 민의 85
0
0
12-07 20:09
99999
이정미 “선거제도개혁, 민주당 핵심공약… (1) 진성친노 59
0
0
12-07 20:01
99998
72세 손학규의 단식투쟁..'승부수' (1) 진성친노 146
0
0
12-07 19:58
99997
진성친노 의원이라면 연동형비레대표 도입 진성친노 59
0
0
12-07 19:36
99996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⑩ (16) 신상철 616
20
45
12-07 15:47
99995
[만평] 전직의 품의는 팔아 드신지 오래 (1) 권총찬 267
0
0
12-07 14:37
99994
외교는 자신 있다는 문재인 (1) 역시 74
10
0
12-07 12:25
99993
문재인 "북한의 존재로 인해서 불안하거나 안전에 침... (1) 골빈 123
10
0
12-07 11:58
99992
박병대 고영한 구속영장 기각의 의미 (2) 권종상 226
5
10
12-07 11:17
99991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⑨ (8) 신상철 405
10
40
12-07 10:31
99990
볼턴 “2차 정상회담은 김정은이 약속 지킬 기회… 비... (2) 김원식 209
0
5
12-07 10:28
99989
조수애, 신아영 아나운서 결혼에 신난 기레기들 (1) 아이엠피터 230
5
0
12-07 10:25
99695
🔻속보: 돌팔이 오정현 목친 서울고법 홧팅! (1) 할렐루야~~~~ 174
10
10
12-06 15:08
99694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⑧ (8) 신상철 422
10
50
12-06 14:46
99693
입만 열면 거짓말, 원희룡에게 또 사기당한 제주도민... (2) 아이엠피터 273
5
0
12-06 14:20
99692
뉴질랜드 총리한테 굴욕당한 문제인 (1) 뉴질랜드 102
5
0
12-06 14:07
99691
中화웨이 창업주 딸 멍완저우 CFO 캐나다서 체포…美 ... 짱깨폰 64
0
0
12-06 14:02
99690
교황방북으로 사기친 文 (1) 손병호 169
5
0
12-06 13:56
99689
북한 미사일 기지 추가 발견 CNN 77
0
0
12-06 13:00
99688
🚫JTBC손석희 “김&장 ‘악의제국’”🚫... (1) 마자여~~~~~~ 199
10
10
12-06 10:20
99687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⑦ (7) 신상철 447
15
50
12-06 10:16
99686
[윤석준의 차·밀]中군사굴기로 가장 이득을 본 나라... (2) 윤석준 233
5
0
12-06 10:09
99685
돈 필요하면 전화주세요 010 5864 7122 (2) 사업가 197
0
0
12-06 09:58
99684
속보] 김제동, 오는 12월 29일 결혼 발표 JTBC 116
15
5
12-06 04:19
99682
문준용 취업비리가 공개된다 (1) 문준용 비리 177
5
0
12-06 02:14
99484
KNTDS는 공갈 뻥이다. (6) 正추구 163
0
10
12-05 20:48
99278
문재인 지지자들로 인해 "아고라" 폐쇄 ? (1) 아고라 106
5
0
12-05 17:47
99277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⑥ (21) 신상철 586
20
55
12-05 12:31
99276
[윤석준의 차·밀]트럼프가 미중관계 레드라인 넘어선... (1) 윤석준 294
5
0
12-05 10:02
99275
대학생은 교육의 소비자(consumers)인가? (1) 이준구 214
0
0
12-05 09:37
99274
병신 (2) 대구 자갈마... 126
25
5
12-05 03:43
99273
🔴특종사진: 글쵸 불에 타 죽네~🔴 🔴 275
40
40
12-05 01:21
99272
🔴글쵸 맞아뒈질 죄 사죄함🔴 (1) 글쵸 애미가 279
35
35
12-05 01:10
99271
닮은 꼴 (2) 닮은 꼴 109
5
0
12-04 22:45
99270
'왜 무시해' 모텔서 50대 여성 살해한 20대 긴급체포 전라도 뉴스 97
0
0
12-04 22:38
99268
이재명지사의 둘째형 이재영님의 호소문 촌사람 101
0
0
12-04 21:10
99267
sk 최태원 부인 오래 못살것같아 죽음의주술에 걸려서 글쵸 103
0
0
12-04 20:53
99196
민주당 마지못해 "연동형"…여전히 알쏭달쏭 어디볼까 79
0
0
12-04 19:09
99195
"문 대통령,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 나서달라 여론 78
0
0
12-04 18:55
99194
12월 15일, 선거제도개혁 촉구 ‘촛불집회’ 예고 여론 63
0
0
12-04 18:43
99193
"노무현 대통령 정신 따를 것" 김혜경 검찰 출석에도 ... (1) 건너방 155
0
0
12-04 18:35
99192
상상은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닙니다 (16) 正추구 258
0
0
12-04 15:18
99191
김정은 약발은 끝났다 (1) 손병호 181
10
5
12-04 11:42
99190
이번엔 단체사진 빠질까봐 1등으로 와 있었다 ㅋㅋ (1) Scott Lee 163
10
10
12-04 11:41
99189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⑤ (27) 신상철 703
20
60
12-04 11:35
99188
트럼프 대통령이 평양을 방문해야만 하는 이유 (1) 프레시안 337
5
5
12-04 10:27
99187
여호와의 증인으로 가입하면 군 면제 가능하나요? (3) 아이엠피터 250
5
5
12-04 10:18
98855
국가보안법 폐지하고 국가범죄 청산하라 (4) 사람일보 297
5
20
12-03 13:58
98854
해저지형에 좌초한 적이 없슴 02[조류,압축주름] 竹雪 364
30
0
12-03 13:32
98853
해저지형에 좌초한 적이 없슴 01[조류] 竹雪 340
25
0
12-03 13:31
98852
돌핀은 직접 충격체가 안됨 02[제원] 竹雪 338
25
0
12-03 13:28
98851
돌핀은 직접 충격체가 안됨 01[충돌하중,제원] 竹雪 346
30
0
12-03 13:26
98849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④ (10) 신상철 605
5
65
12-03 10:20
98848
[만평] 고수를 털다? (4) 권총찬 340
5
5
12-03 10:15
98847
[이정랑의 고전소통] 거안사위(居安思危) (1) 이정랑 375
0
0
12-03 10:09
98617
🔺️맞아죽을 각오하고 사죄함🔺... (3) 🔺... 302
20
25
12-02 04:23
98542
[이재명] 엄청난 충격뉴스 !! (1) 펌글 201
0
0
12-02 00:43
97856
[1면보기] 사상 초유의 법관 탄핵을 바라보는 언론의 ... (3) 아이엠피터 400
10
0
11-30 12:05
97853
❎독일판 “나는 개새끼”❎ (2) 🔴 247
20
30
11-30 09:16
97851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③ (13) 신상철 832
10
75
11-30 09:14
97527
[만평] 습관적 친일 (2) 권총찬 587
10
10
11-29 14:55
97525
함미를 이동시킨 이유는 3의부표밑 물체가 10,000% 연... 正추구 179
0
5
11-29 11:42
97524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② (12) 신상철 738
15
75
11-29 10:29
97523
‘문파’에 던지는 충고, 이재명은 文정권 주적이 아... (5) 임두만 593
15
5
11-29 09:31
97522
중앙선관위 개인정보보호법 고발, 항고이유서!! (1) 시골목사 124
0
0
11-29 09:09
97520
공지영 “심상대 작가가 성추행” 주장 공지영 131
5
0
11-29 08:55
97518
이재명은 문준용 취업비리의 내막을 알고있는듯 문준용 141
0
0
11-29 08:34
97516
"나 건드리면 아들 다친다" 이재명 154
10
0
11-29 08:24
97003
‘대의’라는 나침반을 보며 가자 (9) 권종상 464
5
25
11-28 11:02
97002
디스패치가 조덕제 기사와 영상을 삭제한 진짜 이유 (3) 아이엠피터 443
5
5
11-28 10:36
97001
천안함과 충돌한 ‘잠수함’에 대하여 ① (14) 신상철 852
15
75
11-28 08:51
97000
문제인에 대한 주부들의 불만 (1) 세금왕 226
5
0
11-28 08:13
96998
네이버 댓글 문산군 126
5
0
11-28 08:08
96997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이재명, 금기 깨며 '싸움닭... 거안사위 121
0
0
11-28 06:22
96452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⑭ (11) 신상철 596
5
55
11-27 16:29
96451
흑인 좋아하는 김정은아 토끼자지가 말자지되냐? (2) 흑인노예 225
10
0
11-27 10:46
96450
미국 좋아하는 국정원아 흑인이 백인 되니? (2) 정의봉 141
5
0
11-27 10:32
96449
‘한미동맹 균열 심각’ 오보인가 가짜메일에 속았나 (3) 아이엠피터 422
5
5
11-27 10:26
96448
[이정랑의 고전소통] 제복중상(制服中傷) (1) 이정랑 450
0
0
11-27 08:44
96447
가오잡던 문제인과 주사파일당들 한테 일어날일 가오쟁이 161
0
0
11-27 07:19
96446
👩北여군 수십명 알몸목욕하다 우르르... (1) 와탕카!!!!!! 350
20
25
11-27 06:21
96445
10분영상♥️노르웨이 여군 남녀혼숙 내무반 (3) 별꼴이네~~~~ 420
20
30
11-27 05:40
96444
[조용헌 살롱] 독서와 항심(恒心) (1) 거안사위 116
0
0
11-27 05:18
96442
민노총의 폭력성 민노충 133
5
5
11-27 00:15
96441
문죄인 사형 외치는 젊음의 함성 (3) 가즈아 149
5
0
11-26 22:39
96439
이재명이 문재앙한테 엿먹으라는데? 혜경궁 142
10
0
11-26 22:29
96438
정신나간 EBS 이비에스 137
5
0
11-26 22:23
96437
[태평로] 여의도를 떠도는 '박근혜 그림자' (2) 거안사위 171
0
5
11-26 12:59
96436
조계종 종회의장이 👩여승자매 강간 (1) 🔴 284
15
20
11-26 10:39
96435
월간조선, 삼성바이오는 삼성의 미래를 책임질 제2의 ... (3) 아이엠피터 380
10
5
11-26 10:12
96434
천안함 ‘충돌’에 대하여 ⑬ (36) 신상철 891
5
60
11-26 10:01
95179
[신간소개]호외로 읽는 한국 현대사 (2) 편집국 527
0
0
11-23 16:31
95178
일제의 마름이었던 것들이 인간을 이리 우습게 보나 (5) 권종상 568
5
25
11-23 13:43
12345678910 ..913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